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96386078> 테?스?트 :: 438

카터◆XbQ00ouYKM

2021-12-02 15:02:59 - 2022-04-14 20:36:11

0 카터◆XbQ00ouYKM (DeDXIF.k9I)

2021-12-02 (거의 끝나감) 15:02:59

.

187 이름 없음 (u7c.isuZuo)

2022-01-16 (내일 월요일) 15:52:06

                              _,.I厶斗rー==─-ミ
                            > ´,ィ≧zzz、,,,__    `ヽ、
                        /  ,ィ///////////≧z,,、__  ヘ__
                     /  ,/z==ァ==zz//////,j{///}/////7≧zュ
                       , '/  j{ {  j  /     `<j{//Ⅵ777≧z、///
                        /ィ′ j{ j{  j  {     |  `く///////Х
                     ∥!   j{ j{  j{  {     /    }`く//////}
                    {{ {  {  {!___l_j Ⅳ    /j /} / }   トz//ノ
                  {! V {  }t斗-ミ} ∨ -ァ'ァ-/t_// /  { `゙r′
                       )、 :|i l {i { {j }` ヽ'´xz≠くk`゙'/    }  }
                     j{ {N从:{ 弋_ノ      | {j 乃/ j /}′ }
                     i  { 个ゝ ̄  ,:    ゝ=='/ ,ィル'   /
                        {  }, { ヘ、        ∠イ´  / /, /
       _                ∨{ Ⅳ,丨ヘ、 ` ’  _ノノj / / // /
.    i彡=`ヽ、              ヽ!{∧!"/冖`jー=≦ {/:j>レ // // /
.     と/ヽ_、 ▽ヽ__         /j'f"   |  _ <´ /イル'ィ/
       ⊂ニ..,, ノ ノ ヽ∨      / {j)rzzzzzjィ'´       _,,〉、
         { ̄´   ::. ∨   /    j〉{///〉仆、    _-'゙,ィヘへ
            \   .:  `ゝ-く    ji:}{/,イ ∧,'∧ _-゙ィ〉"´   \
              \ .:    ゙、     j{:{ ヌ/ ∧///,ヘ//jヘ、       \
             \     ゙、   /}:{ V { ト==ィ'´ {/!   ト、        \
                 \    : / j{:{   {├-┘ {/|    /\       \
                  `ー一'  __{:{   { {    {/}  /____ \_      \
                    r‐ァ<7j{:}   { {    {/}   {ケ<ヽ__\        \
                 ∠ヌ/////,j〈j    } {    {K 〈‐{///,≧<t\      \
               ,イヌ//////,从{j;    } }    {k, jxく//////////\        `ー-、
                  レ7////// ,r{∧>、,,,_ } {    'j{>///>く/////////,\       ヽ--ュ
                 {メ////// j{///,\////77zz7/////////,\/////////`>、_    /三三}
               弋ヌ/////j{//////个ト、_/////////////////\/////////个ト、__∠ニニ⊃
                _,,,,、x≧テ7j{////////////`マ/////////////////\//////////,\)
        _,,,,,、、z7/////////j{/////}!/////////////////////////////\///////,人
  辷ケzzァ7//////////////j{//////ヘ///////////////////////////////,\////,(_/
. ん'/////////////////////{i////////\////////////////////////////////\/ハ )
ん'//////////////////////{i//////////ヘ、////////////////////////////////\ノイ
匕//////////////////////{i///////////,∧/////////////////////////////////ペ_
.込//////////////////////{i/////////////ヽ///////////////////////////////// }
.弋〉,/////////////////////{i/////////////ハ//////////////////////////////∠┘
 ヽ入////////////////////,{i//////////////,ハ///////////////////////////∠ノ
  ゝ〈ヽ///////////////////,{i///////////////ヘ/////////////////////////‐<
     弋ゝ、/////////////////{i///////////////,ゝ、//////////////////////___ノ
       ゙弋ゝ、///////////////{i/////////////////,\/////////////////// ̄フ
.        ゙弋ゝ /////////////{i////////////////////ヘ////////////////`Y´
         ゙弋><_///////,,斗〈////////////,斗イ⌒}ヽヽ∨////////////、_ノ
            `く癶辷辷辷廴ノ人/////////イ入ノイ`~i~ヽゝ)、////////_,ィ'   )
                      〈介tr〈///,イヽ〉  j{zzzj{  └{辷辷辷匕ノー''´
                         `~^ー'^'┬^´ノi j{///j{
                             〈 ̄  } {////
                             ∧   } `~´
                                ∧ _,人
                             ∨/∧
                                ゞミノ
■【 ??? 】
━────────────────────────────────────────────────━

그래, 한명의 소녀(小女)였다.

━────────────────────────────────────────────────━

188 이름 없음 (u7c.isuZuo)

2022-01-16 (내일 월요일) 16:57:28


                         ┌──────┐
                         │::::::::::::::::::::::::::::::::│
                         │::::::::::::::::::::::::::::::::│
                         │::::::::::::::::::::::::::::::::│
                         │::::::::::::::::::::::::::::::::│
                         └──────┘


                           ┌───┐
                           │::::::::::::::::│
                           │::::::::::::::::│
                           └───┘


                             ┌─┐
                             │ :: │
                             └─┘


                               ┌┐
                               └┘


                                   □

                               ・

189 이름 없음 (u7c.isuZuo)

2022-01-16 (내일 월요일) 17:01:14

     ____  くヽハノ;/)                                      .:
   ∠´  ヽく三{:i:;ハ:;!フ                                    .:.:
     `ーァ'´_`フ);ヾッ'ニ>                                   .:.:.
-‐-、  //  `ラ^ハ_)´                              .: . . .:.:. .:
-‐‐ゝ//l ̄`ト、 `´レ'                                 .:... .:
-‐'//  ヽ、 l l                                   .:
//    zヾレヘl                                 .:           _r'⌒(
/    /く三;:l::j      _r‐、     (⌒⌒ヽ              .:           ノ`...:.:::::ヽ
 く二/!ヽ `フハハ ヽ、_r'⌒  (__)ヽ、  `ー-‐'`             .:           r' .:     `ヽ
  ,/  レ'  ´ ^´         .:.:.:::ヽ_ノ⌒ヽ、             .:            ).::.:.   .:.:.:::::::::)
 /  jハ/ノ     ミ,ハ  .:.:.::.:.:::::::::::r、___.:.:.:.::::::ヽ、          .:            く.:.    .:.:.::::::  ⌒
〃  〃_:}三    三{jハ .:.:.:.:::::::.:.:.:r‐、) `ヽ、___ノ          .:              ヽ  .:.:.:::::::.:. .:.:.::::::
  / ⌒ハ)´    〃ハリ .:.:.:.ノ`ー‐'   (ン             r'⌒ヽ,.            ).:.:.....
 ̄\  ´     /                        く⌒ヾ゙   i         _r'⌒    .:.:.:::::::::.
   \     /⌒ヽ、lヾハ                  .:  `ヽ;.:.:.:.;,:.ノ      _r‐-、!  ....    .:.::::::::::...:.:
     ヽ   /` ̄ ∨ ミ;.ヾ!                .:      ̄       _ノ .:::.....  .:.:.:.:.   .:.:::::::.:.:..
____________!ヽ〃   ,.-、ハァ、;;リ i              .:            _,.-‐'.:.:.::::::::::::::..    ... ..:.:.:::::::.:.:.:
      //`ヽ、∠__/ ヘハj .:.)__,,.-‐‐‐-、r'⌒ヽ、_r‐‐'フ       _rヾ⌒Y´    .:.::::::::::::::...     :.:.::::::
     //   ヽ /⌒ヽ   :::::::::.:.:.:........:.:.:.:.:.:.:.:..........r'´     __r' .:.::.:.:.   .:.:.::::::....   .:. .:.:.:..... .:.:
    //      /´  ̄` `゛ー-、 ________________,.-‐'´      `ー-----、.:.:.::::r‐‐、.::::::::::::.:.  .:.:.:.:.:.:.:.:.:.:::
   //      /         \__________,...--‐-、___             ̄´   `ー-----‐' ̄ ̄ ̄ ̄ ̄ ̄ ̄
  //     /                      `ヽ‐-、
■【서술자】
━────────────────────────────────────────────────━

바흐만 야쉬트(Bahman Yasht).

세계지도에 그려지지 않은, 아마도 빅토리아의 근처에 존재하는 작은 섬.
알고있는 자들에게는 그리 불리우는 이 섬에 아침이 밝아올랐다.
새가 지저귀며, 꽃들이 피어나는 것이, 마치 세계가 분명 오늘은 좋은 날이 될 것이라고 말하는 듯 하였다.

━────────────────────────────────────────────────━

191 이름 없음 (u7c.isuZuo)

2022-01-16 (내일 월요일) 20:48:57

            ,    , 、_,,.......,,_
           /.{   / `、-‐-..,,_:}h、
              ,' 斗-=ニ',   ,' /}  ヽ厶
.           ,' / /   〉}h、'  ,'     マム
         /./ /   /_/  .,'      マム
           / ', / _,,..../ ./  .,{.      マム
        i ∧,'_7_,,...   }  /.:|        ':::::
        | {    /  〈  リ.:.:|        |::::}
        {',`、_、‐'' .、丶`} / .::::|.       |::::|
           |:', 、丶`-=ニニi.:.:.:.:.::::}       ,:::::!
         |.:|ニニニニニ.|.:.:.:.::,〈     .,':::::{
            |.:,ニニニニニ|.:.:.:.:/::ヽ     ,':::::::!
         ノ.:',ニニニニニ'.:.:.:.:'.:.:.:::`、  /|::::::::',
.        /.:.:. ',ニニニニ/.:.:.:.:.:.:.:.:.::::::\_{::::::! ',
      √.:.:.:.:.:.:',ニニニ/.:.:.:.:.:.:.:.:.:..:::::::::::::::圦::::',
.       {.:.:.:.:.:.:.:.:.:\_ノ.:/.:.:.:.:.:.:.:::::_,,..:.-‐.:.:.ヽ::',
.     γ~.:`丶、.:ヽ:::.:''"-‐.:.:.:.-‐.:.//.:.:.:.:.:.:.:::}`、
■【서술자】
━────────────────────────────────────────────────━

"......"

그리고 지금, 고행으로 가득찬 순례를 하던 아르토리우스는 이 평온함에 취하───

??? "아저씨! 지금 아침이에요! 일어나세요!"

지 못하였다.

━────────────────────────────────────────────────━

192 이름 없음 (u7c.isuZuo)

2022-01-16 (내일 월요일) 20:49:07






                        , -- 、
                      rr/  ト, ヽ
                     ノ j- '⌒、  ∨/
                   ,。s'   v(l  l、  ∨/
                _/_ノ / :} i}  ヽ  ∨/
                 {l 〉___ / ), - イ'   l   ∨/
                レヘ::::|: :/: : : : :ヽ,  .} へ ,\
                     ::|: : ,: :-: :':-:ヽ`vレ ) \`
                  , :リ/: : :_ :- : ¨:_ :---- 、
                ノ_: :-_:'_:_:_ - : ' : : : : : : : : :ト,__
              ,、r':::/::::: : : : : : : : : : : : : : : : : ::::::`: :ヽ
            / {l i::: , : : : : : : : : : : : :: : ::::::::::::::::::::::::i: : ヽ
           /  _} 〉: : : : : : : : : : ::::::::::::::::::::: : : :::::::::l: : : }
           !  'ノ イ: : : : : :::::::::::::::: : : : :::: : : ::::: : :::::::l: : : l、
           〉ィ ' /: : : : : : : : : : : : :::::: : : : : : :::: : : ::::::l: : :l{ ∨/
           /--/l: : : : : : : : : : : : : : : : : : ::::: : : : :::::::l: : :}、< ∨/
           /--/-l: : : : : : : : : : : : : : : : : :::: : : : ::::::::/ : / > }__∨/
          {l __/xx l: : : :l::: : : : : : : : : : : : : : : : : ::::::l: : :// ノ-vノ∨/
          / ' /xxxxi: : : :l::: : j: : ::::: : : : : : ...:::::::::::::/: :/ {イ/ /l .∨/
         'ィ- '、xxx/ l: : ::l::::/ ::::::/: : : ::::::/::::::::::::::/: /} /-゚ーソ,.  /
         /  ヽ }〈¨vl: :l::/:::::::/: ::::::::::ノ::::::::::::::/ ヽ: | {l- 、_ l ./
         {    ノl l l i: :レ:::::/:::::::::::/::::::::::::ノl ./ ∨ l{____ ` /
         ` -、__' '__}_ -l/:::::::/:::::::/:::::/:::::/::/ l}   l ⌒ ` /
               /:::::::::::::::::::: : : /:::/  |/  l}   / ̄`、/
               {l:::::::::::::::::i::::./:/:::/ l __ -!} _ノ-ーv' /
              /::::!:::::::::::i/ |:::/ - 'γ Y l} {, - ` ./
             /:::::::i::::::::/-- '     乂_ノー}l  |   l}
■【서술자】
━────────────────────────────────────────────────━

"......... 이미 깨어있다는 것을 알면서도 바로 앞에서 소리 지르는 것은 자제하기를 부탁하지."

자신을 향하는 소리에 아르토리우스는 잠의 여운을 흩어내고 자리에서 일어서 눈 앞의 여성을 보았다.

━────────────────────────────────────────────────━

193 이름 없음 (Z2arlYtNV6)

2022-01-18 (FIRE!) 19:22:33

taurvairī

194 이름 없음 (Z2arlYtNV6)

2022-01-18 (FIRE!) 19:23:20

STR: 10
DEX: 10
WIS: 10
CHA: 10
LUK: 10

사계회향邪戒廻向Aka-Manah = "어둠의 날개"
- 바흐람의 아츠.
- 고향 아르나바즈에서 숭배되는 아츠 유닛 성검(星劍) 잠시드를 통해서 행해지는 영조(霊鳥) 보후 마나흐를 사역한다.
- 보후 마나흐는 산(山) 규모의 덩치를 가진 새하얀 독수리이다.
- 단순히 생물로서의 기능만으로도 드라코들의 선조라고 불리우는 용(龍)과 동등하지만, 그 전령은 생물의 형상에서는 발휘할 수 없다.
- 바로 그 진가는 영적 존재로서 대지(테라)에 뿌리내리는 것으로 발휘하는 권능에 존재한다.
- 세계(테라)의 일부 자체를 자신의 육체로 사용하는 막대한 파괴력과 완강함은 기본, 그 대지에 선 자들에 대한 강제력을 발휘할 수 있다.
- 강제력의 예로서는 해당 지역에 오래 거주한 생물들을 혼수 상태에 빠지게 하거나 그들의 생명력을 갈취하여 자신의 것으로 하는 것들이 존재한다.

= 어떠한 행동을 시도할 때 해당 판정의 배율을 2배로 상승시킬 수 있다.
= 어떠한 행동이든 시도가 가능해진다.
= 일주일동안 특정 지역을 영지로 선포하지 않으면 해당 캐릭터는 로스트된다.
= 영지를 선포할시 WIS, CHA, LUK 스탯을 사용하여 1배율로 판정을 실시하며, 한종류라도 판정 실패시 해당 캐릭터는 로스트 된다.

스킬
1. 영겁의 반짝임(Aion) [P]
= 스탯의 총합치가 50으로 제한된다.
= 영지를 선포할 때 일시적으로 행동이 불가능해지는 대신 그 판정을 확정성공시킬 수 있다.

2. 성령가호(Bahman Yasht) [A] [PP 1/1]
= 존재 중화: 다이스 값 +50, 데미지 5 증가
= 존재 경화: 다이스 값 -20, 상대 스킬과 탤런트 무시
= 순간이동: 원하는 지역으로 이동
= 회복: 특정 인물을 선택. Hp를 (STR/2)만큼 회복.

3. 전륜하여 필승하는 구세주(Saoshyant Desatir)

탤런트
1. 선교(Daena)
= 아군이 판정을 시도할 때 해당 스탯을 자신의 스탯값만큼 상승시킨다.
= 이 때 판정은 보정이 아닌 합산된 스탯의 배율로 판정된다.

