>1597048108> 해달은 오늘도 어떻게든 살아간다 :: 49

게으른 해달 씨

2024-06-13 19:27:25 - 2024-07-24 15:13:22

0 게으른 해달 씨 (PdSpFQPVi6)

2024-06-13 (거의 끝나감) 19:27:25

세상은 험해도 어떻게든 살겠죠 쉬빠

같은 맘으로 게으른 해달이 쓰는 일기장 타래
일상 다수

1 게으른 해달 씨 (PdSpFQPVi6)

2024-06-13 (거의 끝나감) 19:29:13

블로그는 뭔가 특별한 일이 있을때만 써야할 것 같고 사진찍는 것도 귀찮아가지구,, 여따 쓰기로햇다.

쓰다보면 이상한 소리 비율이 좀 높아질 것 같지만 어차피 그런 얘기 올리려고 팠으니까 ^ ^!!

2 익명의 참치 씨 (vwVWwtBEik)

2024-06-13 (거의 끝나감) 21:00:29

내 경우에도 블로그는 뭔가 특별하게 쓰려는 느낌이 크더라....

3 게으른 해달 씨 (tjkB8r7Rpg)

2024-06-13 (거의 끝나감) 21:22:36

그치? 나만 그런 게 아닌거지?🤔
특히나 블로그는 나랑 실제로 아는 사람들이 본다는 점에서 더더욱 그런 느낌

4 게으른 해달 씨 (tjkB8r7Rpg)

2024-06-13 (거의 끝나감) 21:25:22

퇴근길은 언제나 기분이 조아
사장님 차 타고 퇴근중이긴 하지만 어쨌든

우하학 >:3c...!

맘스비인 해달 씨의 오늘의 추천메뉴
딥치즈(싸이)버거에 감자튀김 or 다른 버거에 치즈감튀 끼워먹기

5 게으른 해달 씨 (7vsqamJ4yo)

2024-06-13 (거의 끝나감) 21:39:20

어?

,,,,,환기시킨다고 창문열어놓고 출근햇는데 에어컨이 왜 켜져잇지,,,,ㅋㅋ,,,,,
,,,,,,
,,,,
,,,,,,,

5일동안 자취방에 없었으니까 5일치 한 번에 틀었다고 생각하지 뭐 ^^!!!

6 익명의 참치 씨 (0eHbz473yk)

2024-06-13 (거의 끝나감) 22:33:27

새로운 참치의 등장

7 게으른 해달 씨 (7vsqamJ4yo)

2024-06-13 (거의 끝나감) 22:46:56

나. 뉴 참치.
사실 다른 게시판엔 계속 있었으니까 100% 새로운 참치라곤 못 하지만

그래도 신입취급 해 주라. 기분 좋으니까. >:3 아무튼 잘 부탁해!

8 게으른 해달 씨 (7vsqamJ4yo)

2024-06-13 (거의 끝나감) 22:52:12

자기 전 노래 추천 하나. (해달 씨의 취향 낭낭함 주의)

미로 (Feat. 새빛) - Miiro
1:02 ─────────── 4:18
⇆ ◁ ❚❚ ▷ ↻

9 게으른 해달 씨 (G1UzbGA8fM)

2024-06-14 (불탄다..!) 10:21:23

졸려잉,,,,,,,
그래도 오늘 하루 어케든 살아간다
참치들도 화이팅~!!!~!

10 게으른 해달 씨 (w51kJ0nWy.)

2024-06-14 (불탄다..!) 17:09:04

오늘은, 오늘저녁밥은
저번에 집에갓을때 엄마가 싸준 계란장조림을 먹을거야
행복하겟다. 우하하

11 게으른 해달 씨 (w51kJ0nWy.)

2024-06-14 (불탄다..!) 19:53:52

과식했다........배불러잉,
두툼한 계란말이 먹고 싶어서 6개나 깬 게 문제였을까
그래두 좋은 식사시간이엇다.

