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96378115> 어제보다 더, 내읿보다 덜 나은 하루를 바라는 잡담 어장 #29 :: 876

나는날치 씨

2021-11-25 01:48:01 - 2022-01-27 17:46:13

0 나는날치 씨 (cuzWIduY9Q)

2021-11-25 (거의 끝나감) 01:48:01

이전 어장이 주소를 남길 새도 없이 메워졌다

익숙한 기분이 든다면 그건 착각이야, 응.

1 나는날치 씨 (cuzWIduY9Q)

2021-11-25 (거의 끝나감) 01:50:29

사칭을 할 거면 제대로 해야지, 청새치 씨는 지금 익명이 아니라 수건의 청새치 씨라고.

2 나는날치 씨 (cuzWIduY9Q)

2021-11-25 (거의 끝나감) 01:51:07

그리고 이제 보니까 제목에 오타 나있네

3 수건의 청새치 씨 (L1V4u.VohM)

2021-11-25 (거의 끝나감) 07:18:44

마자 나는 양머리의 수건을 훔쳣다고

4 수건의 청새치 씨 (L1V4u.VohM)

2021-11-25 (거의 끝나감) 07:21:14

졸려죽겠다

5 나는날치 씨 (Q8X3Eh5aKc)

2021-11-25 (거의 끝나감) 08:10:13

잠을 좀 더 자 보는건?

6 익명의 참치 씨 (V8uLkWb1PI)

2021-11-25 (거의 끝나감) 08:33:39

어둠의 청사칭

자두 자두 졸려

7 수건의 청새치 씨 (i09N3n8JYY)

2021-11-25 (거의 끝나감) 08:44:04

>>5 그건 알바 그만두면 가능

8 나는날치 씨 (Q8X3Eh5aKc)

2021-11-25 (거의 끝나감) 08:54:27

>>7 저런. 그저 X
끝.

Powered by lightuna v0.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