2. 눈부시게 빛나는 절대왕검(Akhvarta Jamshid)

3. 날개 가진 이의 천칙(Dakhma Ardvahišt)

195 이름 없음 (SxmHm4cobQ)

2022-01-19 (水) 20:54:07

 r‐.、l~l     /〉   //                 //
  ヽ.`| |fヽ  / /  .//                /'
   ヽ| Y|__j  l  /,'             r‐‐く──‐- _
    ’j' |     ヽ ll          -‐  ̄            丶
    ‘ r┴っ   }ll           /     ヽ \    丶  \
     Y (_  / ll           /i    ヽ ‘,  \ 丶  ヽ   \
     \  ヽ .:ヽj       / ‘,      丶 ‘/⌒ゝ、〉 | l     ヽ
       丶    \     /  ‘,\    l/ ィア笊圷ヽlヽ|ヘ    ` ‐- _        _  -──-
        \    \    | .;゙  ヽ、"'- 、 |ヽl 乂ツ 'Vヽlj ‘,`ー-       ̄  ̄ ̄ _  -‐   ̄
         \    \  V   l⌒、\乂__      ノィ ハ  \   ──── ヽ
           \    \ | l  \lィ了心    _     l/l ‘,   \    \ ___ヾ__
            \    `'| l   ト、乂ソ、  /   }   /八 ‘,      \   \ー-- __  ̄ ‐-
              \    l ハ、 \ゝマ    乂_ノ  '  l \ ゝ-こl__     \  //   ` ‐- _
               \  ヾ-l: Tヘ、_彡'__   / _/ヽ_〉. 、_   ̄⌒ヽ    \
                 |ヽ  /: : :l    丶__ 丶´ニl/: : : :/:/: : : :lー 、-、   ` ‐- _ \
                 | ヾこ : : ノ    ヒ: : :ハ ヽ_〉──-、/⌒'   \_`   ‐- _  丶`丶、
                 |    ̄        r: /╋ヽ V╋╋╋ 〉:l_  .:゙   ヽ`丶、    \ ヽ  `丶、
                 丶_         V:./╋╋‘, ∨ ╋╋l : : | .:゙        \     ヽ l、
                    ̄ 丶、 -- f:.ゝィ╋╋‘, V\_ノ、:r' l            l 、   /ノ ヽ>、
                       `丶/ : /╋╋: : :l ト、 ╋╋〉__ l     ____/> ヾ=彡'   ヽ'ノ
                              |: : :\╋: : : :l ' : \ /: : :ヽ   /  // \       Y
                  , -‐      |: : : : :ヾ: : : : ' /: : : : : : : : : 〈:.フ、  , -く/>'⌒  ヽ  :|    }
                /'           ‘: : : : : :ゝ : //__丶: : : : : : : :ノ   ̄__r‐<      ノ   |    }
               /            ‘ : : : : _彡' : : : : : : : : : : /  ,イ | 〈 ヽ-    _/    |     '
             /               ‘: : : : : : : : : : : : : : : : : : :/  ヽ _|__ゝ_, -'"       '   /
             |,                〉: : : : : : : : : : : : : : : : : |、─---  _          / / l
             |l            /:丶: : : : : : : : : : : : : : : /: )、: : : : : : :/ /       / /l |
             ヾ、             |: : : :\: : : : : : : : :/: : : : l: 丶-、: : / /        / / .l l
              ヾ、             |: : : : : :ヽ: : : : ー: : : : : : : : : : : : :ノ7}      / /  ゝ丶
               丶 、         _|: : : : : : : : : : : : : : : : : : : : : : r辷⌒ >──z──'. 7 ̄lミ \`
                 \  ̄ ̄ ̄ ̄/: : : : : : : : : : : : : : : : : : : : r辷⌒:><: : : : : /  ̄ ̄ /─‐|ミ
                  ` ー─==/: : : : : : : : : : : : : : : :r辷辷⌒ヽ/   \:/      ノ: : : :/ミ
                  ーニ二 _ /: : : : : : : : : r辷辷辷⌒⌒〉、: : \  /: "'''- .._/: : : : :/ミ
                       /_ヽ: : : : r辷辷辷⌒⌒|─ヽ‐'  \: : : 〉< : : : : : : : : / ̄ ̄/)ミ
                    // /f'辷辷⌒|__| ̄ ∨: : \_/:.\  \: : : , -''"   /)ミ
                    /'  (_r'辷_/  ̄|: : : : |_/ヽ  ̄ \: : : :\, -'":"'''- .._ , -'" |ミ
                    l    / : : /___.|──|: : : : : ヽ__ \/ \: : : : : : /  ヽ'ミ
                        l__/ : : : : |    |: : : : /ヽ : : : : : \ /vVVV^ _ -─ゝ
                          /  / : : : : : |__| ̄ ̄   ヽ<三三V     /     \
                      /_/───/: : : : |── ,vVl i    \    /        \
                        /: : /     /: :/VVVVV   | i  _,,..-‐' \ /               \
                    />厶vvvvv/v^         | iVVVV^^^  Y              \
╋━━━━━━━━━━━━━━━━━━━━━━━━━━━━━━━━━━━━━━━━━━━━━╋
┏━━━━━━━━━━━━━━━━━━━━━━━━━━━━━━━━━━━━━━━━━━━━━┓
 
                    "다들 인생, 제대로 즐기고 계신가요?"

┗━━━━━━━━━━━━━━━━━━━━━━━━━━━━━━━━━━━━━━━━━━━━━┛
 
 【이름 : 바흐람(시리오스) 】,【나이 : 24세】,【성별 : 여성】

 【소속 : 무소속】,【출신 : 아르나바즈】,【대리 AA : 냐루코】,【NPC】

╋━━━━━━━━━━━━━━━━━━━━━━━━━━━━━━━━━━━━━━━━━━━━━╋
 【Stat : 당신의 능력을 설명하는 수치입니다. 3~18, 총합 60 내에서 마음대로 해주세요.】

 STR : 10
 DEX : 10
 WIS : 10
 CHA : 10
 LUK : 10

╋━━━━━━━━━━━━━━━━━━━━━━━━━━━━━━━━━━━━━━━━━━━━━╋
 【Arts : 당신만의 장비, 기술, 혹은 능력입니다.】

 사계회향邪戒廻向Aka-Manah = "어둠의 날개"
- 바흐람의 아츠.
- 고향 아르나바즈에서 숭배되는 일종의 아츠 유닛인 성검(星劍) 잠시드를 통해서 행해지는
  영조(霊鳥) 보후 마나흐의 사역.
- 보후 마나흐는 산(山) 규모의 덩치를 가진 새하얀 독수리이다.
- 단순히 생물로서의 기능만으로도 드라코들의 선조라고 불리우는 용(龍)과 동등하지만,
  그 전령은 생물의 형상에서는 발휘할 수 없다.
- 바로 그 진가는 영적 존재로서 대지(테라)에 뿌리내리는 것으로 발휘하는 권능에 존재한다.
- 세계(테라)의 일부 자체를 자신의 육체로 사용하는 막대한 파괴력과 완강함은 기본,
  그 대지에 선 자들에 대한 강제력을 발휘할 수 있다.
- 강제력의 예로서는 해당 지역에 오래 거주한 생물들을 혼수 상태에 빠지게 하거나
  그들의 생명력을 갈취하여 자신의 것으로 하는 것 등이 존재한다.

= 행동을 시도할 때 해당 판정의 배율을 2배로 상승시킬 수 있다.
= 자연, 그리고 그 안에 사는 생물들에게 임의의 현상을 강제시킬 수 있다.
= 해당 아츠를 Arts로서 보유하기 위해서는 일정 기간마다 판정에 성공해야 한다.
= 판정은 WIS, CHA, LUK 스탯을 사용하여 1배율로 실행되며,

╋━━━━━━━━━━━━━━━━━━━━━━━━━━━━━━━━━━━━━━━━━━━━━╋
 【STORY : 당신의 이야기(설정)입니다. 마음껏 적어주세요.】

╋━━━━━━━━━━━━━━━━━━━━━━━━━━━━━━━━━━━━━━━━━━━━━╋

197 이름 없음 (owaYNoxowU)

2022-01-20 (거의 끝나감) 15:46:14

╋━━━━━━━━━━━━━━━━━━━━━━━━━━━━━━━━━━━━━━━━━━━━━╋
 【바흐람】 - 【RANK : 5】
╋━━━━━━━━━━━━━━━━━━━━━━━━━━━━━━━━━━━━━━━━━━━━━╋
 【Skill : 전장이나 각종 상황을 대처하기 위한 기술.】

 1. 결코 변치 않을 마도의 맹세(Saoshyant Astvaṱ ərəta) [P] +
- 전승에서 일컫기를 보후 마나흐의 가호는 더럽혀진 자에게는 전해지지 않는다고 한다.
- 더럽혀진 자는 감염자를 뜻하지만 그녀는 잠시드(Jamshid)를 손에 쥐고, 보후 마나흐를 사역하는데 성공했다.
- 즉 정해진 규칙을 깨부쉈다는 것을 의미하며, 둘의 상하관계는 가축과 주인의 관계로 역전된 것이다.

= 일시적으로 행동이 불가능해지는 대신 아츠의 보유 판정을 확정 성공시킨다.
= HP가 0에 다다를시 '이 악물기' 가능. 한 전투에 한번 1턴동안 HP를 1로 고정시킨다.

 2. 성령가호(Bahman Yasht) [A][PP] [PP ?/10]
- 보후 마나흐의 권능 중 물리적인 힘만을 가호의 형식으로서 날개와도 같은 각인을 육체에 새긴다.
- 그 용도는 보후 마나흐의 압도적인 질량을 바탕으로 한 존재를 물질로서 무겁게하는 공격강화,
  육체를 물질적으로 가볍게 하는 것으로 영조라는 이름에 걸맞는 초고속 비행 능력,
  어디든지 나아갈 수 있는 순간이동, 초상의 영격이 집중된 존재로서 가지는 강건한 생명력(재생 능력).
  총 4가지로 구성되어 사용할 수 있다.
- 다만 보후 마나흐의 가호는 횟수가 정해져 있어서 정해진 횟수를 모두 사용하면 다시 충전해야 한다.

= 고유 자원 '날개(翼)'를 소모하여 소모한 수만큼 이하의 효과를 적용한다.
= 날개(翼)는 임무 시작시 1D6를 굴려 나온 값만큼 획득한다.
= 사용하지 못한 날개(翼)는 다음 임무 시작시 가산되며, 최대 20개까지 저장이 가능하다.
= 공격강화(Sam)
└ 비전투시 : STR 관련 판정을 시도할 때 +20
└ 전투시 : 공격 다이스 굴림과 동시에 발동한다. 공격에 성공할시 다이스 값과 가장 가까운
        STR×N(배율)을 선택, 해당 N만큼 데미지를 상승시킨다.
= 공중비행(Fravard)
└ 비전투시 : DEX 관련 판정을 시도할 때 +20
└ 전투시 : 공격을 제외한 각기 다른 행동을 3회 할 수 있다.
= 순간이동(Āraššēbāṭīr)
└ 비전투시 : 원하는 지점으로 순간이동이 가능하다.
└ 전투시 : 다이스 값을 불문하고, 공격, 일반 행동, 스킬, 탤런트의 적용 범위에서 제외된다.
= 고속회복(Haoma)
└ 효과: 발동 즉시 HP의 최대치의 1D6×15%만큼 회복한다.

 3. 지혜의 정화(Vendidad) [A][ST] [ST 1/1]
- '모두'의 시야. '모두'가 그려내는 '꿈'과 '기도'. 그것이야말로 성왕이 짊어진 업이었다.

= 임무시 한번 알고 싶은 정보를 인과를 무시하고 습득한다.

╋━━━━━━━━━━━━━━━━━━━━━━━━━━━━━━━━━━━━━━━━━━━━━╋
 【Talent : 언제나 그 위력을 발휘하는 당신의 재능.】

 1. 눈부시게 빛나는 절대왕검(Akhvarta Jamshid) +
- 성왕(星王)의 자격을 증명하는 성검(星劍) 잠시드를 휘두르는 것으로
  신수(神獸)인 보후 마나흐의 권능 그 자체를 행사하는 월권 행위가 가능하다.

= 아츠에 의한 강제력을 판정할 때 +20의 보정.
= 스킬 발동시, 해당 스킬의 효과 계수를 1.5배(소수점은 올림) 증가시킨다.

 2. 날개 가진 이의 천칙(Dakhma Ardvahišt)
- 세상 전체를 뒤져도 대가가 존재하지 않는 것은 없다.
- 아무리 강대한 힘을 가지고 있더라도, 드높은 권위를 가지고 있더라도.
- 형태는 다르지만 그만의 멍에는 반드시 존재한다.

= 스탯의 총합치가 50으로 제한된다.
= 전투 중 2턴마다 날개(翼)를 1개 획득한다.

╋━━━━━━━━━━━━━━━━━━━━━━━━━━━━━━━━━━━━━━━━━━━━━╋

198 이름 없음 (owaYNoxowU)

2022-01-20 (거의 끝나감) 22:36:58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 『 아샤반/두르그반트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과거 테라에서 번영했다고 알려진 종족입니다.
┃ 
┃ 이들에 대해서 가장 잘 알려진 정보는 아샤반의 아이는 부모의 유전자와 상관없이
┃ 선민에 해당하는 종족의 특징 하나를 무작위로 발현하여 태어난다는 것입니다.
┃ 요컨데 아버지가 살카즈, 어머니가 드라크인데 산크타 족의 헤일로를 가진 아이가
┃ 태어날 수도 있다는 것이죠.
┃ 
┃ 하지만 이 외에도 이질적인 특징이 하나 더 존재합니다. 바로 전추(転墜) 현상.
┃ 
┃ 문헌과 전승으로 전해지길 아샤반이라는 종의 선민은 오리지늄이 몸에
┃ 침투하는 것 이외에도 격한 감정 등으로 광석병이 발병하며, 광석병에
┃ 감염되었을 때에는 종이 변했다고 할 정도로 차원이 다른 영향을 받는 것으로 보입니다.
┃ 
┃ 이 때의 모습을 두르그반트라 칭하며, 성격은 물론, 모습, 신체 능력,
┃ 무엇보다 아츠의 종류와 출력마저 이전과는 비교도 될 수 없을 정도로
┃ 변질되고 강해지는 듯 합니다.

┗━━━━━━━━━━━━━━━━━━━━━━━━━━━━━━━━━━━━

199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00:15:36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 『 아르나바즈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테라의 세계지도에도 그려지지 않은 상당한 크기의 섬.
┃ 
┃ 알고 있는 자들도 극소수에 이르며, 그 섬 주위의 바다에는 온갖
┃ 오염수(汚染獸)들이 서식하고 있기에 사실상 에기르와 같이 문명과 단절된
┃ 지역이라 할 수 있습니다.
┃ 
┃ 소문으로는 멸종했다고 전해지는 아샤반과 두르그반트가 살고 있다고 하는데......

┗━━━━━━━━━━━━━━━━━━━━━━━━━━━━━━━━━━━━

200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00:28:51

 r‐.、l~l     /〉   //                 //
  ヽ.`| |fヽ  / /  .//                /'
   ヽ| Y|__j  l  /,'             r‐‐く──‐- _
    ’j' |     ヽ ll          -‐  ̄            丶
    ‘ r┴っ   }ll           /     ヽ \    丶  \
     Y (_  / ll           /i    ヽ ‘,  \ 丶  ヽ   \
     \  ヽ .:ヽj       / ‘,      丶 ‘/⌒ゝ、〉 | l     ヽ
       丶    \     /  ‘,\    l/ ィア笊圷ヽlヽ|ヘ    ` ‐- _        _  -──-
        \    \    | .;゙  ヽ、"'- 、 |ヽl 乂ツ 'Vヽlj ‘,`ー-       ̄  ̄ ̄ _  -‐   ̄
         \    \  V   l⌒、\乂__      ノィ ハ  \   ──── ヽ
           \    \ | l  \lィ了心    _     l/l ‘,   \    \ ___ヾ__
            \    `'| l   ト、乂ソ、  /   }   /八 ‘,      \   \ー-- __  ̄ ‐-
              \    l ハ、 \ゝマ    乂_ノ  '  l \ ゝ-こl__     \  //   ` ‐- _
               \  ヾ-l: Tヘ、_彡'__   / _/ヽ_〉. 、_   ̄⌒ヽ    \
                 |ヽ  /: : :l    丶__ 丶´ニl/: : : :/:/: : : :lー 、-、   ` ‐- _ \
                 | ヾこ : : ノ    ヒ: : :ハ ヽ_〉──-、/⌒'   \_`   ‐- _  丶`丶、
                 |    ̄        r: /╋ヽ V╋╋╋ 〉:l_  .:゙   ヽ`丶、    \ ヽ  `丶、
                 丶_         V:./╋╋‘, ∨ ╋╋l : : | .:゙        \     ヽ l、
                    ̄ 丶、 -- f:.ゝィ╋╋‘, V\_ノ、:r' l            l 、   /ノ ヽ>、
                       `丶/ : /╋╋: : :l ト、 ╋╋〉__ l     ____/> ヾ=彡'   ヽ'ノ
                              |: : :\╋: : : :l ' : \ /: : :ヽ   /  // \       Y
                  , -‐      |: : : : :ヾ: : : : ' /: : : : : : : : : 〈:.フ、  , -く/>'⌒  ヽ  :|    }
                /'           ‘: : : : : :ゝ : //__丶: : : : : : : :ノ   ̄__r‐<      ノ   |    }
               /            ‘ : : : : _彡' : : : : : : : : : : /  ,イ | 〈 ヽ-    _/    |     '
             /               ‘: : : : : : : : : : : : : : : : : : :/  ヽ _|__ゝ_, -'"       '   /
             |,                〉: : : : : : : : : : : : : : : : : |、─---  _          / / l
             |l            /:丶: : : : : : : : : : : : : : : /: )、: : : : : : :/ /       / /l |
             ヾ、             |: : : :\: : : : : : : : :/: : : : l: 丶-、: : / /        / / .l l
              ヾ、             |: : : : : :ヽ: : : : ー: : : : : : : : : : : : :ノ7}      / /  ゝ丶
               丶 、         _|: : : : : : : : : : : : : : : : : : : : : : r辷⌒ >──z──'. 7 ̄lミ \`
                 \  ̄ ̄ ̄ ̄/: : : : : : : : : : : : : : : : : : : : r辷⌒:><: : : : : /  ̄ ̄ /─‐|ミ
                  ` ー─==/: : : : : : : : : : : : : : : :r辷辷⌒ヽ/   \:/      ノ: : : :/ミ
                  ーニ二 _ /: : : : : : : : : r辷辷辷⌒⌒〉、: : \  /: "'''- .._/: : : : :/ミ
                       /_ヽ: : : : r辷辷辷⌒⌒|─ヽ‐'  \: : : 〉< : : : : : : : : / ̄ ̄/)ミ
                    // /f'辷辷⌒|__| ̄ ∨: : \_/:.\  \: : : , -''"   /)ミ
                    /'  (_r'辷_/  ̄|: : : : |_/ヽ  ̄ \: : : :\, -'":"'''- .._ , -'" |ミ
                    l    / : : /___.|──|: : : : : ヽ__ \/ \: : : : : : /  ヽ'ミ
                        l__/ : : : : |    |: : : : /ヽ : : : : : \ /vVVV^ _ -─ゝ
                          /  / : : : : : |__| ̄ ̄   ヽ<三三V     /     \
                      /_/───/: : : : |── ,vVl i    \    /        \
                        /: : /     /: :/VVVVV   | i  _,,..-‐' \ /               \
                    />厶vvvvv/v^         | iVVVV^^^  Y              \
╋━━━━━━━━━━━━━━━━━━━━━━━━━━━━━━━━━━━━━━━━━━━━━╋
┏━━━━━━━━━━━━━━━━━━━━━━━━━━━━━━━━━━━━━━━━━━━━━┓
 
                    "다들 인생, 제대로 즐기고 계신가요?"