12 게으른 해달 씨 (L1TwGnHgYg)

2024-06-15 (파란날) 14:03:37

오늘은 친한 지인들이랑 농담곰 팝업스토어에 가기로햇어
기대된다 우하하🥹

13 게으른 해달 씨 (GtmeSR.C3o)

2024-06-15 (파란날) 23:27:34

고로케인형 데리고가서 사진도 찍어줫어,,,
즐거웟다 우하학 지갑은 좀 가벼워졌지만

14 게으른 해달 씨 (AK136gflwc)

2024-06-16 (내일 월요일) 17:49:09

아는 지인 가나디 북북만져주기

15 게으른 해달 씨 (OdwB3DQojI)

2024-06-18 (FIRE!) 15:07:28

쉬 는 날 조 아
꿀잠자고일어낫다 우헤헤,
밥먹구 던전밥 읽어야지,

16 게으른 해달 씨 (Grl.5w6dRQ)

2024-06-19 (水) 01:08:36

오늘의 노래 추천

思ひで / Omoide - Suzuki Tsunekichi
1:34 ─────────── 4:44
⇆ ◁ ❚❚ ▷ ↻

17 게으른 해달 씨 (YlyVnCn9r2)

2024-06-19 (水) 10:12:42

오늘 최고온도 정말,,,,,,,,,,, 살인적이다
다들 참치스테이크가 되지 않게 조심해... <:3

18 게으른 해달 씨 (qa/JjjJHFU)

2024-06-20 (거의 끝나감) 17:54:57

얼음띄운 레몬티를 1L정도 벌컥벌컥 마시고 싶다.... <:3

19 게으른 해달 씨 (SFOSCIvMHo)

2024-06-25 (FIRE!) 15:30:03

해달 이즈 백,
현생은힘들군아,,,,,,

20 익명의 꽃씨 (8WzF4Mupc2)

2024-06-25 (FIRE!) 15:42:05

조개껍질 안고 물에 동동 떠있다보면 힐링될거야
냉수 반신욕 좋더라구~

21 게으른 해달 씨 (SFOSCIvMHo)

2024-06-25 (FIRE!) 17:13:25

이 해달은 안타깝게도 찬물샤워를 괴로워하는 속성을 타고낫습니다,,,,
대신 따신 물로 샤워 삭 하고 에어컨 키고 누워있을게
고마워잉 >:3

22 게으른 해달 씨 (SFOSCIvMHo)

2024-06-25 (FIRE!) 18:30:23

역전재판 오도로키 컬렉션 삿다.
우헤헤,,,,,,,, 당장해야지 우헤헤,,,😊

23 게으른 해달 씨 (u.os467mAc)

2024-06-26 (水) 05:11:27

,,,,,,
한참 달리고 나니 이런 시간,
망햇다잉,

24 게으른 해달 씨 (nWEKUU2B7E)

2024-06-26 (水) 10:25:11

출근을해

25 게으른 해달 씨 (nWEKUU2B7E)

2024-06-26 (水) 10:26:50

최근에 더워서 머릴 잘랐는데
미용사선생님은 머리 뻗칠수도 있다고 고민해보라 그랬거든, 근데 제가 걍 감내할게용ㅎㅎ하고 대차게 잘랐는데 오히려 이 쪽이 내가 원하던 머리였던거같기두...... 우헤헤 럭키잔아

26 게으른 해달 씨 (u.os467mAc)

2024-06-26 (水) 17:13:58

오늘의 노래 추천

いきのこり●ぼくら / ikinokori●bokura - Ichiko Aoba
4:14 ─────────── 6:46
⇆ ◁ ❚❚ ▷ ↻

27 게으른 해달 씨 (u.os467mAc)

2024-06-26 (水) 17:16:12

저녁....
저녁머먹지.

<:3

28 익명의 꽃씨 (9Vbqz6QgpI)

2024-06-26 (水) 17:27:00

매운갈비찜

29 게으른 해달 씨 (u.os467mAc)

2024-06-26 (水) 17:32:23

동생한테 묻기 전에 >>28을 봤으면 좋앗을텐데.....🥺 쥐엔장,,, 매운갈비찜은 다음 기회에..

동생의 의견을 참고해서 철판닭갈비볶음밥에 치즈랑 계란추가햇어, 맛잇겟다 빨리오면좋겟당

참치들은 저녁 머먹어

30 게으른 해달 씨 (AO9N4yBYGc)

2024-06-27 (거의 끝나감) 12:16:18

배고프다잉 >:3
다들 맛잇는점심먹어~!

32 게으른 해달 씨 (AO9N4yBYGc)

2024-06-27 (거의 끝나감) 15:19:07

팜하니가,
너무아름답다........

