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96505081> 적당히 적어보는 이것저것 그런데 이제 애옹을 곁들인 :: 645

익명의 어른이 씨

2022-04-15 12:07:19 - 2022-05-20 21:40:48

0 익명의 어른이 씨 (rAP1BUhu32)

2022-04-15 (불탄다..!) 12:07:19

앩앩

게임 얘기 자주 함
뜬금없이 아무말 자주 함
부정기적으로 애옹 사진 올림
요청해도 올려드림... 내키면
난입해서 놀아주면 고마움

영양가라고는 하나도 없는 어장목록
1 tuna>1596437068>0
2 tuna>1596463092>0
3 tuna>1596484086>0

말딸 한섭 곧 나옴 아무튼 나옴

476 익명의 어른이 씨 (wt4Z4ajPv2)

2022-05-09 (모두 수고..) 16:28:50

월요일은 어떤 날? 노쇼의 날...
....환장하겠네 진짜

477 익명의 참치 씨 (ZtNfh4tsDg)

2022-05-09 (모두 수고..) 16:41:47

>>475

이것은 어역위가 높이 평가

478 익명의 양머리 씨 (5JLp9SwDFA)

2022-05-09 (모두 수고..) 16:42:33

479 익명의 어른이 씨 (njZAooaa3k)

2022-05-09 (모두 수고..) 16:46:49

이럴수가 멘탈이 나가서 어역위개그를 해버렸다...

480 익명의 양머리 씨 (5JLp9SwDFA)

2022-05-09 (모두 수고..) 20:08:26

길길길(roadroadroad)

481 익명의 어른이 씨 (7HS5h8JV/o)

2022-05-09 (모두 수고..) 20:22:02

482 익명의 어른이 씨 (WxZQzrPwJc)

2022-05-10 (FIRE!) 12:04:52

오늘 아침엔 너무 많은 일이 있었다..

483 익명의 어른이 씨 (WxZQzrPwJc)

2022-05-10 (FIRE!) 12:07:34

어제 일찍 잠들어서 오늘은 정말 새나라의 어른이처럼 일찍 일어났고
일찍 일어난김에 아침을 먹고 가야겠다고 생각했는데 이럴수가 밥솥 뚜껑이 활짝 열려있었다
분명 저녁먹고 닫아놨을텐데 왜 열렸는지??생각해봤는데 아무리 생각해도 범인은 애옹밖에 없음
저번까진 전원버튼 눌러서 식은밥 만들어두는데서 그쳤는데 이번엔 잠긴 밥솥 뚜껑을... 잠금 해제하고 활짝 열어둔것임... ...미친 이게 말이 되냐...? 이게 사람이지 애옹이야???

484 익명의 어른이 씨 (WxZQzrPwJc)

2022-05-10 (FIRE!) 12:10:23

차라리 애옹이 한 짓인게 낫긴하지
집에 나랑 애옹말고 또 누군가가 있다 <-이게 되면 이제 호러물 찍는거고

485 익명의 어른이 씨 (WxZQzrPwJc)

2022-05-10 (FIRE!) 12:11:58

애옹이 밥솥 건드리는게 벌써 3~4번 정도가 되는 것 같으니 그냥 렌지대를 새로 사기로 함
안쪽으로 숨겨두면 좀 낫겠지 으휴

486 익명의 어른이 씨 (3zFffg0exY)

2022-05-10 (FIRE!) 20:05:46

퇴근하고싶어...

487 익명의 양머리 씨 (haAm5kziQ.)

2022-05-10 (FIRE!) 21:11:04

어른이씨...지금은 퇴근한 것....?

488 익명의 어른이 씨 (XgYHASUAlE)

2022-05-10 (FIRE!) 21:56:02

퇴근하고.. 분노의 카레만들기 햇슴.....

489 익명의 어른이 씨 (XgYHASUAlE)

2022-05-10 (FIRE!) 21:58:06

29분? 대강 30분 걸렸나
...그럿다 나는 9시가 넘어서 집에 들어온거시다... 이런 생활은 싫어...

490 익명의 참치 씨 (epAzvDWToQ)

2022-05-10 (FIRE!) 22:54:45

퇴근의 카레 씨

491 익명의 어른이 씨 (.5oUhuqCzM)

2022-05-11 (水) 10:55:05

오늘은 한가한데

492 익명의 어른이 씨 (aTEZwKC4no)

2022-05-11 (水) 14:38:07

탐탐 밀크티
맛있다

493 익명의 어른이 씨 (aTEZwKC4no)

2022-05-11 (水) 16:24:12

제임스 웹 망원경 화질 쩔잖아... 멋져...

494 익명의 어른이 씨 (aTEZwKC4no)

2022-05-11 (水) 16:30:12

역시 별을 보러 가고싶어

495 익명의 어른이 씨 (KzJqIhXBW6)

2022-05-12 (거의 끝나감) 17:35:21

내내 한가하다가 4시쯤 굉장히 굉장한 사태에 직면
이렇게까지 말 안통하는 사람 처음 만나봄
역시 세상은 넓고 사람은 많군....

496 익명의 어른이 씨 (KzJqIhXBW6)

2022-05-12 (거의 끝나감) 17:44:56

버즈 프로 케이스의 피카츄를 보며 마음을 달래야지...
키링도 쪼물쪼물해야지... 내 마음의 안식처....

497 익명의 청새치 씨 (Xqmy2uxgzM)

2022-05-12 (거의 끝나감) 17:59:53

피카츄의 어른이 씨

498 익명의 어른이 씨 (KzJqIhXBW6)

2022-05-12 (거의 끝나감) 18:09:08

피카츄 너무 좋아
이브이도 좋아

499 익명의 청새치 씨 (Xqmy2uxgzM)

2022-05-12 (거의 끝나감) 18:10:51

이브이 커여웡

500 익명의 어른이 씨 (F5jPH0lMX6)

2022-05-12 (거의 끝나감) 23:09:02

애옹근황
태블릿 액정필름 깨물어서 박살냄
...미치괭이쉑...

501 익명의 청새치 씨 (FxQjAWcftY)

2022-05-12 (거의 끝나감) 23:42:29

애옹의 이빨도 못견디는 나약한 필름이 잘못한것

502 익명의 어른이 씨 (g.hCyQiuUk)

2022-05-13 (불탄다..!) 00:33:29

필름을 또 사야한다니 아이고
애옹이 사고친거니까 이건 애옹 예산에서 쓰도록 하겠음

503 익명의 어른이 씨 (X7K99vfGos)

2022-05-13 (불탄다..!) 11:32:41

베라 포켓몬 블록팩... 예약해버렸다고

504 익명의 어른이 씨 (X7K99vfGos)

2022-05-13 (불탄다..!) 13:43:26

두통이 심하다
비가 오려나?

505 익명의 어른이 씨 (X7K99vfGos)

2022-05-13 (불탄다..!) 13:44:50

하지만 이쪽은 비소식 없는디
흠...

506 익명의 어른이 씨 (X7K99vfGos)

2022-05-13 (불탄다..!) 15:34:03

세면대 물 안내려가는거 개빡쳐서 직접 손봤음
유자차 찌끄레기 세면대에 갖다 버리는 새끼들 다 뒤졌으면

Powered by lightuna v0.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