┗━━━━━━━━━━━━━━━━━━━━━━━━━━━━━━━━━━━━━━━━━━━━━┛
 
 【이름 : 바흐람(시리오스) 】,【나이 : 24세】,【성별 : 여성】

 【소속 : 무소속】,【출신 : 아르나바즈】,【대리 AA : 냐루코】,【NPC】

╋━━━━━━━━━━━━━━━━━━━━━━━━━━━━━━━━━━━━━━━━━━━━━╋
 【Stat : 당신의 능력을 설명하는 수치입니다. 3~18, 총합 60 내에서 마음대로 해주세요.】

 STR : 10
 DEX : 10
 WIS : 10
 CHA : 10
 LUK : 10

╋━━━━━━━━━━━━━━━━━━━━━━━━━━━━━━━━━━━━━━━━━━━━━╋
 【Arts : 당신만의 장비, 기술, 혹은 능력입니다.】

 사계회향邪戒廻向Aka-Manah = "어둠의 날개"
- 바흐람의 아츠.
- 고향 아르나바즈에서 숭배되는 일종의 아츠 유닛인 성검(星劍) 잠시드를 통해서 행해지는
  영조(霊鳥) 보후 마나흐의 사역.
- 보후 마나흐는 산(山) 규모의 덩치를 가진 새하얀 독수리이다.
- 단순히 생물로서의 기능만으로도 드라코들의 선조라고 불리우는 용(龍)과 동등하지만,
  그 전령은 생물의 형상에서는 발휘할 수 없다.
- 바로 그 진가는 영적 존재로서 대지(테라)에 뿌리내리는 것으로 발휘하는 권능에 존재한다.
- 세계(테라)의 일부 자체를 자신의 육체로 사용하는 막대한 파괴력과 완강함은 기본,
  그 대지에 선 자들에 대한 강제력을 발휘할 수 있다.
- 강제력의 예로서는 해당 지역에 오래 거주한 생물들을 혼수 상태에 빠지게 하거나
  그들의 생명력을 갈취하여 자신의 것으로 하는 것 등이 존재한다.

= 행동을 시도할 때 해당 판정의 배율을 2배로 상승시킬 수 있다.
= 자연, 그리고 그 안에 사는 생물들에게 임의의 현상을 강제시킬 수 있다.
= 해당 아츠를 Arts로서 보유하기 위해서는 일정 기간마다 판정에 성공해야 한다.
= 판정은 WIS, CHA, LUK 스탯을 사용하여 1배율로 실행되며, 실패시 로스트된다.

╋━━━━━━━━━━━━━━━━━━━━━━━━━━━━━━━━━━━━━━━━━━━━━╋
 【STORY : 당신의 이야기(설정)입니다. 마음껏 적어주세요.】

 테라 어딘가, 극소수의 사람들만이 아는 아르나바즈(Arnavāz)라는 섬이 있었다.
 과거 테라에서 번영했던 아샤반이라는 종족들이 남아있는 유일한 곳.
 
 허나, 번영했다는 것도 몇백년 전. 사실상 중세 시대라고 할 수 있는 그 섬은 광석병에 대한 대처가
 미흡한 아르나바즈는 아샤반과 두르그반트라 일컫는 광석병에 감염된 아샤반들은 서로를 경계하며,
 세월을 보냈다.

 그리고, 자신도 예외는 아니었기에, 병에 걸려 부모에게 버림받았다.

 그러던 어느날 섬에 기적을 몸에 품은 아이가 태어났다.

 그녀는, 강하고, 올바르고, 흔들리지 않고, 누구보다 성인(聖人)인 것에 충실했다.
 무구한 자들에게는 구원을, 연약한 자들에게는 평온을.
 그렇게 누군가가 말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소녀는 스스로 행동하여, 희망을 불러왔다.
 그래, 한명의 소녀(小女)였다.

 소녀는 가장 먼저 자신의 언니를 구원하고, 언니는 소녀의 짐을 덜어주기 위해 성검을 쥐었다.
 최초로 <ruby Ashavan>의자義者</ruby>와 <ruby drəgvant>불의자不義者</ruby>를 다스리는 성왕(星王)과 그런 기적을 가져다 준 성녀로 인해
 '모두'의 행복은 영원하리라고 생각했다. 갑작스레 닥쳐온 재앙이 아니었다면.

 '결국 모형정원은 부서지고, 성왕은 끔찍한 최후를 맞이했으며, 성녀의 마음은 부서져버렸다.

╋━━━━━━━━━━━━━━━━━━━━━━━━━━━━━━━━━━━━━━━━━━━━━╋

201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12:43:56

 r‐.、l~l     /〉   //                 //
  ヽ.`| |fヽ  / /  .//                /'
   ヽ| Y|__j  l  /,'             r‐‐く──‐- _
    ’j' |     ヽ ll          -‐  ̄            丶
    ‘ r┴っ   }ll           /     ヽ \    丶  \
     Y (_  / ll           /i    ヽ ‘,  \ 丶  ヽ   \
     \  ヽ .:ヽj       / ‘,      丶 ‘/⌒ゝ、〉 | l     ヽ
       丶    \     /  ‘,\    l/ ィア笊圷ヽlヽ|ヘ    ` ‐- _        _  -──-
        \    \    | .;゙  ヽ、"'- 、 |ヽl 乂ツ 'Vヽlj ‘,`ー-       ̄  ̄ ̄ _  -‐   ̄
         \    \  V   l⌒、\乂__      ノィ ハ  \   ──── ヽ
           \    \ | l  \lィ了心    _     l/l ‘,   \    \ ___ヾ__
            \    `'| l   ト、乂ソ、  /   }   /八 ‘,      \   \ー-- __  ̄ ‐-
              \    l ハ、 \ゝマ    乂_ノ  '  l \ ゝ-こl__     \  //   ` ‐- _
               \  ヾ-l: Tヘ、_彡'__   / _/ヽ_〉. 、_   ̄⌒ヽ    \
                 |ヽ  /: : :l    丶__ 丶´ニl/: : : :/:/: : : :lー 、-、   ` ‐- _ \
                 | ヾこ : : ノ    ヒ: : :ハ ヽ_〉──-、/⌒'   \_`   ‐- _  丶`丶、
                 |    ̄        r: /╋ヽ V╋╋╋ 〉:l_  .:゙   ヽ`丶、    \ ヽ  `丶、
                 丶_         V:./╋╋‘, ∨ ╋╋l : : | .:゙        \     ヽ l、
                    ̄ 丶、 -- f:.ゝィ╋╋‘, V\_ノ、:r' l            l 、   /ノ ヽ>、
                       `丶/ : /╋╋: : :l ト、 ╋╋〉__ l     ____/> ヾ=彡'   ヽ'ノ
                              |: : :\╋: : : :l ' : \ /: : :ヽ   /  // \       Y
                  , -‐      |: : : : :ヾ: : : : ' /: : : : : : : : : 〈:.フ、  , -く/>'⌒  ヽ  :|    }
                /'           ‘: : : : : :ゝ : //__丶: : : : : : : :ノ   ̄__r‐<      ノ   |    }
               /            ‘ : : : : _彡' : : : : : : : : : : /  ,イ | 〈 ヽ-    _/    |     '
             /               ‘: : : : : : : : : : : : : : : : : : :/  ヽ _|__ゝ_, -'"       '   /
             |,                〉: : : : : : : : : : : : : : : : : |、─---  _          / / l
             |l            /:丶: : : : : : : : : : : : : : : /: )、: : : : : : :/ /       / /l |
             ヾ、             |: : : :\: : : : : : : : :/: : : : l: 丶-、: : / /        / / .l l
              ヾ、             |: : : : : :ヽ: : : : ー: : : : : : : : : : : : :ノ7}      / /  ゝ丶
               丶 、         _|: : : : : : : : : : : : : : : : : : : : : : r辷⌒ >──z──'. 7 ̄lミ \`
                 \  ̄ ̄ ̄ ̄/: : : : : : : : : : : : : : : : : : : : r辷⌒:><: : : : : /  ̄ ̄ /─‐|ミ
                  ` ー─==/: : : : : : : : : : : : : : : :r辷辷⌒ヽ/   \:/      ノ: : : :/ミ
                  ーニ二 _ /: : : : : : : : : r辷辷辷⌒⌒〉、: : \  /: "'''- .._/: : : : :/ミ
                       /_ヽ: : : : r辷辷辷⌒⌒|─ヽ‐'  \: : : 〉< : : : : : : : : / ̄ ̄/)ミ
                    // /f'辷辷⌒|__| ̄ ∨: : \_/:.\  \: : : , -''"   /)ミ
                    /'  (_r'辷_/  ̄|: : : : |_/ヽ  ̄ \: : : :\, -'":"'''- .._ , -'" |ミ
                    l    / : : /___.|──|: : : : : ヽ__ \/ \: : : : : : /  ヽ'ミ
                        l__/ : : : : |    |: : : : /ヽ : : : : : \ /vVVV^ _ -─ゝ
                          /  / : : : : : |__| ̄ ̄   ヽ<三三V     /     \
                      /_/───/: : : : |── ,vVl i    \    /        \
                        /: : /     /: :/VVVVV   | i  _,,..-‐' \ /               \
                    />厶vvvvv/v^         | iVVVV^^^  Y              \
╋━━━━━━━━━━━━━━━━━━━━━━━━━━━━━━━━━━━━━━━━━━━━━╋
┏━━━━━━━━━━━━━━━━━━━━━━━━━━━━━━━━━━━━━━━━━━━━━┓
 
                   "예이! 다들 인생, 제대로 즐기고 계신가요?"

┗━━━━━━━━━━━━━━━━━━━━━━━━━━━━━━━━━━━━━━━━━━━━━┛
 
 【이름 : 바흐람(시리오스) 】,【나이 : 24세】,【성별 : 여성】

 【소속 : 무소속】,【출신 : 아르나바즈】,【대리 AA : 냐루코】,【NPC】

╋━━━━━━━━━━━━━━━━━━━━━━━━━━━━━━━━━━━━━━━━━━━━━╋
 【Stat : 당신의 능력을 설명하는 수치입니다. 3~18, 총합 60 내에서 마음대로 해주세요.】

 STR : 10
 DEX : 10
 WIS : 10
 CHA : 10
 LUK : 10

╋━━━━━━━━━━━━━━━━━━━━━━━━━━━━━━━━━━━━━━━━━━━━━╋
 【Arts : 당신만의 장비, 기술, 혹은 능력입니다.】

 사계회향邪戒廻向Aka-Manah = "어둠의 날개"
- 바흐람의 아츠.
- 고향 아르나바즈에서 숭배되는 일종의 아츠 유닛인 성검(星劍) 잠시드를 통해서 행해지는
  영조(霊鳥) 보후 마나흐의 사역.
- 보후 마나흐는 산(山) 규모의 덩치를 가진 새하얀 독수리이다.
- 단순히 생물로서의 기능만으로도 드라코들의 선조라고 불리우는 용(龍)과 동등하지만,
  그 전령은 생물의 형상에서는 발휘할 수 없다.
- 바로 그 진가는 영적 존재로서 대지(테라)에 뿌리내리는 것으로 발휘하는 권능에 존재한다.
- 세계(테라)의 일부 자체를 자신의 육체로 사용하는 막대한 파괴력과 완강함은 기본,
  그 대지에 선 자들에 대한 강제력을 발휘할 수 있다.
- 강제력의 예로서는 해당 지역의 생물들을 혼수 상태에 빠지게 하거나
  그들의 생명력을 갈취하여 자신의 것으로 하는 것 등이 존재한다.

= 행동을 시도할 때 해당 판정의 배율을 2배로 상승시킬 수 있다.
= 자연, 그리고 그 안에 사는 생물들에게 임의의 현상을 강제시킬 수 있다.
= 해당 아츠를 Arts로서 보유하기 위해서는 일정 기간마다 판정에 성공해야 한다.
= 판정은 WIS, CHA, LUK 스탯을 사용하여 1배율로 실행되며, 실패시 로스트된다.
= 임무 중 단 한번 보후 마나흐를 소환하여, 행동을 강제시킬 수 있다.

╋━━━━━━━━━━━━━━━━━━━━━━━━━━━━━━━━━━━━━━━━━━━━━╋
 【STORY : 당신의 이야기(설정)입니다. 마음껏 적어주세요.】

 테라 어딘가, 극소수의 사람들만이 아는 아르나바즈(Arnavāz)라는 섬이 있었다.
 과거 테라에서 번영했던 아샤반이라는 종족들이 남아있는 유일한 곳.
 
 허나, 번영했다는 것도 몇백년 전. 사실상 중세 시대라고 할 수 있는 그 섬은 광석병에 대한 대처가
 미흡한 아르나바즈는 아샤반과 두르그반트라 일컫는 광석병에 감염된 아샤반들은 서로를 경계하며,
 세월을 보냈다.

 그리고, 자신도 예외는 아니었기에, 병에 걸려 부모에게 버림받았다.

 그러던 어느날 섬에 기적을 몸에 품은 아이가 태어났다.

 아이는 가장 먼저 자신의 언니를 구원하고, 언니는 아이의 짐을 덜어주기 위해 성검을 손에 쥐었다.
 최초로 아샤반과 불의자의 공존을 이룬 성왕(星王)과 그런 기적을 가져다 준 성녀로 인해
 '모두'의 행복은 영원하리라고 생각했다. 갑작스레 닥쳐온 재앙이 아니었다면 그리 됬을지도 모른다.

 '결국 모형정원은 부서지고, 자매는 끊어져, 성녀의 마음은 부서져버렸다.

╋━━━━━━━━━━━━━━━━━━━━━━━━━━━━━━━━━━━━━━━━━━━━━╋

202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12:44:14

╋━━━━━━━━━━━━━━━━━━━━━━━━━━━━━━━━━━━━━━━━━━━━━╋
 【바흐람】 - 【RANK : 5】
╋━━━━━━━━━━━━━━━━━━━━━━━━━━━━━━━━━━━━━━━━━━━━━╋
 【Skill : 전장이나 각종 상황을 대처하기 위한 기술.】

 1. 결코 변치 않을 마도의 맹세(Saoshyant Astvaṱ ərəta) [P] +
- 전승에서 일컫기를 보후 마나흐의 가호는 더럽혀진 자에게는 전해지지 않는다고 한다.
- 더럽혀진 자는 감염자를 뜻하지만 그녀는 잠시드(Jamshid)를 손에 쥐고, 보후 마나흐를 사역하는데 성공했다.
- 즉 정해진 규칙을 깨부쉈다는 것을 의미하며, 둘의 상하관계는 가축과 주인의 관계로 역전된 것이다.

= 일시적으로 행동이 불가능해지는 대신 아츠의 보유 판정을 확정 성공시킨다.
= HP가 0에 다다를시 '이 악물기' 가능. 한 전투에 한번 1턴동안 HP를 1로 고정시킨다.

 2. 성령가호(Bahman Yasht) [A][PP] [PP ?/10]
- 보후 마나흐의 권능 중 물리적인 힘만을 가호의 형식으로서 날개와도 같은 각인을 육체에 새긴다.
- 그 용도는 보후 마나흐의 압도적인 질량을 바탕으로 한 존재를 물질로서 무겁게하는 공격강화,
  육체를 물질적으로 가볍게 하는 것으로 영조라는 이름에 걸맞는 초고속 비행 능력,
  어디든지 나아갈 수 있는 순간이동, 초상의 영격이 집중된 존재로서 가지는 강건한 생명력(재생 능력).
  총 4가지로 구성되어 사용할 수 있다.
- 다만 보후 마나흐의 가호는 횟수가 정해져 있어서 정해진 횟수를 모두 사용하면 다시 충전해야 한다.

= 고유 자원 '날개(翼)'를 소모하여 소모한 수만큼 이하의 효과를 적용한다.
= 날개(翼)는 임무 시작시 1D6를 굴려 나온 값만큼 획득한다.
= 사용하지 못한 날개(翼)는 다음 임무 시작시 가산되며, 최대 20개까지 저장이 가능하다.
= 공격강화(Sam)
└ 비전투시 : STR 관련 판정을 시도할 때 +20
└ 전투시 : 공격 다이스 굴림과 동시에 발동한다. 공격에 성공할시 다이스 값과 가장 가까운
        STR×N(배율)을 선택, 해당 N만큼 데미지를 상승시킨다.
= 공중비행(Fravard)
└ 비전투시 : DEX 관련 판정을 시도할 때 +20
└ 전투시 : 공격을 제외한 각기 다른 행동을 3회 할 수 있다.
= 순간이동(Āraššēbāṭīr)
└ 비전투시 : 원하는 지점으로 순간이동이 가능하다.
└ 전투시 : 다이스 값을 불문하고, 공격, 일반 행동, 스킬, 탤런트의 적용 범위에서 제외된다.
= 고속회복(Haoma)
└ 효과: 발동 즉시 HP의 최대치의 1D6×15%만큼 회복한다.

 3. 지혜의 정화(Vendidad) [A][ST] [ST 1/1]
- '모두'의 시야. '모두'가 그려내는 '꿈'과 '기도'. 그것이야말로 성왕이 짊어진 업이었다.

= 임무시 한번 알고 싶은 정보를 인과를 무시하고 습득한다.

╋━━━━━━━━━━━━━━━━━━━━━━━━━━━━━━━━━━━━━━━━━━━━━╋
 【Talent : 언제나 그 위력을 발휘하는 당신의 재능.】

 1. 눈부시게 빛나는 절대왕검(Akhvarta Jamshid) +
- 성왕(星王)의 자격을 증명하는 성검(星劍) 잠시드를 휘두르는 것으로
  신수(神獸)인 보후 마나흐의 권능 그 자체를 행사하는 월권 행위가 가능하다.

= 아츠에 의한 강제력을 판정할 때 +20의 보정.
= 스킬 발동시, 해당 스킬의 효과 계수를 1.5배(소수점은 올림) 증가시킨다.

 2. 날개 가진 이의 천칙(Dakhma Ardvahišt)
- 세상 전체를 뒤져도 대가가 존재하지 않는 것은 없다.
- 아무리 강대한 힘을 가지고 있더라도, 드높은 권위를 가지고 있더라도.
- 형태는 다르지만 그만의 멍에는 반드시 존재한다.

= 스탯의 총합치가 50으로 제한된다.
= 전투 중 2턴마다 날개(翼)를 1개 획득한다.

╋━━━━━━━━━━━━━━━━━━━━━━━━━━━━━━━━━━━━━━━━━━━━━╋

203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12:47:39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 『 아르나바즈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테라의 세계지도에도 그려지지 않은 상당한 크기의 섬.
┃ 
┃ 알고 있는 자들도 극소수에 이르며, 그 섬 주위의 바다에는 온갖
┃ 오염수(汚染獸)들이 서식하고 있기에 사실상 에기르와 같이 문명과 단절된
┃ 지역이라 할 수 있습니다.
┃ 
┃ 들려오는 소문으로는 멸종했다고 전해지는 <ruby 아샤반Ashavan>의자義者</ruby>와 <ruby 두르그반트drəgvant>불의자不義者</ruby>가 살고 있다고 하는데요......?