푸른산호초미쳣다... ㅠ ㅠ 여름요정.. 여름요정이다

33 게으른 해달 씨 (x9lwK.UMQs)

2024-06-27 (거의 끝나감) 17:00:50

점장놈.. 말 정말 예쁘게한다진짜..... 근무 시프트 점장이란 안겹치게 바꿔달라고 사장님한테 얘기할거야 진짜로....😡 스트레스받아죽겟내,

34 게으른 해달 씨 (eqinowM/nY)

2024-06-27 (거의 끝나감) 18:09:15

바꿔주신대
럭키잔아

우헷😚

35 게으른 해달 씨 (UYag/gJrRo)

2024-07-03 (水) 18:51:59

새송이버섯에 기름 바르고 시즈닝이랑 소금 뿌려서 에어프라이어에 15분
진짜맛잇다,

새송이 1키로삿어
맨날먹어야지~~!!!~!~!

36 게으른 해달 씨 (UYag/gJrRo)

2024-07-03 (水) 20:57:43

오늘의 노래 추천~!

Sugar Rush - 비비(BIBI)
1:45 ─────────── 2:29
⇆ ◁ ❚❚ ▷ ↻

37 게으른 해달 씨 (oDO9CbmgmY)

2024-07-04 (거의 끝나감) 00:03:19

방금,, 식빵 위에 버터 얹어서 에어프라이어 돌렸는데
통 넣을 때 버터가 종이호일 밖으로 탈출했는지,,,

꺼내니까 빵 위엔 없구 바닥에만 버터범벅이네.......... <:3....
버터냄새 설렜는데...... 그치만 바삭한 식빵은 맛있다,..

38 게으른 해달 씨 (Bn119dUNV2)

2024-07-04 (거의 끝나감) 16:16:10

새송이굴소스볶음 만들엇다
정말미췬밥도둑,,,,,

39 게으른 해달 씨 (oDO9CbmgmY)

2024-07-04 (거의 끝나감) 23:09:26

강유미 새영상 진짜 미칠정도로웃겨서 죽을것같다,,,,,
강유미에게 인류학 박사학위를 줘라,,,

40 게으른 해달 씨 (8uR/oUDeH2)

2024-07-05 (불탄다..!) 16:12:06

아니 이딴,,, 이딴날씨가.... 장마?
물론 빨래하려고햇어서 럭키비키긴 해,,,,
하지만... 비는쫌와야되는디.. 비너무안오는디,,,

41 게으른 해달 씨 (K9yhtDwUFM)

2024-07-06 (파란날) 04:41:00

Reborn(セリver.) -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OST
3:52 ─────────── 5:37
⇆ ◁ ❚❚ ▷ ↻

42 게으른 해달 씨 (K9yhtDwUFM)

2024-07-06 (파란날) 16:14:19

어제 언내추럴이랑 나미야잡화점의기적 보고 자가지구 눈이띵띵부엇어,,,

43 게으른 해달 씨 (PQEs0xbUbU)

2024-07-08 (모두 수고..) 15:59:56

비... 비 싫어.. 비...... 눅눅해...🫠

44 익명의 유사 개발자 씨 (oJ9eH3AMJY)

2024-07-08 (모두 수고..) 16:47:08

덥고 습하고..

45 게으른 해달 씨 (4rSIRM8Gx6)

2024-07-18 (거의 끝나감) 21:32:03

>>44 맞아 덥고 습하고,,, <:3

간만의 휴일,, 휴,,,,, 뭔가 하고 싶은데 할 에너지가 솟아나지 않아,,,,,,,, 그냥 앉아서 영상보는거밖엔 할 수 있는 게 없어,,,,

46 게으른 해달 씨 (jQ9qHhAVTk)

2024-07-19 (불탄다..!) 18:31:11

어제오늘,, 원래 물류센터 갈 예정이었는데 어제도 오늘도 계속 사측에서 티오관련 트러블이 생겨서 못 가게 됐네 :(...
강제로 집에서 휴식하게되,

47 게으른 해달 씨 (bpZWgTdpCw)

2024-07-20 (파란날) 16:29:16

맹세하네에에
내겐 오직 사랑 뿌우우운,,

빠빠밥바밥바 뚜뚯뚜,,, 빱밥빠,, 뚜뚜뚜,,

48 게으른 해달 씨 (aWGsa5B5YM)

2024-07-21 (내일 월요일) 23:33:18

팔자에도 없는 브라이덜샤워를 하게 될 것 같은데 <:3,,~!
9년동안 한 학교 다닌 친구긴 하지만 별로... 안 친햇는디....... 멀까,

49 게으른 해달 씨 (L3II7hRsOs)

2024-07-24 (水) 15:13:22


으으
으으 더워 으으

Powered by lightuna v0.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