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96244031> 잡담. (22) :: 801

익명의 참치 씨

2020-11-17 22:37:00 - 2021-03-08 07:35:04

0 익명의 참치 씨 (LS0MLSLUc2)

2020-11-17 (FIRE!) 22:37:00

내가 죽여버린 어장 내가 다시 살리겠다

771 익명의 산호 씨 (cAEXclLCnE)

2021-03-04 (거의 끝나감) 13:38:55

에타에 툭하면 기분나쁜얘기 핫게가는거 다른학교들도 그래?
반수해서 대학 두번갔는데 그때고 지금이고 만날 혐오성글 올라와있어서 들어가기 싫어짐

772 기명의 참치 씨 (cGfsKGbShQ)

2021-03-04 (거의 끝나감) 14:05:54

에타 망했다는 소문 자자하던데 소문이 아니었나

773 익명의 참치 씨 (/lXdLalSGs)

2021-03-04 (거의 끝나감) 14:12:11

에타가 문제가 아니고 그 글을 올리고 공감하는 애들이 익명에 숨어서 일반인 코스프레를 할거라는 게 소름돋는다

774 익명의 참치 씨 (R1nnNwU./6)

2021-03-04 (거의 끝나감) 15:12:26

에타는 그냥 정보 얻으려고만 하는걸 추천... 우리 학교 에타는 백날천날 싸워

775 건강하고 명예로운 청새치 씨 (E20g.xg.Oc)

2021-03-04 (거의 끝나감) 18:00:12

허허 속세를 벗어나시게

776 아스트랄로피테쿠스 (Ch36gXhUqM)

2021-03-04 (거의 끝나감) 22:31:31

속세 존잼~!~~~!~

777 익명의 참치 씨 (Ynvlx1UYQ2)

2021-03-05 (불탄다..!) 00:23:50

속세를 벗어나 어장에서 여생을 보낼래

778 익명의 귀차니즘 씨 (xAOFpg/vK2)

2021-03-05 (불탄다..!) 23:52:42

원래는 TRPG coc룰북을 좋아했는데 요즘들어 D&D나 페이트코어가 끌리네 그런데 정작 있는 룰북은 겁스

780 나는날치 씨 (I6ST3bjEgE)

2021-03-06 (파란날) 11:10:07

781 익명의 참치 씨 (5EznuiMl96)

2021-03-06 (파란날) 12:42:20

>>781 커스터마이징

782 익명의 참치 씨 (r2k06Ddd4g)

2021-03-06 (파란날) 12:53:45

>>781 왜 자신에게 말을 걸고 있는거니?

783 익명의 귀차니즘 씨 (3V0A8teFPA)

2021-03-06 (파란날) 13:20:27

나 너무 슬퍼 유일하게 TRPG에 관심 가져준 친구가 반배정에서 떨어졌어 어흐흑

784 익명의 참치 씨 (jL/stb6VxY)

2021-03-06 (파란날) 13:25:03

>>782 외로워서

785 익명의 참치 씨 (jL/stb6VxY)

2021-03-06 (파란날) 13:28:04

공부할때 집중하다 간간이 몸에 힘을 푸는 습관을 들이면 좋다
훨씬 체력적으로 덜 힘들고 편함

786 익명의 민초빌런 씨 (3V0A8teFPA)

2021-03-06 (파란날) 15:44:42

심심하니 민초피자

787 익명의 참치 씨 (LCRa90E6Dw)

2021-03-06 (파란날) 18:16:41

>>786 맛있겠다

788 익명의 참치 씨 (r2k06Ddd4g)

2021-03-06 (파란날) 18:59:07

>>784 외로워서... 뒤를 보며 걸었겠구나. 자신의 발자국을 보려고...

789 익명의 민초빌런 씨 (XJviH1a8U.)

2021-03-06 (파란날) 19:36:09

카페에 애옹이 있어 귀여어어ㅓㅓㅓㅓ

>>787 ....? ㄴㅇㄱ

790 익명의 참치 씨 (9DvUr.U65w)

2021-03-06 (파란날) 19:46:29

34+35 진짜 멜로디랑 아리 목소리는 산뜻하게 귀여운 노랜데

791 익명의 참치 씨 (ztjcQFca.w)

2021-03-06 (파란날) 22:52:40

>>788 그런 미친 사람이 있나요?

792 익명의 참치 씨 (HWxpxcYr/M)

2021-03-07 (내일 월요일) 09:44:30

유튜브에서 짧게 영상 여러개 추천하는거 있잖아
그거 보고 느낀게 정말 세상에는 자신이 X신이라는 걸 자랑하고 싶은 사람이 많구나
정상인만 추천하면 안되냐 좀

793 익명의 귀차니즘 씨 (kqkCP5AKTo)

2021-03-07 (내일 월요일) 12:31:11

뭔가를 탈주하고싶은데 그게 뭔지 몰라서 생각해봤더니 내일 등교였다

794 익명의 참치 씨 (dY6tql3Wow)

2021-03-07 (내일 월요일) 18:27:12

건널목이라고 해야하나
어제 아침에 신호등도 없는 좁은 1차도 건너다 옆에 멈춰서 있던 승용차가 갑자기 전진해서 발걸음을 빨리 했는데도 뒷발인 왼발에 차 앞바퀴가 오는게 느껴져서 급하게 신발에서 발을 긴급탈출시켜서 간신히 발이 차에 깔리는 참사는 피했다 신발도 같이 튕기며 바퀴 밑에 깔리진 않았고
바로 운전자 아줌마가 창 내리고 사과 받고 나도 급한 일 있어서 대충 괜찮다고 하고 헤어졌는데 그날 점심 때 왼쪽 발등이 아파진 것을 시작으로 밤에는 발목까지 아리기 시작하고 지금은 종아리 아래쪽 뒤쪽도 조금씩 당긴다
어제 아침 일 제외 발이 아플만한 일이 없음
진짜 이거 어떡하지 걷는데 지장은 없는데 계속 아리네

795 익명의 참치 씨 (oVVRDP/jPw)

2021-03-07 (내일 월요일) 21:24:47

근육이 놀란 건가....?
혹시 모르니까 정형외과 가봐ㅠㅠ

796 건강하고 명예로운 청새치 씨 (VXWDQ8UNqQ)

2021-03-07 (내일 월요일) 21:47:43

그거 갑자기 움직여서 인대나 근육이 놀랐을 수도 있는데 주변에 잘 한다는 병원이나 한의원 가봐
생활하는 데 지장 없다고 방치하면 꽤 오래 아픔

797 익명의 참치 씨 (uetFTWC5tE)

2021-03-07 (내일 월요일) 23:21:00

>>791 ㅋㄱㄱㅋㅋㅋㅈㅋㅋㅋㅋ이거 시야...

798 익명의 참치 씨 (Iy5ofk97R.)

2021-03-08 (모두 수고..) 00:43:41

>>795-796 원래 인대가 좀 안 좋았었어... 병원 갈까 고민했는데 역시 내일 가 봐야겠다 고마워 참치들

799 익명의 참치 씨 (X0AhZOUsmg)

2021-03-08 (모두 수고..) 05:01:52

>>797 킹아는 갓정이지

800 익명의 참치 씨 (X0AhZOUsmg)

2021-03-08 (모두 수고..) 06:04:14

>>799 아 sia가 아니라 詩였구나
눈이 침침한가 왜이러지

801 안경의 참치 씨 (Q2uooKIh2.)

2021-03-08 (모두 수고..) 07:35:04

눈이 침침이라... 호오
내 나메가 나설 차롄가

Powered by lightuna v0.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