┗━━━━━━━━━━━━━━━━━━━━━━━━━━━━━━━━━━━━

204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12:48:26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 『 <ruby 아샤반Ashavan>의자義者</ruby> / <ruby 두르그반트drəgvant>불의자不義者</ruby>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과거 테라에서 번영했다고 알려진 종족입니다.
┃ 
┃ 이들에 대해서 가장 잘 알려진 정보는 아샤반의 아이는 부모의 유전자와 상관없이
┃ 선민에 해당하는 종족의 특징 하나를 무작위로 발현하여 태어난다는 것입니다.
┃ 요컨데 아버지가 살카즈, 어머니가 드라크인데 산크타 족의 헤일로를 가진 아이가
┃ 태어날 수도 있다는 것이죠.
┃ 
┃ 하지만 이 외에도 이질적인 특징이 하나 더 존재합니다. 바로 전추(転墜) 현상.
┃ 
┃ 문헌과 전승으로 전해지길 아샤반이라는 종의 선민은 오리지늄이 몸에
┃ 침투하는 것 이외에도 격한 감정 등으로 광석병이 발병하며, 광석병에
┃ 감염되었을 때에는 종이 변했다고 할 정도로 차원이 다른 영향을 받는 것으로 보입니다.
┃ 
┃ 이 때의 모습을 두르그반트라 칭하며, 성격은 물론, 모습, 신체 능력,
┃ 무엇보다 아츠의 종류와 출력마저 이전과는 비교도 될 수 없을 정도로
┃ 변질되고 강해지는 듯 합니다.

┗━━━━━━━━━━━━━━━━━━━━━━━━━━━━━━━━━━━━

205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12:54:08

 r‐.、l~l     /〉   //                 //
  ヽ.`| |fヽ  / /  .//                /'
   ヽ| Y|__j  l  /,'             r‐‐く──‐- _
    ’j' |     ヽ ll          -‐  ̄            丶
    ‘ r┴っ   }ll           /     ヽ \    丶  \
     Y (_  / ll           /i    ヽ ‘,  \ 丶  ヽ   \
     \  ヽ .:ヽj       / ‘,      丶 ‘/⌒ゝ、〉 | l     ヽ
       丶    \     /  ‘,\    l/ ィア笊圷ヽlヽ|ヘ    ` ‐- _        _  -──-
        \    \    | .;゙  ヽ、"'- 、 |ヽl 乂ツ 'Vヽlj ‘,`ー-       ̄  ̄ ̄ _  -‐   ̄
         \    \  V   l⌒、\乂__      ノィ ハ  \   ──── ヽ
           \    \ | l  \lィ了心    _     l/l ‘,   \    \ ___ヾ__
            \    `'| l   ト、乂ソ、  /   }   /八 ‘,      \   \ー-- __  ̄ ‐-
              \    l ハ、 \ゝマ    乂_ノ  '  l \ ゝ-こl__     \  //   ` ‐- _
               \  ヾ-l: Tヘ、_彡'__   / _/ヽ_〉. 、_   ̄⌒ヽ    \
                 |ヽ  /: : :l    丶__ 丶´ニl/: : : :/:/: : : :lー 、-、   ` ‐- _ \
                 | ヾこ : : ノ    ヒ: : :ハ ヽ_〉──-、/⌒'   \_`   ‐- _  丶`丶、
                 |    ̄        r: /╋ヽ V╋╋╋ 〉:l_  .:゙   ヽ`丶、    \ ヽ  `丶、
                 丶_         V:./╋╋‘, ∨ ╋╋l : : | .:゙        \     ヽ l、
                    ̄ 丶、 -- f:.ゝィ╋╋‘, V\_ノ、:r' l            l 、   /ノ ヽ>、
                       `丶/ : /╋╋: : :l ト、 ╋╋〉__ l     ____/> ヾ=彡'   ヽ'ノ
                              |: : :\╋: : : :l ' : \ /: : :ヽ   /  // \       Y
                  , -‐      |: : : : :ヾ: : : : ' /: : : : : : : : : 〈:.フ、  , -く/>'⌒  ヽ  :|    }
                /'           ‘: : : : : :ゝ : //__丶: : : : : : : :ノ   ̄__r‐<      ノ   |    }
               /            ‘ : : : : _彡' : : : : : : : : : : /  ,イ | 〈 ヽ-    _/    |     '
             /               ‘: : : : : : : : : : : : : : : : : : :/  ヽ _|__ゝ_, -'"       '   /
             |,                〉: : : : : : : : : : : : : : : : : |、─---  _          / / l
             |l            /:丶: : : : : : : : : : : : : : : /: )、: : : : : : :/ /       / /l |
             ヾ、             |: : : :\: : : : : : : : :/: : : : l: 丶-、: : / /        / / .l l
              ヾ、             |: : : : : :ヽ: : : : ー: : : : : : : : : : : : :ノ7}      / /  ゝ丶
               丶 、         _|: : : : : : : : : : : : : : : : : : : : : : r辷⌒ >──z──'. 7 ̄lミ \`
                 \  ̄ ̄ ̄ ̄/: : : : : : : : : : : : : : : : : : : : r辷⌒:><: : : : : /  ̄ ̄ /─‐|ミ
                  ` ー─==/: : : : : : : : : : : : : : : :r辷辷⌒ヽ/   \:/      ノ: : : :/ミ
                  ーニ二 _ /: : : : : : : : : r辷辷辷⌒⌒〉、: : \  /: "'''- .._/: : : : :/ミ
                       /_ヽ: : : : r辷辷辷⌒⌒|─ヽ‐'  \: : : 〉< : : : : : : : : / ̄ ̄/)ミ
                    // /f'辷辷⌒|__| ̄ ∨: : \_/:.\  \: : : , -''"   /)ミ
                    /'  (_r'辷_/  ̄|: : : : |_/ヽ  ̄ \: : : :\, -'":"'''- .._ , -'" |ミ
                    l    / : : /___.|──|: : : : : ヽ__ \/ \: : : : : : /  ヽ'ミ
                        l__/ : : : : |    |: : : : /ヽ : : : : : \ /vVVV^ _ -─ゝ
                          /  / : : : : : |__| ̄ ̄   ヽ<三三V     /     \
                      /_/───/: : : : |── ,vVl i    \    /        \
                        /: : /     /: :/VVVVV   | i  _,,..-‐' \ /               \
                    />厶vvvvv/v^         | iVVVV^^^  Y              \
╋━━━━━━━━━━━━━━━━━━━━━━━━━━━━━━━━━━━━━━━━━━━━━╋
┏━━━━━━━━━━━━━━━━━━━━━━━━━━━━━━━━━━━━━━━━━━━━━┓
 
                   "예이! 다들 인생, 제대로 즐기고 계신가요?"

┗━━━━━━━━━━━━━━━━━━━━━━━━━━━━━━━━━━━━━━━━━━━━━┛
 
 【이름 : 바흐람(시리오스) 】,【나이 : 24세】,【성별 : 여성】

 【소속 : 무소속】,【출신 : 아르나바즈】,【대리 AA : 냐루코】,【NPC】

╋━━━━━━━━━━━━━━━━━━━━━━━━━━━━━━━━━━━━━━━━━━━━━╋
 【Stat : 당신의 능력을 설명하는 수치입니다. 3~18, 총합 60 내에서 마음대로 해주세요.】

 STR : 10
 DEX : 10
 WIS : 10
 CHA : 10
 LUK : 10

╋━━━━━━━━━━━━━━━━━━━━━━━━━━━━━━━━━━━━━━━━━━━━━╋
 【Arts : 당신만의 장비, 기술, 혹은 능력입니다.】

 사계회향邪戒廻向Aka-Manah = "어둠의 날개"
- 바흐람의 아츠.
- 고향 아르나바즈에서 숭배되는 일종의 아츠 유닛인 성검(星劍) 잠시드를 통해서 행해지는
  영조(霊鳥) 보후 마나흐의 사역.
- 보후 마나흐는 산(山) 규모의 덩치를 가진 새하얀 독수리이다.
- 단순히 생물로서의 기능만으로도 드라코들의 선조라고 불리우는 용(龍)과 동등하지만,
  그 전령은 생물의 형상에서는 발휘할 수 없다.
- 바로 그 진가는 영적 존재로서 대지(테라)에 뿌리내리는 것으로 발휘하는 권능에 존재한다.
- 세계(테라)의 일부 자체를 자신의 육체로 사용하는 막대한 파괴력과 완강함은 기본,
  그 대지에 선 자들에 대한 강제력을 발휘할 수 있다.
- 강제력의 예로서는 해당 지역의 생물들을 혼수 상태에 빠지게 하거나
  그들의 생명력을 갈취하여 자신의 것으로 하는 것 등이 존재한다.

= 행동을 시도할 때 해당 판정의 배율을 2배로 상승시킬 수 있다.
= 자연, 그리고 그 안에 사는 생물들에게 임의의 현상을 강제시킬 수 있다.
= 해당 아츠를 Arts로서 보유하기 위해서는 일정 기간마다 판정에 성공해야 한다.
= 판정은 WIS, CHA, LUK 스탯을 사용하여 1배율로 실행되며, 실패시 로스트된다.
= 임무 중 단 한번 보후 마나흐를 소환하여, 행동을 강제시킬 수 있다.

╋━━━━━━━━━━━━━━━━━━━━━━━━━━━━━━━━━━━━━━━━━━━━━╋
 【STORY : 당신의 이야기(설정)입니다. 마음껏 적어주세요.】

 테라 어딘가, 극소수의 사람들만이 아는 아르나바즈(Arnavāz)라는 섬이 있었다.
 과거 테라에서 번영했던 아샤반이라는 종족들이 남아있는 유일한 곳.
 
 허나, 번영했다는 것도 몇백년 전. 사실상 중세 시대라고 할 수 있는 그 섬은 광석병에 대한 대처가
 미흡한 아르나바즈는 아샤반과 두르그반트라 일컫는 광석병에 감염된 아샤반들은 서로를 경계하며,
 세월을 보냈다.

 그리고, 자신도 예외는 아니었기에, 병에 걸려 부모에게 버림받았다.

 그러던 어느날 섬에 기적을 몸에 품은 아이가 태어났다. 온갖 저주를 풀어내는 성녀가 내려온 것이다.

 아이는 가장 먼저 자신의 언니를 구원하고, 언니는 아이의 짐을 덜어주기 위해 성검을 손에 쥐었다.
 처음으로 아샤반과 두르그반트가 공존을 이루고, 모두가 미래의 공포를 잊어버릴 수 있게 되었다.
 아르나바즈에서 숭배되는 영조의 대리자인 성왕(星王)과 그런 기적을 가져다 준 성녀로 인해
 섬의 '모두'가 이 행복은 영원하리라고 생각했다.

 그래, 갑작스레 닥쳐온 재앙이 아니었다면 그리 됬을지도 모른다.
 '결국 모형정원은 부서지고, 자매는 끊어져, 성녀의 마음은 부서져버렸다.

╋━━━━━━━━━━━━━━━━━━━━━━━━━━━━━━━━━━━━━━━━━━━━━╋

206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16:54:13

╋━━━━━━━━━━━━━━━━━━━━━━━━━━━━━━━━━━━━━━━━━━━━━╋
 【프레데리카】 - 【RANK : 5(+1)】
╋━━━━━━━━━━━━━━━━━━━━━━━━━━━━━━━━━━━━━━━━━━━━━╋
 【Skill : 전장이나 각종 상황을 대처하기 위한 기술.】

 1. 낙원을 비추는 광휘여, 정의가 되어라(St.stigma Elysium) [P&A][SP] <SP 3/6>
"살아가는 것을, 나아가는 것을 포기하지마. 그 끝에 있는것이 절망일지, 희망일지는 아무도 모르니까."
- 한계를 넘어서 아츠를 사용한다.
- 이는 성녀로서 사람들을 치유하던 경험이 현재에 이르러서 발현된 것이라고 할 수 있으며,
- 혹은 스스로의 생명을 보다 빨리 불태우는 일종의 오버로드(Overload)라고도 할 수 있다.
- 또한 의학을 배우면서 사람의 신체에도 능통해져 광석병 감염자라면 아츠 뿐만 아니라 신체 능력에도 간섭할 수 있다.

= 강화 능력이 아츠의 강화를 넘어서 일반 스탯 판정에도 효과를 주는 것이 가능해진다.
= SP 2, 이번 라운드에서 자신의 전투시에서의 행동을 일반 행동과 '아츠'로 분리한다.
= 이 스킬은 원하는 타이밍에 발동 가능, 또한 아츠를 연속해서 사용할 수 있다.
= 즉, 대상 한명에게 여러번의 보정 혹은 역보정을 주거나, 여러 명을 대상으로 아츠를 사용하는 것이 가능.
= 단 아츠 사용 시 소비되는 HP의 양에 변동은 없다. 사용한 만큼 소비하며 여러 명을 대상화 한 것도 인원수만큼 차감한다.

 2. 원석학(Originium Engineering) [P]
"오리지늄은 유무기체를 막론하고 침식하여 확산하는 성질을 지녔다. 그렇다면, 최초의 오리지늄은 어디서부터...?"
- 인터넷, 서적 등을 읽고, 아츠를 통해 실험하고, 뛰어난 지혜에 의한 고찰로 도달한 오리지늄에 대한 지식.
- 이러한 지식을 통해 그녀는 오리지늄에 공명하여 간섭하는 아츠로 할 수 있는 일의 범위를 넓혔다.
- 주위의 오리지늄 농도를 측정하거나 광석병 감염 여부를 확인하는 것부터, 상대의 아츠가 어떤 효과를 가지고
 있는지 알아내고, 보다 정밀하게 상대 아츠에 간섭하거나 아예 오리지늄을 폭파시키는 것도 가능해진다.

= 오리지늄에 관련된 판정에 대해 항상 +20의 보정을 준다.
= 아츠를 통해 오리지늄에 간섭할시 생각할 수 있는 '모든' 행동을 시도 할 수 있으나 그에 따른 판정 난이도가
  예시: 아츠 유닛(혹은 감염자의 광석)을 분석하여, 어떤 아츠를 사용했고 사용할 수 있는지 '분석'
  생물에게 광석을 출현시켜 '유도' 하거나 일시적인 '사역' 등
= 복잡하거나 어려운 행동일수록 판정 난이도가 상승하며 그에 따라서 해당 스킬에 있는 보정을 반감해서 받거나 못 받을 수 있다.
= 판정에 따라서는 배율 기준의 난이도 판정으로 행하지 않고 어장주가 임의로 판정을 제시할 수 있다.

 3. 황성신담、정결하라 천지가 새로이 될 때 올지니(Rising Sphere Braver) [P]
"내가 모두를 구할께."
- 아무도 울지 않아도 되는 세상을 만들고 싶다고 희망을 가슴에 품었던 그날들.
- 잊을 수 없다. 잊을 수 있을까. 아무리 자신이 고통 속에 매몰될지라도 기억만은 도저히 지울 수 없었다.
- 버리지 못한 것들. 사소한 추억의 한 조각조차 놓칠 수 없는 이 모습이 자랑스럽다.
- 그러니까 지금부터라도 발을 움직이자. 이 죽음은 불가피한 것이라 주저않지 말자.
- 무모한 꿈을 꾸고, 여기에 도전하는 범상함이 설사 얼마만큼의 먼 길을 부과한다고 해도 소용없는 것은 아니다.
- 무의미하지도――하물며 무가치할 수도 없었다. 그렇지 않으면 이룰 수 없는 일이 있다고 믿는다.

= 광석의 완벽한 파괴를 행동으로 선언할 수 있으며, WIS×1로 판정을 시도한다.
= 이 판정은 아츠 발동시에도 사용된 수만큼 시도할 수 있으며, 성공할 경우 아츠 사용시의 HP 감소를 없앤다.
= 단, 한번에 5번 이상 성공할 경우는 6번부터는 적용되지 않는다.

╋━━━━━━━━━━━━━━━━━━━━━━━━━━━━━━━━━━━━━━━━━━━━━╋
 【Talent : 언제나 그 위력을 발휘하는 당신의 재능.】

 1. 홍련의 성녀(La Pucelle)+
"그저 해야할 일을 했을 뿐이에요. 그러니 앞을 보고, 고민하며, 갈등하며, 마지막에는 웃으며 나아가주세요."
- 너무나도 찬란한 빛을 가진 영혼은 때때로 뜻하지 않게 사람을 매혹한다.
- 너무나도 아름답기에 지키고 싶어서. 혹은 붙잡고 싶은 마음을 가지게 되는 것.
- 그런 사람들을 순화하여 말한다면 그녀에게 반한 것이며, 왜곡해서 말한다면, 그녀에게 오염 된것이라 할 수 있겠지.

= 임무 종료시 모든 NPC들을 대상으로 CHA×2로 판정을 실시하고 판정 성공마다 호감도가 상승한다.
= 이 때 굴려지는 캐릭터의 호감도 순서는 판정 후에 선언한다.
= 호감도의 단계는 동정(同情), 애정(愛情), 갈망(渴望)의 3단계로 구성된다.
= 동정인 NPC에 대해서 자신의 판정이 +15, 애정인 NPC에 대한 자신의 판정은 원한다면 자동성공 할 수 있다. (자동성공시 크리티컬 스킵)
= 허나 갈망에 이른다면 임무 종료시마다 CHA×2-(임무 중 입은 데미지의 총합)로 판정을 실시하고 실패한 수만큼 '사랑' 스톡을 쌓는다.
= 쌓여진 '사랑' 스톡은 다음 임무에서 발동되며, 참여 PC×사랑 스톡만큼의 판정이 실행될 때까지 프레데리카의 등장을 늦춘다.

 2. 지천으로 가져오는 승리의 초석(Rajakarma Angiras)
"제 몸의 살과 피, 영혼은 모두를 위해......"
- 불완전한 '영웅', ■■■의 파편으로서 '권능'을 행사한다.
- 아츠처럼 심신을 깍아 이루는 능력이 아닌데, 이는 권능이 '권리'의 집행이기 때문이다.
- 그 정체는 '모두'를 위해서는 '모두'가 필요하다는 당연한 논리를 실현하는 것으로,
- 자신의 시야에 닿는 '모두'의 '기도'를 통해 자신의 영혼의 열화를 방지하고, 죽음을 막아낸다.

= 일반적인 HP와는 다른 여분의 HP 값을 가진다. 이는 편한 인식을 위해 GP로 분류된다.
= GP는 자신의 HP가 0이 됬을 때 전환되며, HP를 초과한 데미지일 경우 GP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
= GP는 기본적으로 (지지도÷6)만큼 부여된다.
= 여기서 자신에 대한 캐릭터들의 호감도에 비례하여 추가로 상승할 수 있다.
= 상승의 계산은 각각 동정은 1, 애정은 3, 갈망은 6이다.

╋━━━━━━━━━━━━━━━━━━━━━━━━━━━━━━━━━━━━━━━━━━━━━╋

207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19:55:51








■【 서술자 】
━────────────────────────────────────────────────━

여기에 한 명의 성녀가 있다.

━────────────────────────────────────────────────━

208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19:56:49

        ___            ___
     r<ニニ=- _ _,. : ´ ̄>-=ニニ>- _
     {.:.:.:.:Vニニニ=- _//  . . . ⌒\ . \
     乂.:ノニニニニニニ}〉: . . '  . ./ } ヽ ⌒/,
        {ニニ=- ̄-=ニ7: : ././ . . ' /  : .  /,
        乂/-=ニニイ/{:/. . ' / / ,  ..  /,
          }^Y-=ニ/ :{/. /,. .  . ./ / . .   /,
         乂/. . : :/ /. .  . .  ' . / . .i . /,
          , . . . .//. . .'  /. ./  '  . .} iハ\
          {. . .イ. .//   . . . ' / . .i . , }V. .}
         人. 乂/   . . -=ニ . .    ノ{. ./. /. /
          ⌒/. .  -=ニ. . ./ . . / ̄}/ ./⌒
         ⌒ア ¨¨7. .ィ. ./. .__彡'---〈彡'
            /  ..:人( }/ ⌒Vニニニニニ>、
           '   ..:/个   \. .Vニニニニニニ\
            {   .:ィ. . }     \Vニニ=--=ニニ>
            `¨¨´{ . ノ         ヽ/「.: , .:// ¨¨⌒
            、.'        }/{:./ //
            i{     ̄ ¨>- //}/'/
            }乂__-=ニ  ̄⌒V/ //
                ノ⌒\_-=ニ  ̄V乂//_____
__  ___ _   __乂 _ -=「 ̄ . : V/-=ニニニニニ>
ニニニニニニニ/ニニニニニi    . :.v〉-=ニニニニ/
ニニニニニニニニニニニニ:.     . :ニ\-=ニニ/
ニニニニニニ=-  ̄-=ニニハ    . :}-=ニ\ニ〈
ニニニ=-  ̄-=ニニニニニニ/ニ',  . :i-=ニニニVニ>、
=- ̄ -=ニニニニニニニ/-=ニ∧  . : -=ニニニ}ニニ〕iト
■【 서술자 】
━────────────────────────────────────────────────━

그녀는, 강하고, 올바르고, 흔들리지 않고, 누구보다 성인(聖人)인 것에 충실했다.
무구한 자들에게는 구원을, 연약한 자들에게는 평온을.
더 이상 죽음으로 가득찬 미래를 두려워할 필요 없다. 이제, 내가 있다.
누군가가 말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소녀는 스스로 행동하여, 희망을 불러왔다.

━────────────────────────────────────────────────━

209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19:57:17

                              _,.I厶斗rー==─-ミ
                            > ´,ィ≧zzz、,,,__    `ヽ、
                        /  ,ィ///////////≧z,,、__  ヘ__
                     /  ,/z==ァ==zz//////,j{///}/////7≧zュ
                       , '/  j{ {  j  /     `<j{//Ⅵ777≧z、///
                        /ィ′ j{ j{  j  {     |  `く///////Х
                     ∥!   j{ j{  j{  {     /    }`く//////}
                    {{ {  {  {!___l_j Ⅳ    /j /} / }   トz//ノ
                  {! V {  }t斗-ミ} ∨ -ァ'ァ-/t_// /  { `゙r′
                       )、 :|i l {i { {j }` ヽ'´xz≠くk`゙'/    }  }
                     j{ {N从:{ 弋_ノ      | {j 乃/ j /}′ }
                     i  { 个ゝ ̄  ,:    ゝ=='/ ,ィル'   /
                        {  }, { ヘ、        ∠イ´  / /, /
       _                ∨{ Ⅳ,丨ヘ、 ` ’  _ノノj / / // /
.    i彡=`ヽ、              ヽ!{∧!"/冖`jー=≦ {/:j>レ // // /
.     と/ヽ_、 ▽ヽ__         /j'f"   |  _ <´ /イル'ィ/
       ⊂ニ..,, ノ ノ ヽ∨      / {j)rzzzzzjィ'´       _,,〉、
         { ̄´   ::. ∨   /    j〉{///〉仆、    _-'゙,ィヘへ
            \   .:  `ゝ-く    ji:}{/,イ ∧,'∧ _-゙ィ〉"´   \
              \ .:    ゙、     j{:{ ヌ/ ∧///,ヘ//jヘ、       \
             \     ゙、   /}:{ V { ト==ィ'´ {/!   ト、        \
                 \    : / j{:{   {├-┘ {/|    /\       \
                  `ー一'  __{:{   { {    {/}  /____ \_      \
                    r‐ァ<7j{:}   { {    {/}   {ケ<ヽ__\        \
                 ∠ヌ/////,j〈j    } {    {K 〈‐{///,≧<t\      \
               ,イヌ//////,从{j;    } }    {k, jxく//////////\        `ー-、
                  レ7////// ,r{∧>、,,,_ } {    'j{>///>く/////////,\       ヽ--ュ
                 {メ////// j{///,\////77zz7/////////,\/////////`>、_    /三三}
               弋ヌ/////j{//////个ト、_/////////////////\/////////个ト、__∠ニニ⊃
                _,,,,、x≧テ7j{////////////`マ/////////////////\//////////,\)
        _,,,,,、、z7/////////j{/////}!/////////////////////////////\///////,人
  辷ケzzァ7//////////////j{//////ヘ///////////////////////////////,\////,(_/
. ん'/////////////////////{i////////\////////////////////////////////\/ハ )
ん'//////////////////////{i//////////ヘ、////////////////////////////////\ノイ
匕//////////////////////{i///////////,∧/////////////////////////////////ペ_
.込//////////////////////{i/////////////ヽ///////////////////////////////// }
.弋〉,/////////////////////{i/////////////ハ//////////////////////////////∠┘
 ヽ入////////////////////,{i//////////////,ハ///////////////////////////∠ノ
  ゝ〈ヽ///////////////////,{i///////////////ヘ/////////////////////////‐<
     弋ゝ、/////////////////{i///////////////,ゝ、//////////////////////___ノ
       ゙弋ゝ、///////////////{i/////////////////,\/////////////////// ̄フ
.        ゙弋ゝ /////////////{i////////////////////ヘ////////////////`Y´
         ゙弋><_///////,,斗〈////////////,斗イ⌒}ヽヽ∨////////////、_ノ
            `く癶辷辷辷廴ノ人/////////イ入ノイ`~i~ヽゝ)、////////_,ィ'   )
                      〈介tr〈///,イヽ〉  j{zzzj{  └{辷辷辷匕ノー''´
                         `~^ー'^'┬^´ノi j{///j{
                             〈 ̄  } {////
                             ∧   } `~´
                                ∧ _,人
                             ∨/∧
                                ゞミノ
■【 ??? 】
━────────────────────────────────────────────────━

그래, 한명의 소녀(小女)였다.

━────────────────────────────────────────────────━

210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19:58:30


                         ┌──────┐
                         │::::::::::::::::::::::::::::::::│
                         │::::::::::::::::::::::::::::::::│
                         │::::::::::::::::::::::::::::::::│
                         │::::::::::::::::::::::::::::::::│
                         └──────┘


                           ┌───┐
                           │::::::::::::::::│
                           │::::::::::::::::│
                           └───┘


                             ┌─┐
                             │ :: │
                             └─┘


                               ┌┐
                               └┘


                                   □

                               ・

211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22:36:58

     ____  くヽハノ;/)                                      .:
   ∠´  ヽく三{:i:;ハ:;!フ                                    .:.:
     `ーァ'´_`フ);ヾッ'ニ>                                   .:.:.
-‐-、  //  `ラ^ハ_)´                              .: . . .:.:. .:
-‐‐ゝ//l ̄`ト、 `´レ'                                 .:... .:
-‐'//  ヽ、 l l                                   .:
//    zヾレヘl                                 .:           _r'⌒(
/    /く三;:l::j      _r‐、     (⌒⌒ヽ              .:           ノ`...:.:::::ヽ
 く二/!ヽ `フハハ ヽ、_r'⌒  (__)ヽ、  `ー-‐'`             .:           r' .:     `ヽ
  ,/  レ'  ´ ^´         .:.:.:::ヽ_ノ⌒ヽ、             .:            ).::.:.   .:.:.:::::::::)
 /  jハ/ノ     ミ,ハ  .:.:.::.:.:::::::::::r、___.:.:.:.::::::ヽ、          .:            く.:.    .:.:.::::::  ⌒
〃  〃_:}三    三{jハ .:.:.:.:::::::.:.:.:r‐、) `ヽ、___ノ          .:              ヽ  .:.:.:::::::.:. .:.:.::::::
  / ⌒ハ)´    〃ハリ .:.:.:.ノ`ー‐'   (ン             r'⌒ヽ,.            ).:.:.....
 ̄\  ´     /                        く⌒ヾ゙   i         _r'⌒    .:.:.:::::::::.
   \     /⌒ヽ、lヾハ                  .:  `ヽ;.:.:.:.;,:.ノ      _r‐-、!  ....    .:.::::::::::...:.:
     ヽ   /` ̄ ∨ ミ;.ヾ!                .:      ̄       _ノ .:::.....  .:.:.:.:.   .:.:::::::.:.:..
____________!ヽ〃   ,.-、ハァ、;;リ i              .:            _,.-‐'.:.:.::::::::::::::..    ... ..:.:.:::::::.:.:.:
      //`ヽ、∠__/ ヘハj .:.)__,,.-‐‐‐-、r'⌒ヽ、_r‐‐'フ       _rヾ⌒Y´    .:.::::::::::::::...     :.:.::::::
     //   ヽ /⌒ヽ   :::::::::.:.:.:........:.:.:.:.:.:.:.:..........r'´     __r' .:.::.:.:.   .:.:.::::::....   .:. .:.:.:..... .:.:
    //      /´  ̄` `゛ー-、 ________________,.-‐'´      `ー-----、.:.:.::::r‐‐、.::::::::::::.:.  .:.:.:.:.:.:.:.:.:.:::
   //      /         \__________,...--‐-、___             ̄´   `ー-----‐' ̄ ̄ ̄ ̄ ̄ ̄ ̄
  //     /                      `ヽ‐-、
■【서술자】
━────────────────────────────────────────────────━

아르나바즈(Arnavāz).
알고있는 자들에게는 그리 불리우며, 세계지도에서 그려지지 않고 그저 테라 어딘가에 존재하는 섬에 아침이 밝아올랐다.
새가 지저귀며, 꽃들이 피어나는 것이, 마치 세계가 분명 오늘은 좋은 날이 될 것이라고 말하는 듯 하였다.

━────────────────────────────────────────────────━

212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22:45:36

            ,    , 、_,,.......,,_
           /.{   / `、-‐-..,,_:}h、
              ,' 斗-=ニ',   ,' /}  ヽ厶
.           ,' / /   〉}h、'  ,'     マム
         /./ /   /_/  .,'      マム
           / ', / _,,..../ ./  .,{.      マム
        i ∧,'_7_,,...   }  /.:|        ':::::
        | {    /  〈  リ.:.:|        |::::}
        {',`、_、‐'' .、丶`} / .::::|.       |::::|
           |:', 、丶`-=ニニi.:.:.:.:.::::}       ,:::::!
         |.:|ニニニニニ.|.:.:.:.::,〈     .,':::::{
            |.:,ニニニニニ|.:.:.:.:/::ヽ     ,':::::::!
         ノ.:',ニニニニニ'.:.:.:.:'.:.:.:::`、  /|::::::::',
.        /.:.:. ',ニニニニ/.:.:.:.:.:.:.:.:.::::::\_{::::::! ',
      √.:.:.:.:.:.:',ニニニ/.:.:.:.:.:.:.:.:.:..:::::::::::::::圦::::',
.       {.:.:.:.:.:.:.:.:.:\_ノ.:/.:.:.:.:.:.:.:::::_,,..:.-‐.:.:.ヽ::',
.     γ~.:`丶、.:ヽ:::.:''"-‐.:.:.:.-‐.:.//.:.:.:.:.:.:.:::}`、
■【서술자】
━────────────────────────────────────────────────━

"......"

그리고 지금, 고행으로 가득찬 순례를 하던 아르토리우스는 이 평온함에 취하───

━────────────────────────────────────────────────━









                                                                      j闢
                  j闢}                                                 ,漉{
                  j闢  ,ィf灣参   闢   __                j闢砥(      _,斗毛薹薹  薹{
                  囑   j鱸  }鑰   j闢ィf莎)                   j闢砥(     _,ィ莎'’   ィ莎'’  {闢廴___,
       ___,漉砥ト、     灣i   {羆  ィ鑰 灣i( ̄                     j闢砥(_,  ,ィ夕    _,ィ参'’    毛薹薹薹薹
     ,ィf鑰莎漉「 `砥ト、   驪   驪  漉   j闢        __        j闢薹(   jf'´  _,ィ参'’        闢ィ莎'’ ̄
    ,漉闢し'     `j砥ト、  j腐   迅ィ靉'   j闢   ィf莎薹薹砥砥砥ト、    j闢薹(  {廴,ィ参'’          参'’
  ,ィ莎’           }醪「   f鑰   _, _,ィf参)    ,ィf薹薹薹莎f{⌒篭頓}ト、  薹薹(   `¨¨´              '篭{
  ,漉’      _,    ィ莎’   闢し'漉 参儚’    ,ィf灣薹薹厂      `篭頓}!   闢薹(   _             篭{
 j鱸_,    _,ィ参儚’砥参’  篭凾%        ,ィf灣参             j闢頓  j薹薹Lィf莎薹                     )鹽鹽(
{迅莎  囑儚’         ィ莎(       _,ィf灣厂              j闢頓}  j頓薹薹薹莎f{                 j薹f薹(_
                 イ灣(_     ,漉f灣              ,漉頓リ  灣薹薹厂                    j薹薹薹(__ __
                   灣i(_    ,漉f灣              {迅莎’   参薹薹{                      薹薹薹薹薹し薹薹しi
                   `篭%。_ ,漉f灣(__           j闢莎’    参{薹{,                      薹薹薹薹薹薹薹薹薹)
                            驪薹薹薹莎篭参灣灣灣篭 莎’     {薹薹                         薹薹薹( ̄ ̄    ̄
                           `砥薹薹薹薹薹薹薹薹莎’        {薹薹               ___     }薹薹薹
                                               薹薹{      _,ィf薹薹薹薹薹薹薹薹薹  薹薹薹薹
                                                    `篭参  _,ィf薹薹薹薹薹薹薹薹薹薹薹  莎薹薹薹カ
                                                        _,ィf薹薹薹莎ア´    ̄,漉薹漉'’   }鸞薹薹漉
                                                      vif薹薹薹ア´        ィ'漉薹莎’     鸞薹薹薹{
                                                   ,)灣薹薹ア´        ィf薹薹f莎'’        鸞薹薹漉
                                              _)薹薹薹ア´       __ィf薹薹f ̄          薹薹薹}{
                                              )薹薹薹く      _,ィf莎薹'⌒            '{薹薹カ{
                                             薹薹薹薹廴__ィし莎薹薹莎'                  鸞f薹}
                                             ⌒迅薹薹薹薹薹薹莎'⌒                    j鸞f}!
                                                                               `^篭%。_

213 이름 없음 (W0tzQHogjQ)

2022-01-21 (불탄다..!) 23:10:00

                                                     __
                                                  __/
                                           , 。s≦: :, ̄`'
                                         /: : : : :/
                                        /-、.| : :'- : - : -: -----
                                     _/ イl }`|: : :、: : : : : : :⌒`. __  __, --
                                        /: : :{:l\/l}: : :/イ` ,: : -、 ̄⌒ ' ¨        "!?"
                                    ノ: : : ヽ_\/ノ:_/_ _ l}゛  `
                                   {:::::: : --: : :': : イ{\____l}.,
                                   ): : : : /: : : /. - 、ヽ,--_\
                                   |/: /: : :/ // /  \_- ィ` 、,
                                    {:/∨  / //_     ` { -、_|              l}
                                    ' ノ、  l .l ノ }      \-ヽ             ;;
                                      iイ \ ,}ー__l}ニフ      ヽ-'、            ;;;;;
                                   ,、   ,ノ /__\_`-{____`>,       \ `.,          ;;;;;
                                }-フ ーi  |;;;;;;'-, ` 、 0_} 、       /--.\       ;;;;;;;;}
                              , /_  `-ク ';;;;;;;;;;〈 / {l    l};;,      レ〉〉〉〉l       ;;;;;;;/
                           , ' ̄<__ノ__/¨;;;;;;;;;;;;;;;- イ 、>,- ,_ .l};;;;;;.             ,,;;;;;;;;;/
                           ,。s' /  {  l l};;;;;;;;;;;;;;;;;;;;; ーl__/;;;;`ー―;;;;;;;;;;;,,         ;;;;;;;;;;;;;;;;/ /
                       ,。s≦/__ l ノ、`,__ -''''''';;;;;;;;;;;; ''  '' ;;;;;;;;;;;;;;;;;\;;;;;;;;`-;-;-;-;;;;;;;;;;;;;;;;;;;;;;;;/;;/
                     ,。s≦ニニ,。s≦;;/〉-オ;;;;;;;;;;;;;;;;;/       \;;;;;/`、;;ヽ;;;;;;;;;;;;;;;;;;;;;;;;;;;;;;;;;;;;;;;;';;- '-
                  ,。s≦ニニ,。s≦/;;;;/ ノ ヽ;;;;;;;;;;;;;/         {l/ \ 〉、;;;;;;--;;;_;;_;_;;;;;;;;;;- '__,
               ,。s≦ニニ,。s≦   フ;; / //;;;;;;;;;;;;;;{           \____/ i`;;;;;-、;;;;;;;;;;;;;;;;;;;;;/
            ,。s≦ニニ,。s≦     ( / /  };;;;/ ;;;;;i             ヽ`-、 } i\ }  ̄ ̄⌒
         ,。s≦ニニ,。s≦        _ノ /    i;/  ;;(_              \; \ i l}
.      /ニニニ,。s≦        ,/ {_h./         )               }  〉-∨/
    /ニニ,。s≦        , - t ' ヽ= ヽ/                        ノ  }-、ソ
      ̄ ̄             ̄ ̄ ̄ ̄                            レ'
■【서술자】
━────────────────────────────────────────────────━

??? "에이, 군청의 기사라는 분께서 이 정도 장난으로 전투 태세이면 어떻하나요?"

───지 못하였다.
1년간 테라 전역을 구석구석 조금도 놓치지 않고 순례하겠다는 고행을 하고 있던 기사에게 있어
수많은 위험이 있었기에 몸에 벤 습관이라고 해야할까 아니면 장난꾸러기의 심한 장난이었을까?

아르토리우스 "...... 그렇군. 아침인가."

그 '장난'에 아르토리우스는 한 줌의 비효율도 없는 신속하게 검을 뽑아들었다가 이내 한숨을 쉬며,
검을 내리고 '장난꾸러기'를 마주본다.

━────────────────────────────────────────────────━

214 이름 없음 (BkY/C4N8FE)

2022-01-22 (파란날) 19:22:16

.      //   / /  /            /       } }                 ',
    //    / /  /   /     __  ,′      } }  } ‐-  .._ ‐-  .._   ′
.  , ゙       ,′,′, /  /   /  /`{         } }  }     }  `  L_ ` 、i
\/ /       { {/ ,′    /  ,ニ.._{       -‐- .._    }      } ` 、 |
  丶、     __彡:、 ..__,.'|  |    {  x勹_)`V{     ,  /  /`/        }   ヽ
     丶、      '⌒¨´ |  |    { 爪 {K,__.:}ヘ   / /}/}/|  /      ,     |
      丶、       八  |    :、 } _,辷:ツ   、/}/  _,_,_   |イ      ,′    |
         丶、    /ヘい i {_..≧=-ヽヽ .:       "⌒弐 リ        ん!     |
           `丶、{   }八{ {/\   ′     ヽヽヽ/    ,  ,{ }    |
丶、               丶、____/   \ 、     弋 ^¨´  / / 厶イ    |
 { {`丶、           }::} `ヽ、    `:、  ー‐' _..≧=‐''⌒)/}/  {     {
 :、 、   丶、         }::}     \     `、_.. -‐===‐-ミ{_.. -‐-ミ
  丶、 .._,,ノ   _      }::}       `:、    ´.._   `¨¨´   \:::::::::::::::}  、
      `¨´   ⌒>、   /::::}         `、  }  ``丶、      `:、::::::::/    \   \
.        _..   ´   丶、/:::::/           `、                 `:∠.._      \   \
 _..    ´   , ´  _.. -‐、/                        }::::::::}        \   \
´         / ,..::、´  X   \                         ;:::::::::|          `:、
       /  〈::::::::>く:::::::>く:::::ゝ .._                     /::::::::::|          `、
■【서술자】
━────────────────────────────────────────────────━

""

━────────────────────────────────────────────────━

215 이름 없음 (BkY/C4N8FE)

2022-01-22 (파란날) 19:22:22

╋━━━━━━━━━━━━━━━━━━━━━━━━━━━━━━━━━━━━━━━━━━━━━╋
┏━━━━━━━━━━━━━━━━━━━━━━━━━━━━━━━━━━━━━━━━━━━━━┓
 
 "(상징하는 대사? 필수 아님)"

┗━━━━━━━━━━━━━━━━━━━━━━━━━━━━━━━━━━━━━━━━━━━━━┛
 
 【이름 : 아스트바트 에리타】,【나이 : 9살...?】,【성별 : 여성】

 【포지션 : 전투원】,【소속 : ???】,【출신 : 인디나】,【전 소속 : 아베스타】

╋━━━━━━━━━━━━━━━━━━━━━━━━━━━━━━━━━━━━━━━━━━━━━╋
 【성술 : 당신만이 지니고 있는 특수한 능력입니다.】

 초축퇴성(超縮退星) = "별은 별은 낳는다."
- 본래 선민의 '별'은 그와 연결된 선민이 죽으면 떨어져 모습을 감춘다. 허나, 이 아이의 별만큼은 다르다.
- 천문학에서 별의 죽음인 초신성폭발(超新星爆發) 이후 남은 별의 핵이 중력붕괴를 통해 축퇴되어
  원자 내부의 원자핵과 전자가 합쳐져 중성자로 변하면서 만들어지는 별, 이른바 중성자별인 것이다.
- 그 표면적은 평균적인 도시 하나분의 작은 것이지만, 실재로는 항성 수준의 질량을 내포하고 있다.
- 인류가 거주가능한 별과 비교해 수천억 배의 중력과 초당 수백회의 자전이 뿜어내는 자기장은
  그 자체만으로도 압도적이기에 들어서는 순간 그림자조차 남지 않는다.
- 허나 의문점은 아직 존재한다. 선민과 별은 일심동체, 선민이 죽으면 별은 유성으로서 떨어진다.
- 그렇다면, 별의 죽음 이후에 그 핵에서 태어나는 중성자별을 수호성으로 삼은 이 아이는───

= 기본적으로 중력과 자기장을 조작하는 것이 가능하다.
= 이로서 다양한 범용성을 가질 수 있을거라 생각되지만 별의 방향성은 '압축'과 '분쇄'밖에 해당하지 않는다.
= 허나, 방향성이 고정되기에, 해당 분야에서는 최상급의 효율과 출력을 발휘한다.

╋━━━━━━━━━━━━━━━━━━━━━━━━━━━━━━━━━━━━━━━━━━━━━╋
 【능력 : 당신의 능력을 설명하는 항목입니다. 수치는 3-18.】

 신체 : 3(약하다. 그 나이대의 신체라고 해도 너무나도 나약하다.)
 민첩 : 20(어린 아이라고는 믿을 수 없는 한줌의 비효율도 없는 신역新域의 기예.)
 지력 : 10(지식량이나 연산력 등은 평범한 수준이지만, 발상력이 낮다.)
 오감 : 17(평범한 선민과는 격이 다른 감각. 손장난은 치지 말자.)
 매력 : 20(혼魂을 관통하는 아름다움. 마력, 저주의 종류에 달해있다.)
 행운 : 10(다른 사람들보다 약간 낮기는 하지만 평범한 길흉吉凶의 계시.)

╋━━━━━━━━━━━━━━━━━━━━━━━━━━━━━━━━━━━━━━━━━━━━━╋
 【기능 : 당신이 할 수 있는 행동입니다.】

 1. 『천식(天式)Shahnameh』 RANK 3
-
=

 2. 『멸식(滅式)Spəṇta Mainyu』 RANK 3
-
=

 3. 『지혜의 정인Vendidad』 RANK 2
-
=

 4. 『인맥』 RANK 2
-
=

 5. 『빛의 망자[僞]Saoshyant Desatir』 RANK 3
-
=

 6. 『오버드라이브』 RANK 2
-
=

╋━━━━━━━━━━━━━━━━━━━━━━━━━━━━━━━━━━━━━━━━━━━━━╋
 【배경 : 당신의 이야기(설정)입니다. 마음껏 적어주세요.】

 지금으로부터 수십년 전 인디나에는 아후라 마즈다라는 한 선민이 있었다.
 호방뇌락에 외골수이고, 누구보다도 웃으며, 누구보다도 우는 여자로 단적으로 말하자면
 악동이 그대로 나이를 먹은 듯한 성격이지만, 초인超人과도 같은 능력에, 불가사의하게도
 주위에 사람이 모이는 그런 카리스마를 가지고 있었다.

 그녀는 스캐빈저였지만 인디나를 바꾸는 것을 목표로 아베스타에 들어갔으며, 그 일원으로서,
 정의를 실현하기 위해 인재를 모으고, 싸웠다.
 그와 동시에 그런 정의로 인해 생겨나는 피해와 눈물까지 덜어내는 것까지 생각하고 움직였다.

 그러던 어느날 그녀는 죽어버렸다. 스스로의 익권을 위해서, 혹은 그녀를 위험시여긴 다른 세력의 짓일지도 모른다.
 허나 중요한 건 대단원을 완수할 것이라 생각했던 주인공이 갑작스럽게 무대에서 내려버렸다는 것이다.
 인디나는 과거와 다르게 확연히 나아졌고, 평화로워졌지만 그녀라는 불을 중심으로 모인 자들에게는 납득할 수 없는 것이었다.

 그 중 유난히 슬픔으로 젖은 자들은 그녀를 되살리는 모독을 저지르려고 했다.
 그리고 이는 절반만 성공했다. 그녀와 함께 저버린 별이 부서졌지만 다시 떠오른 것이다.
 하지만 거기에 있던 것은 한명의 영아였다.

 그 아이를 본 자들은 그제서야 자신들의 죄를 눈치챈것인지,
 아니면 그녀와 같은 희망을 본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그 아이를 기르기 시작했다.

 그렇게 세월이 흘러 아이는 9살이 되었다.
 아후라 마즈다의 동료들과 지인들 사이에서 사랑을 받으며, 공부, 성술 등 온갖 것을 배웠다.

 그러던 어느날 아후라 마즈다라는 선민에 대해서 알게 되었다. 그리고 결국 진실을 들은 소녀는 방황했다.

 나(我)라는 사람은 무엇인가.
 아후라 마즈다가 세상에 남긴 유일한 혈육인가? 아니면 단순히 시체를 만져서 탄생한 귀자(鬼子)인가?
 나를 키워준 자들은 도대체 뭐지? 나를 단순히 그녀의 대용품으로 사용한 것이 아닌가?

 믿고 있던 것이 진실인지, 거짓인지 알 수 없게되고, 무너져버린 것이다.

╋━━━━━━━━━━━━━━━━━━━━━━━━━━━━━━━━━━━━━━━━━━━━━╋

216 이름 없음 (BkY/C4N8FE)

2022-01-22 (파란날) 22:12:10

╋━━━━━━━━━━━━━━━━━━━━━━━━━━━━━━━━━━━━━━━━━━━━━╋
┏━━━━━━━━━━━━━━━━━━━━━━━━━━━━━━━━━━━━━━━━━━━━━┓
 
 "(상징하는 대사? 필수 아님)"

┗━━━━━━━━━━━━━━━━━━━━━━━━━━━━━━━━━━━━━━━━━━━━━┛
 
 【이름 : 아스트바트 에리타】,【나이 : 9살...?】,【성별 : 여성】

 【포지션 : 딜러】,【소속 : ???】,【출신 : 인디나】,【전 소속 : 아베스타】

╋━━━━━━━━━━━━━━━━━━━━━━━━━━━━━━━━━━━━━━━━━━━━━╋
 【성술 : 당신만이 지니고 있는 특수한 능력입니다.】

 초축퇴성(超縮退星) = "별은 별은 낳는다."
- 본래 선민의 '별'은 그와 연결된 선민이 죽으면 떨어져 모습을 감춘다. 허나, 이 아이의 별만큼은 다르다.
- 천문학에서 별의 죽음인 초신성폭발(超新星爆發) 이후 남은 별의 핵이 중력붕괴를 통해 축퇴되어
  원자 내부의 원자핵과 전자가 합쳐져 중성자로 변하면서 만들어지는 별, 이른바 중성자별인 것이다.
- 그 표면적은 평균적인 도시 하나분의 작은 것이지만, 실재로는 항성 수준의 질량을 내포하고 있다.
- 인류가 거주가능한 별과 비교해 수천억 배의 중력과 초당 수백회의 자전이 뿜어내는 자기장은
  그 자체만으로도 압도적이기에 들어서는 순간 그림자조차 남지 않는다.
- 허나 의문점은 아직 존재한다. 말했듯이 선민과 별은 일심동체, 선민이 죽으면 별은 유성으로서 떨어진다.
- 그렇다면, 별의 죽음 이후에 그 핵에서 태어나는 중성자별을 수호성으로 삼은 이 아이는───

= 기본적으로 중력과 자기장을 조작하는 것이 가능하다.
= 이로서 다양한 범용성을 가질 수 있을거라 생각되지만 별의 방향성은 '압축'과 '분쇄'밖에 해당하지 않는다.
= 허나, 방향성이 고정되기에, 해당 분야에서는 최상급의 효율과 출력을 발휘한다.

╋━━━━━━━━━━━━━━━━━━━━━━━━━━━━━━━━━━━━━━━━━━━━━╋
 【능력 : 당신의 능력을 설명하는 항목입니다. 수치는 3-18.】

 신체 : 3(약하다. 그 나이대의 신체라고 해도 너무나도 나약하다.)
 민첩 : 20(어린 아이라고는 믿을 수 없는 한줌의 비효율도 없는 신역新域의 기예.)
 지력 : 10(지식량이나 연산력 등은 평범한 수준이지만, 발상력이 낮다.)
 오감 : 17(평범한 선민과는 격이 다른 감각. 손장난은 치지 말자.)
 매력 : 20(혼魂을 관통하는 아름다움. 마력, 저주의 종류에 달해있다.)
 행운 : 10(다른 사람들보다 약간 낮기는 하지만 평범한 길흉吉凶의 계시.)

╋━━━━━━━━━━━━━━━━━━━━━━━━━━━━━━━━━━━━━━━━━━━━━╋
 【기능 : 당신이 할 수 있는 행동입니다.】

 1. 『천식(天式)Shahnameh』 RANK 3
-
=

 2. 『멸식(滅式)Spəṇta Mainyu』 RANK 3
-
=

 3. 『지혜의 정인Vendidad』 RANK 2
-
=

 4. 『인맥』 RANK 2
-
=

 5. 『빛의 망자[僞]Saoshyant Desatir』 RANK 3
-
=

╋━━━━━━━━━━━━━━━━━━━━━━━━━━━━━━━━━━━━━━━━━━━━━╋
 【배경 : 당신의 이야기(설정)입니다. 마음껏 적어주세요.】

 지금으로부터 수십년 전 인디나에는 아후라 마즈다라는 한 선민이 있었다.
 호방뇌락에 외골수이고, 누구보다도 웃으며, 누구보다도 우는 여자로 단적으로 말하자면
 악동이 그대로 나이를 먹은 듯한 성격이지만, 초인超人과도 같은 능력에, 불가사의하게도
 주위에 사람이 모이는 그런 카리스마를 가지고 있었다.

 그녀는 스캐빈저였지만 인디나를 바꾸는 것을 목표로 아베스타에 들어갔으며, 그 일원으로서,
 정의를 실현하기 위해 인재를 모으고, 싸웠다.
 그와 동시에 그런 정의로 인해 생겨나는 피해와 눈물까지 덜어내는 것까지 생각하고 움직였다.

 그러던 어느날 그녀는 죽어버렸다. 스스로의 익권을 위해서, 혹은 그녀를 위험시여긴 다른 세력의 짓일지도 모른다.
 허나 중요한 건 대단원을 완수할 것이라 생각했던 주인공이 갑작스럽게 무대에서 내려버렸다는 것이다.
 인디나는 과거와 다르게 확연히 나아졌고, 평화로워졌지만 그녀라는 불을 중심으로 모인 자들에게는 납득할 수 없는 것이었다.

 그 중 유난히 슬픔으로 젖은 자들은 그녀를 되살리는 모독을 저지르려고 했다.
 그리고 이는 절반만 성공했다. 그녀와 함께 저버린 별이 부서졌지만 다시 떠오른 것이다.
 하지만 거기에 있던 것은 한명의 영아였다.

 그 아이를 본 자들은 그제서야 자신들의 죄를 눈치챈것인지,
 아니면 그녀와 같은 희망을 본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그 아이를 기르기 시작했다.

 그렇게 세월이 흘러 아이는 9살이 되었다.
 아후라 마즈다의 동료들과 지인들 사이에서 사랑을 받으며, 공부, 성술 등 온갖 것을 배웠다.

 그러던 어느날 아후라 마즈다라는 선민에 대해서 알게 되었다. 그리고 결국 진실을 들은 소녀는 방황했다.
 믿고 있던 것이 진실인지, 거짓인지 알 수 없게되고, 무너져버린 것이다.
 그리고 결국 자신에게 다가오는 '모두'를 거부하고, 거리를 헤메다가 소녀는 잠에 빠졌다.

 "어서오렴, 꼬마야. 무엇 때문에 그리 울고 있니?"

 "나는, 나는 누구야...?"

 나(我)라는 사람은 무엇인가. 아이(小我)가 어른(大我)에게 질문했다.
 아후라 마즈다가 세상에 남긴 유일한 혈육인가? 아니면 단순히 시체를 만져서 탄생한 귀자(鬼子)인가?

 "그리고... 삼촌이랑 이모들은 나한테 거짓말을 한거야...?"

 나를 키워준 자들은 도대체 뭐지? 나를 단순히 그녀의 대용품으로 사용한 것이 아닌가?
 그리고 답은 명쾌하게 내려꽂혔다.

 "그런가, 그렇다면 반응을 보여줄까? 주제 부리지마라, 애송이 녀석!"
 "능력까지라면 별 관심도 없고, 원한다면 가져가라고 말하고 싶을 정도지."
 "하지만. 그 사랑은 나와 내 동료들이 온갖 시련을 돌파하여, 얻은 인연이다."
 "너라고 하더라도, 되는 것이 있고, 안되는 것이 있다."

 "그러면... 나는 어떻게 하라는───"

 "말은 끝까지 들어! 정말로 그 녀석들이 너를 나의 대용이라 생각하고 사랑했을 거 같니?"

 "! 그, 그건..."

 "아무리 추락했더라도, 그 녀석들은 그런 무참무괴한 놈들이 아니야."
 "그리고... 너는 그래. 나의 몸에서 태어났고, 내가 경험한 대부분을 이을지도 몰라."
 "하지만, 그게

╋━━━━━━━━━━━━━━━━━━━━━━━━━━━━━━━━━━━━━━━━━━━━━╋

217 이름 없음 (BkY/C4N8FE)

2022-01-22 (파란날) 22:50:00

╋━━━━━━━━━━━━━━━━━━━━━━━━━━━━━━━━━━━━━━━━━━━━━╋
┏━━━━━━━━━━━━━━━━━━━━━━━━━━━━━━━━━━━━━━━━━━━━━┓
 
 "(상징하는 대사? 필수 아님)"

┗━━━━━━━━━━━━━━━━━━━━━━━━━━━━━━━━━━━━━━━━━━━━━┛
 
 【이름 : 아스트바트 에리타】,【나이 : 9살...?】,【성별 : 여성】

 【포지션 : 딜러】,【소속 : ???】,【출신 : 인디나】,【전 소속 : 아베스타】

╋━━━━━━━━━━━━━━━━━━━━━━━━━━━━━━━━━━━━━━━━━━━━━╋
 【성술 : 당신만이 지니고 있는 특수한 능력입니다.】

 초축퇴성(超縮退星) = "별은 별은 낳는다."
- 본래 선민의 '별'은 그와 연결된 선민이 죽으면 떨어져 모습을 감춘다. 허나, 이 아이의 별만큼은 다르다.
- 천문학에서 별의 죽음인 초신성폭발(超新星爆發) 이후 남은 별의 핵이 중력붕괴를 통해 축퇴되어
  원자 내부의 원자핵과 전자가 합쳐져 중성자로 변하면서 만들어지는 별, 이른바 중성자별인 것이다.
- 그 표면적은 평균적인 도시 하나분의 작은 것이지만, 실재로는 항성 수준의 질량을 내포하고 있다.
- 인류가 거주가능한 별과 비교해 수천억 배의 중력과 초당 수백회의 자전이 뿜어내는 자기장은
  그 자체만으로도 압도적이기에 들어서는 순간 그림자조차 남지 않는다.
- 허나 의문점은 아직 존재한다. 말했듯이 선민과 별은 일심동체, 선민이 죽으면 별은 유성으로서 떨어진다.
- 그렇다면, 별의 죽음 이후에 그 핵에서 태어나는 중성자별을 수호성으로 삼은 이 아이는───

= 기본적으로 중력과 자기장을 조작하는 것이 가능하다.
= 이로서 다양한 범용성을 가질 수 있을거라 생각되지만 별의 방향성은 '압축'과 '분쇄'밖에 해당하지 않는다.
= 허나, 방향성이 고정되기에, 해당 분야에서는 최상급의 효율과 출력을 발휘한다.

╋━━━━━━━━━━━━━━━━━━━━━━━━━━━━━━━━━━━━━━━━━━━━━╋
 【능력 : 당신의 능력을 설명하는 항목입니다. 수치는 3-18.】

 신체 : 3(약하다. 그 나이대의 신체라고 해도 너무나도 나약하다.)
 민첩 : 20(어린 아이라고는 믿을 수 없는 한줌의 비효율도 없는 신역新域의 기예.)
 지력 : 10(지식량이나 연산력 등은 평범한 수준이지만, 발상력이 낮다.)
 오감 : 17(평범한 선민과는 격이 다른 감각. 손장난은 치지 말자.)
 매력 : 20(혼魂을 관통하는 아름다움. 마력, 저주의 종류에 달해있다.)
 행운 : 10(다른 사람들보다 약간 낮기는 하지만 평범한 길흉吉凶의 계시.)

╋━━━━━━━━━━━━━━━━━━━━━━━━━━━━━━━━━━━━━━━━━━━━━╋
 【기능 : 당신이 할 수 있는 행동입니다.】

 1. 『천식(天式)Shahnameh』 RANK 3
-
=

 2. 『멸식(滅式)Spəṇta Mainyu』 RANK 3
-
=

 3. 『지혜의 정인Vendidad』 RANK 2
-
=

 4. 『인맥』 RANK 2
-
=

 5. 『빛의 망자[僞]Saoshyant Desatir』 RANK 3
-
=

╋━━━━━━━━━━━━━━━━━━━━━━━━━━━━━━━━━━━━━━━━━━━━━╋
 【배경 : 당신의 이야기(설정)입니다. 마음껏 적어주세요.】

 지금으로부터 수십년 전 인디나에는 아후라마즈다라는 한 선민이 있었다.
 호방뇌락에 외골수이고, 누구보다도 웃으며, 누구보다도 우는 여자로 단적으로 말하자면
 악동이 그대로 나이를 먹은 듯한 성격이지만, 초인超人과도 같은 능력에, 불가사의하게도
 주위에 사람이 모이는 그런 카리스마를 가지고 있었다.

 그녀는 스캐빈저였지만 인디나를 바꾸는 것을 목표로 아베스타에 들어갔으며, 그 일원으로서,
 정의를 실현하기 위해 인재를 모으고, 싸웠다.
 그와 동시에 그런 정의로 인해 생겨나는 피해와 눈물까지 덜어내는 것까지 생각하고 움직였다.

 그러던 어느날 그녀는 죽어버렸다. 스스로의 익권을 위해서, 혹은 그녀를 위험시여긴 다른 세력의 짓일지도 모른다.
 허나 중요한 건 대단원을 완수할 것이라 생각했던 주인공이 갑작스럽게 무대에서 내려버렸다는 것이다.
 인디나는 과거와 다르게 확연히 나아졌고, 평화로워졌지만 그녀라는 불을 중심으로 모인 자들에게는 납득할 수 없는 것이었다.

 그 중 유난히 슬픔으로 젖은 자들은 그녀를 되살리는 모독을 저지르려고 했다.
 그리고 이는 절반만 성공했다. 그녀와 함께 저버린 별이 부서졌지만 다시 떠오른 것이다.
 하지만 거기에 있던 것은 한명의 영아였다.

 그 아이를 본 자들은 그제서야 자신들의 죄를 눈치챈것인지,
 아니면 그녀와 같은 희망을 본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그 아이를 기르기 시작했다.

 그렇게 세월이 흘러 아이는 9살이 되었다.
 아후라 마즈다의 동료들과 지인들 사이에서 사랑을 받으며, 공부, 성술 등 온갖 것을 배웠다.

 그러던 어느날 아후라마즈다라는 선민에 대해서 알게 되었다. 그리고 결국 진실을 들은 소녀는 방황했다.
 믿고 있던 것이 진실인지, 거짓인지 알 수 없게되고, 무너져버린 것이다.
 결국 자신에게 다가오는 '모두'를 거부하고, 거리를 헤메다가 소녀는 잠에 빠졌다.

 "어서오렴, 꼬마야. 무엇 때문에 그리 울고 있니?"

 "나는, 나는 누구야...?"

 나(我)라는 사람은 무엇인가. 아이(小我)가 어른(大我)에게 질문했다.
 아후라마즈다가 세상에 남긴 유일한 혈육인가? 아니면 단순히 시체를 만져서 탄생한 귀자(鬼子)인가?
 나를 키워준 자들은 도대체 뭐지? 나를 단순히 그녀의 대용품으로 사용한 것이 아닌가?
 그리고 그 답은 명쾌하게 내려꽂혔다.

 아이는 어떻게 본다면 아후라마즈다의 자식일수도 있고, 혹은 부서진 파편 뿐일수도 있다.
 하지만 굳이 그것을 부정할 필요가 있을까?
 누군가의 자식이라는 입장, 누군가의 전생이라는 속성.
 무엇보다 한사람으로서 자립한다는 길이 자신의 인생을 부정하는 것만 있는 것은 아니다.
 스스로 생각하고, 답을 얻기 위해 고민하는 것. 그리 한다면 이미 소녀는 허구의 존재가 아니다.

 사랑또한 마찬가지. 만약 소녀가 단순히 아후라마즈다라는 초인의 모조품이라면 '에리타'라는 이름의 선민이 아니었을 것이다.

 꿈에서 깬 소녀는 마침내 답을 얻었다. 하지만, 그와 동시에 욕심이 생겼다.
 단순히 받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 자신만의 것을 얻고 싶다고.



 아무튼 그런 이유로 가출 아동 아스트바트 에리타입니다! 잘 부탁해요!(?)

 외형: https://www.pixiv.net/artworks/92008505
╋━━━━━━━━━━━━━━━━━━━━━━━━━━━━━━━━━━━━━━━━━━━━━╋

218 이름 없음 (BkY/C4N8FE)

2022-01-22 (파란날) 23:08:23

╋━━━━━━━━━━━━━━━━━━━━━━━━━━━━━━━━━━━━━━━━━━━━━╋
┏━━━━━━━━━━━━━━━━━━━━━━━━━━━━━━━━━━━━━━━━━━━━━┓
 
 "(상징하는 대사? 필수 아님)"

┗━━━━━━━━━━━━━━━━━━━━━━━━━━━━━━━━━━━━━━━━━━━━━┛
 
 【이름 : 아스트바트 에리타】,【나이 : 9살...?】,【성별 : 여성】

 【포지션 : 딜러】,【소속 : ???】,【출신 : 인디나】,【전 소속 : 아베스타】

╋━━━━━━━━━━━━━━━━━━━━━━━━━━━━━━━━━━━━━━━━━━━━━╋
 【성술 : 당신만이 지니고 있는 특수한 능력입니다.】

 초축퇴성(超縮退星) = "별은 별은 낳는다."
- 본래 선민의 '별'은 그와 연결된 선민이 죽으면 떨어져 모습을 감춘다. 허나, 이 아이의 별만큼은 다르다.
- 천문학에서 별의 죽음인 초신성폭발(超新星爆發) 이후 남은 별의 핵이 중력붕괴를 통해 축퇴되어
  원자 내부의 원자핵과 전자가 합쳐져 중성자로 변하면서 만들어지는 별, 이른바 중성자별인 것이다.
- 그 표면적은 평균적인 도시 하나분의 작은 것이지만, 실재로는 항성 수준의 질량을 내포하고 있다.
- 인류가 거주가능한 별과 비교해 수천억 배의 중력과 초당 수백회의 자전이 뿜어내는 자기장은
  그 자체만으로도 압도적이기에 들어서는 순간 그림자조차 남지 않는다.
- 허나 의문점은 아직 존재한다. 말했듯이 선민과 별은 일심동체, 선민이 죽으면 별은 유성으로서 떨어진다.
- 그렇다면, 별의 죽음 이후에 그 핵에서 태어나는 중성자별을 수호성으로 삼은 이 아이는───

= 기본적으로 중력과 자기장을 조작하는 것이 가능하다.
= 이로서 다양한 범용성을 가질 수 있을거라 생각되지만 별의 방향성은 '압축'과 '분쇄'밖에 해당하지 않는다.
= 허나, 방향성이 고정되기에, 해당 분야에서는 최상급의 효율과 출력을 발휘한다.

╋━━━━━━━━━━━━━━━━━━━━━━━━━━━━━━━━━━━━━━━━━━━━━╋
 【능력 : 당신의 능력을 설명하는 항목입니다. 수치는 3-18.】

 신체 : 3(약하다. 그 나이대의 신체라고 해도 너무나도 나약하다.)
 민첩 : 20(어린 아이라고는 믿을 수 없는 한줌의 비효율도 없는 신역新域의 기예.)
 지력 : 10(지식량이나 연산력 등은 평범한 수준이지만, 발상력이 낮다.)
 오감 : 17(평범한 선민과는 격이 다른 감각. 손장난은 치지 말자.)
 매력 : 20(혼魂을 관통하는 아름다움. 마력, 저주의 종류에 달해있다.)
 행운 : 8(다른 사람들보다 약간 낮기는 하지만 평범한 길흉吉凶의 계시.)

╋━━━━━━━━━━━━━━━━━━━━━━━━━━━━━━━━━━━━━━━━━━━━━╋
 【기능 : 당신이 할 수 있는 행동입니다.】

 1. 『천식(天式)Shahnameh』 RANK 3
- 초인超人 아후라마즈다가 사용했다는 성술.
=

 2. 『멸식(滅式)Spəṇta Mainyu』 RANK 3
-
=

 3. 『지혜의 정인Vendidad』 RANK 3
-
=

 4. 『영겁의 반짝임Amesha Spenta』 RANK 3
-
=

 5. 『빛의 망자[僞]Saoshyant Desatir』 RANK 3
-
=

╋━━━━━━━━━━━━━━━━━━━━━━━━━━━━━━━━━━━━━━━━━━━━━╋
 【배경 : 당신의 이야기(설정)입니다. 마음껏 적어주세요.】

 지금으로부터 수십년 전 인디나에는 아후라마즈다라는 한 선민이 있었다.
 호방뇌락에 외골수이고, 누구보다도 웃으며, 누구보다도 우는 여자로 단적으로 말하자면
 악동이 그대로 나이를 먹은 듯한 성격이지만, 초인超人과도 같은 능력에, 불가사의하게도
 주위에 사람이 모이는 그런 카리스마를 가지고 있었다.

 그녀는 스캐빈저였지만 인디나를 바꾸는 것을 목표로 아베스타에 들어갔으며, 그 일원으로서,
 정의를 실현하기 위해 인재를 모으고, 싸웠다.
 그와 동시에 그런 정의로 인해 생겨나는 피해와 눈물까지 덜어내는 것까지 생각하고 움직였다.

 그러던 어느날 그녀는 죽어버렸다. 스스로의 익권을 위해서, 혹은 그녀를 위험시여긴 다른 세력의 짓일지도 모른다.
 허나 중요한 건 대단원을 완수할 것이라 생각했던 주인공이 갑작스럽게 무대에서 내려버렸다는 것이다.
 인디나는 과거와 다르게 확연히 나아졌고, 평화로워졌지만 그녀라는 불을 중심으로 모인 자들에게는 납득할 수 없는 것이었다.

 그 중 유난히 슬픔으로 젖은 자들은 그녀를 되살리는 모독을 저지르려고 했다.
 그리고 이는 절반만 성공했다. 그녀와 함께 저버린 별이 부서졌지만 다시 떠오른 것이다.
 하지만 거기에 있던 것은 한명의 영아였다.

 그 아이를 본 자들은 그제서야 자신들의 죄를 눈치챈것인지,
 아니면 그녀와 같은 희망을 본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그 아이를 기르기 시작했다.

 그렇게 세월이 흘러 아이는 9살이 되었다.
 아후라 마즈다의 동료들과 지인들 사이에서 사랑을 받으며, 공부, 성술 등 온갖 것을 배웠다.

 그러던 어느날 아후라마즈다라는 선민에 대해서 알게 되었다. 그리고 결국 진실을 들은 소녀는 방황했다.
 믿고 있던 것이 진실인지, 거짓인지 알 수 없게되고, 무너져버린 것이다.
 결국 자신에게 다가오는 '모두'를 거부하고, 거리를 헤메다가 소녀는 잠에 빠졌다.

 "어서오렴, 꼬마야. 무엇 때문에 그리 울고 있니?"

 "나는, 나는 누구야...?"

 나(我)라는 사람은 무엇인가. 아이(小我)가 어른(大我)에게 질문했다.
 아후라마즈다가 세상에 남긴 유일한 혈육인가? 아니면 단순히 시체를 만져서 탄생한 귀자(鬼子)인가?
 나를 키워준 자들은 도대체 뭐지? 나를 단순히 그녀의 대용품으로 사용한 것이 아닌가?
 그리고 그 답은 명쾌하게 내려꽂혔다.

 아이는 어떻게 본다면 아후라마즈다의 자식일수도 있고, 혹은 부서진 파편 뿐일수도 있다.
 하지만 굳이 그것을 부정할 필요가 있을까?
 누군가의 자식이라는 입장, 누군가의 전생이라는 속성.
 무엇보다 한사람으로서 자립한다는 길이 자신의 인생을 부정하는 것만 있는 것은 아니다.
 스스로 생각하고, 답을 얻기 위해 고민하는 것. 그리 한다면 이미 소녀는 허구의 존재가 아니다.

 사랑또한 마찬가지. 만약 소녀가 단순히 아후라마즈다라는 초인의 모조품이라면 '에리타'라는 이름의 선민이 아니었을 것이다.

 꿈에서 깬 소녀는 마침내 답을 얻었다. 하지만, 그와 동시에 욕심이 생겼다.
 단순히 받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 자신만의 것을 얻고 싶다고.



 아무튼 그런 이유로 가출 아동 아스트바트 에리타입니다! 잘 부탁해요!(?)

 외형: https://www.pixiv.net/artworks/92008505
╋━━━━━━━━━━━━━━━━━━━━━━━━━━━━━━━━━━━━━━━━━━━━━╋

219 이름 없음 (BkY/C4N8FE)

2022-01-22 (파란날) 23:36:53

╋━━━━━━━━━━━━━━━━━━━━━━━━━━━━━━━━━━━━━━━━━━━━━╋
┏━━━━━━━━━━━━━━━━━━━━━━━━━━━━━━━━━━━━━━━━━━━━━┓
 
 "(상징하는 대사? 필수 아님)"

┗━━━━━━━━━━━━━━━━━━━━━━━━━━━━━━━━━━━━━━━━━━━━━┛
 
 【이름 : 아스트바트 에리타】,【나이 : 9살...?】,【성별 : 여성】

 【포지션 : 딜러】,【소속 : ???】,【출신 : 인디나】,【전 소속 : 아베스타】

╋━━━━━━━━━━━━━━━━━━━━━━━━━━━━━━━━━━━━━━━━━━━━━╋
 【성술 : 당신만이 지니고 있는 특수한 능력입니다.】

 초축퇴성(超縮退星) = "별은 별은 낳는다."
- 본래 선민의 '별'은 그와 연결된 선민이 죽으면 떨어져 모습을 감춘다. 허나, 이 아이의 별만큼은 다르다.
- 천문학에서 별의 죽음인 초신성폭발(超新星爆發) 이후 남은 별의 핵이 중력붕괴를 통해 축퇴되어
  원자 내부의 원자핵과 전자가 합쳐져 중성자로 변하면서 만들어지는 별, 이른바 중성자별인 것이다.
- 그 표면적은 평균적인 도시 하나분의 작은 것이지만, 실재로는 항성 수준의 질량을 내포하고 있다.
- 인류가 거주가능한 별과 비교해 수천억 배의 중력과 초당 수백회의 자전이 뿜어내는 자기장은
  그 자체만으로도 압도적이기에 들어서는 순간 그림자조차 남지 않는다.
- 허나 의문점은 아직 존재한다. 말했듯이 선민과 별은 일심동체, 선민이 죽으면 별은 유성으로서 떨어진다.
- 그렇다면, 별의 죽음 이후에 그 핵에서 태어나는 중성자별을 수호성으로 삼은 이 아이는───

= 기본적으로 중력과 자기장을 조작하는 것이 가능하다.
= 이로서 다양한 범용성을 가질 수 있을거라 생각되지만 별의 방향성은 '압축'과 '분쇄'밖에 해당하지 않는다.
= 허나, 방향성이 고정되기에, 해당 분야에서는 최상급의 효율과 출력을 발휘한다.

╋━━━━━━━━━━━━━━━━━━━━━━━━━━━━━━━━━━━━━━━━━━━━━╋
 【능력 : 당신의 능력을 설명하는 항목입니다. 수치는 3-18.】

 신체 : 3(약하다. 그 나이대의 신체라고 해도 너무나도 나약하다.)
 민첩 : 20(어린 아이라고는 믿을 수 없는 한줌의 비효율도 없는 신역新域의 기예.)
 지력 : 10(지식량이나 연산력 등은 평범한 수준이지만, 발상력이 낮다.)
 오감 : 17(평범한 선민과는 격이 다른 감각. 손장난은 치지 말자.)
 매력 : 20(혼魂을 관통하는 아름다움. 마력, 저주의 종류에 달해있다.)
 행운 : 8(다른 사람들보다 약간 낮기는 하지만 평범한 길흉吉凶의 계시.)

╋━━━━━━━━━━━━━━━━━━━━━━━━━━━━━━━━━━━━━━━━━━━━━╋
 【기능 : 당신이 할 수 있는 행동입니다.】

 1. 『천식(天式)Shahnameh』 RANK 3
- 초인超人 아후라마즈다와 그 동료들이 사용한 성술의 운용 방법.
- 사용자의 의지에 의한 출력 무한 상승. 정신력에 따라 어디까지나 무한하게 별의 출력을 상승시킬 수 있는 발전 형태.
- 허나, 출력을 무한히 상승시킬 수 있다하더라도 출력의 상승 속도는 한계가 있고, 정신 상태에 따라 빨라지거나 느려진다.
- 게다가 별과 선민은 일심동체. 별이 빛을 낸다고 하더라도 선민이 이를 따라가기가 힘들기에 고삐를 놓치는 순간
  별이 생명력을 잃는 것이 아닌, 본인이 낸 아득한 열로 자멸할수도 있기에 일종의 금술이다.

= 비전투시 성술을 사용할 때 1d10을 추가로 굴려 보정을 준다.
= 전투시 턴이 시작될 때마다 1d10을 굴려 전투 다이스의 최소값과 최대값을 높인다.

 2. 『멸식(滅式)Spəṇta Mainyu』 RANK 3
- 천식이 아후라마즈다가 고안한 성술의 운용법이라면 멸식은 에리타만의 기교다.
- 스스로의 성술을 파괴적인 방향성으로 정행을 때 얻은 별의 발전 형태.
- 중성자별의 초중력과 자전으로 인한 자기장의 폭풍은 접촉한 존재는 그림자도 남김없이 분쇄시킨다.
- 여기에 개조를 가한 결과는 법칙의 돌파・파괴.
- 초중력과 자기장을 공간조차 견디지 못하는 밀도로 강화함으로써 차원의 위상에 균열을 일으키고,
  더 이상 물질만이 그 적용 대상이 되지 않으며, 물리 법칙 등 삼라만상의 법칙에 얽힌 별의 이치를 파괴한다.

= 비전투시 성술을 이용해 무언가를 부수려할 때 성공 범위가 넓어진다.
= 전투시 다이스값이 ? 이상일 때 상대 다이스 값을 불문하고 승리수를 ? 추가한다.

 3. 『지혜의 정인Vendidad』 RANK 3
-
=

 4. 『영겁의 반짝임Amesha Spenta』 RANK 3
-
=

 5. 『빛의 망자[僞]Saoshyant Desatir』 RANK 3
-
=

╋━━━━━━━━━━━━━━━━━━━━━━━━━━━━━━━━━━━━━━━━━━━━━╋
 【배경 : 당신의 이야기(설정)입니다. 마음껏 적어주세요.】

 지금으로부터 수십년 전 인디나에는 아후라마즈다라는 한 선민이 있었다.
 호방뇌락에 외골수이고, 누구보다도 웃으며, 누구보다도 우는 여자로 단적으로 말하자면
 악동이 그대로 나이를 먹은 듯한 성격이지만, 초인超人과도 같은 능력에, 불가사의하게도
 주위에 사람이 모이는 그런 카리스마를 가지고 있었다.

 그녀는 스캐빈저였지만 인디나를 바꾸는 것을 목표로 아베스타에 들어갔으며, 그 일원으로서,
 정의를 실현하기 위해 인재를 모으고, 싸웠다.
 그와 동시에 그런 정의로 인해 생겨나는 피해와 눈물까지 덜어내는 것까지 생각하고 움직였다.

 그러던 어느날 그녀는 죽어버렸다. 스스로의 익권을 위해서, 혹은 그녀를 위험시여긴 다른 세력의 짓일지도 모른다.
 허나 중요한 건 대단원을 완수할 것이라 생각했던 주인공이 갑작스럽게 무대에서 내려버렸다는 것이다.
 인디나는 과거와 다르게 확연히 나아졌고, 평화로워졌지만 그녀라는 불을 중심으로 모인 자들에게는 납득할 수 없는 것이었다.

 그 중 유난히 슬픔으로 젖은 자들은 그녀를 되살리는 모독을 저지르려고 했다.
 그리고 이는 절반만 성공했다. 그녀와 함께 저버린 별이 부서졌지만 다시 떠오른 것이다.
 하지만 거기에 있던 것은 한명의 영아였다.

 그 아이를 본 자들은 그제서야 자신들의 죄를 눈치챈것인지,
 아니면 그녀와 같은 희망을 본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그 아이를 기르기 시작했다.

 그렇게 세월이 흘러 아이는 9살이 되었다.
 아후라 마즈다의 동료들과 지인들 사이에서 사랑을 받으며, 공부, 성술 등 온갖 것을 배웠다.

 그러던 어느날 아후라마즈다라는 선민에 대해서 알게 되었다. 그리고 결국 진실을 들은 소녀는 방황했다.
 믿고 있던 것이 진실인지, 거짓인지 알 수 없게되고, 무너져버린 것이다.
 결국 자신에게 다가오는 '모두'를 거부하고, 거리를 헤메다가 소녀는 잠에 빠졌다.

 "어서오렴, 꼬마야. 무엇 때문에 그리 울고 있니?"

 "나는, 나는 누구야...?"

 나(我)라는 사람은 무엇인가. 아이(小我)가 어른(大我)에게 질문했다.
 아후라마즈다가 세상에 남긴 유일한 혈육인가? 아니면 단순히 시체를 만져서 탄생한 귀자(鬼子)인가?
 나를 키워준 자들은 도대체 뭐지? 나를 단순히 그녀의 대용품으로 사용한 것이 아닌가?
 그리고 그 답은 명쾌하게 내려꽂혔다.

 아이는 어떻게 본다면 아후라마즈다의 자식일수도 있고, 혹은 부서진 파편 뿐일수도 있다.
 하지만 굳이 그것을 부정할 필요가 있을까?
 누군가의 자식이라는 입장, 누군가의 전생이라는 속성.
 무엇보다 한사람으로서 자립한다는 길이 자신의 인생을 부정하는 것만 있는 것은 아니다.
 스스로 생각하고, 답을 얻기 위해 고민하는 것. 그리 한다면 이미 소녀는 허구의 존재가 아니다.

 사랑또한 마찬가지. 만약 소녀가 단순히 아후라마즈다라는 초인의 모조품이라면 '에리타'라는 이름의 선민이 아니었을 것이다.

 꿈에서 깬 소녀는 마침내 답을 얻었다. 하지만, 그와 동시에 욕심이 생겼다.
 단순히 받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 자신만의 것을 얻고 싶다고.



 아무튼 그런 이유로 가출 아동 아스트바트 에리타입니다! 잘 부탁해요!(?)

 외형: https://www.pixiv.net/artworks/92008505
╋━━━━━━━━━━━━━━━━━━━━━━━━━━━━━━━━━━━━━━━━━━━━━╋

220 이름 없음 (2RaxJfp8wY)

2022-01-23 (내일 월요일) 00:56:25

╋━━━━━━━━━━━━━━━━━━━━━━━━━━━━━━━━━━━━━━━━━━━━━╋
┏━━━━━━━━━━━━━━━━━━━━━━━━━━━━━━━━━━━━━━━━━━━━━┓
 
 "(상징하는 대사? 필수 아님)"

┗━━━━━━━━━━━━━━━━━━━━━━━━━━━━━━━━━━━━━━━━━━━━━┛
 
 【이름 : 아스트바트 에리타】,【나이 : 9살...?】,【성별 : 여성】

 【포지션 : 딜러】,【소속 : ???】,【출신 : 인디나】,【전 소속 : 아베스타】

╋━━━━━━━━━━━━━━━━━━━━━━━━━━━━━━━━━━━━━━━━━━━━━╋
 【성술 : 당신만이 지니고 있는 특수한 능력입니다.】

 초축퇴성(超縮退星) = "별은 별은 낳는다."
- 본래 선민의 '별'은 그와 연결된 선민이 죽으면 떨어져 모습을 감춘다. 허나, 이 아이의 별만큼은 다르다.
- 천문학에서 별의 죽음인 초신성폭발(超新星爆發) 이후 남은 별의 핵이 중력붕괴를 통해 축퇴되어
  원자 내부의 원자핵과 전자가 합쳐져 중성자로 변하면서 만들어지는 별, 이른바 중성자별인 것이다.
- 그 표면적은 평균적인 도시 하나분의 작은 것이지만, 실재로는 항성 수준의 질량을 내포하고 있다.
- 인류가 거주가능한 별과 비교해 수천억 배의 중력과 초당 수백회의 자전이 뿜어내는 자기장은
  그 자체만으로도 압도적이기에 들어서는 순간 그림자조차 남지 않는다.
- 허나 의문점은 아직 존재한다. 말했듯이 선민과 별은 일심동체, 선민이 죽으면 별은 유성으로서 떨어진다.
- 그렇다면, 별의 죽음 이후에 그 핵에서 태어나는 중성자별을 수호성으로 삼은 이 아이는───

= 기본적으로 중력과 자기장을 조작하는 것이 가능하다.
= 이로서 다양한 범용성을 가질 수 있을거라 생각되지만 별의 방향성은 '압축'과 '분쇄'밖에 해당하지 않는다.
= 허나, 방향성이 고정되기에, 해당 분야에서는 최상급의 효율과 출력을 발휘한다.

╋━━━━━━━━━━━━━━━━━━━━━━━━━━━━━━━━━━━━━━━━━━━━━╋
 【능력 : 당신의 능력을 설명하는 항목입니다. 수치는 3-18.】

 신체 : 3(약하다. 그 나이대의 신체라고 해도 너무나도 나약하다.)
 민첩 : 20(어린 아이라고는 믿을 수 없는 한줌의 비효율도 없는 신역新域의 기예.)
 지력 : 10(지식량이나 연산력 등은 평범한 수준이지만, 발상력이 낮다.)
 오감 : 17(평범한 선민과는 격이 다른 감각. 손장난은 치지 말자.)
 매력 : 20(혼魂을 관통하는 아름다움. 마력, 저주의 종류에 달해있다.)
 행운 : 8(다른 사람들보다 약간 낮기는 하지만 평범한 길흉吉凶의 계시.)

╋━━━━━━━━━━━━━━━━━━━━━━━━━━━━━━━━━━━━━━━━━━━━━╋
 【기능 : 당신이 할 수 있는 행동입니다.】

 1. 『천식(天式)Shahnameh』 RANK 3
- 초인超人 아후라마즈다와 그 동료들이 사용한 성술의 운용 방법.
- 사용자의 의지에 의한 출력 무한 상승. 정신력에 따라 어디까지나 무한하게 별의 출력을 상승시킬 수 있는 발전 형태.
- 허나, 출력을 무한히 상승시킬 수 있다하더라도 출력의 상승 속도는 한계가 있고, 정신 상태에 따라 빨라지거나 느려진다.
- 게다가 별과 선민은 일심동체. 별이 빛을 낸다고 하더라도 선민이 이를 따라가기가 힘들기에 고삐를 놓치는 순간
  별이 생명력을 잃는 것이 아닌, 본인이 낸 아득한 열로 자멸할수도 있기에 일종의 금술이다.

= 성술을 사용할 때 추가로 1d?을 굴려 해당 값만큼 보정을 준다.

 2. 『멸식(滅式)Spəṇta Mainyu』 RANK 3
- 천식이 아후라마즈다가 고안한 성술의 운용법이라면 멸식은 에리타만의 기교다.
- 스스로의 성술을 파괴적인 방향성으로 정행을 때 얻은 별의 발전 형태.
- 중성자별의 초중력과 자전으로 인한 자기장의 폭풍은 접촉한 존재는 그림자도 남김없이 분쇄시킨다.
- 여기에 개조를 가한 결과는 법칙의 돌파・파괴.
- 초중력과 자기장을 공간조차 견디지 못하는 밀도로 강화함으로써 차원의 위상에 균열을 일으키고,
  더 이상 물질만이 그 적용 대상이 되지 않으며, 물리 법칙 등 삼라만상의 법칙에 얽힌 별의 이치를 파괴한다.

= 성술을 이용해 무언가를 부수려할 때 주사위 값이 성공 범위+? 안에 들어갈시 지정 존재를 파괴한다.

 3. 『지혜의 정인Vendidad』 RANK 3
- 아후라마즈다의 전생이라는 속성을 통해 계승한 기억.
- 그녀는 인디나를 부패를 씻기 위해 아베스타에 들어갔지만 마냥 그곳에 쳐박혀있던 것은 아니다.
- 유년기에는 스캐빈저, 막 성인이 되었을 때에는 나이트 익스프레스의 일원으로서 이곳저곳을 돌아다녔고
  아베스타에서는 정치인으로서 일반인들은 얻을 수 없는 각 세력의 뒷면, 혹은 세계의 비밀 일부를 알고 있다.
- 다만 함부로 말하고 다녔다가는 누군가한테 처리 당할 수 있다는 이유로 아후라마즈다의 잔재사념이 금제를 걸었다.
- 때문에 위험한 정보일수록 떠올리는데 어려움이 있고, 만약 이를 떠올리기 위해서는 그런 정보를 알아야하는 상황일 것이다.

= '지식' 카테고리의 WIS 판정을 CHA 판정으로 바꿀 수 있다.
= 이 때 현재 상황에 따라 보정 혹은 역보정이 주어진다.

 4. 『빛의 망자[僞]Saoshyant Desatir』 RANK 3
- 아후라마즈다의 전생이라는 속성을 통해 구현한 특성.
- 특정 개인을 사랑하지 못하고, 빛을 위해, 미래를 위해, 자신이 아닌 다른 사람을 위해 자신이 정한 길을
  타인을 부수면서 나아가는 자. 그 이외에는 사는 법을 모르며 돌진하는 것도 멈출 수 없다.
- 이른바 이야기의 주인공의 자질이지만 결국 에리타와 그녀는 동일하면서도 다른 개체이기에 성격까지는 닮지 않았다.
- 다만 아후라마즈다 특유의 궁지에 몰렸을 때 기합과 근성으로 불합리한 각성을 이룬다는 것을 모방하는데는 성공했다.
- 요컨데 고난과 역경을 강제로 돌파하는 빛의 힘이다.

= 시나리오 도중 N번 판정의 성공 범위를 1.5배, 크리티컬 범위를 2배로 한다.

 5. 『영겁의 반짝임Amesha Spenta』 RANK 3
- 아후라마즈다의 아이라는 입장을 통해 얻은 인연.
- 인디나를 바꿀뻔한 선민이었던 아후라마즈다는 적도 많았지만 아군도 많았다.
- 그리고 일단은 공식적으로는 그녀의 유일한 혈육인 그녀는 그 지인들에게 많은 사랑을 많았다.
- 요컨데 무력으로 안될때 지인 찬스가 있다는 뜻!(띵킹)(?)
- 돈이 필요하거나, 왠만하면 어느 세력으로부터 위험을 받을 상황은 그닥 없을 것이다.

= 일정 수준 이하의 금전, 정치 부류의 사건에서 보정을 받는다.
= 인디나 출신, 소속, 전 소속의 인물과 대치할 때 보정 혹은 역보정을 받는다.

╋━━━━━━━━━━━━━━━━━━━━━━━━━━━━━━━━━━━━━━━━━━━━━╋
 【배경 : 당신의 이야기(설정)입니다. 마음껏 적어주세요.】

 지금으로부터 수십년 전 인디나에는 아후라마즈다라는 한 선민이 있었다.
 호방뇌락에 외골수이고, 누구보다도 웃으며, 누구보다도 우는 여자로 단적으로 말하자면
 악동이 그대로 나이를 먹은 듯한 성격이지만, 초인超人과도 같은 능력에, 불가사의하게도
 주위에 사람이 모이는 그런 카리스마를 가지고 있었다.

 그녀는 스캐빈저였지만 인디나를 바꾸는 것을 목표로 아베스타에 들어갔으며, 그 일원으로서,
 정의를 실현하기 위해 인재를 모으고, 싸웠다.
 그와 동시에 그런 정의로 인해 생겨나는 피해와 눈물까지 덜어내는 것까지 생각하고 움직였다.

 그러던 어느날 그녀는 죽어버렸다. 자신들의 익권을 위해서, 혹은 그녀를 위험시여긴 다른 세력의 짓일지도 모른다.
 허나 중요한 건 대단원을 완수할 것이라 생각했던 주인공이 갑작스럽게 무대에서 내려버렸다는 것이다.
 인디나는 과거와 다르게 확연히 나아졌고, 평화로워졌지만 그녀라는 불을 중심으로 모인 자들에게는 납득할 수 없는 것이었다.

 그 중 유난히 슬픔으로 젖은 자들은 그녀를 되살리는 모독을 저지르려고 했다.
 그리고 이는 절반만 성공했다. 그녀와 함께 저버린 별이 부서졌지만 다시 떠오른 것이다.
 하지만 거기에 있던 것은 한명의 영아였다.

 그 아이를 본 자들은 그제서야 자신들의 죄를 눈치챈것인지,
 아니면 그녀와 같은 희망을 본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그 아이를 기르기 시작했다.

 그렇게 세월이 흘러 아이는 9살이 되었다.
 아후라 마즈다의 동료들과 지인들 사이에서 사랑을 받으며, 공부, 성술 등 온갖 것을 배웠다.

 그러던 어느날 아후라마즈다라는 선민에 대해서 알게 되었다. 그리고 결국 진실을 들은 소녀는 방황했다.
 믿고 있던 것이 진실인지, 거짓인지 알 수 없게되고, 무너져버린 것이다.
 결국 자신에게 다가오는 '모두'를 거부하고, 거리를 헤메다가 소녀는 잠에 빠졌다.

 "어서오렴, 꼬마야. 무엇 때문에 그리 울고 있니?"

 "나는, 나는 누구야...?"

 나(我)라는 사람은 무엇인가. 아이(小我)가 어른(大我)에게 질문했다.
 아후라마즈다가 세상에 남긴 유일한 혈육인가? 아니면 단순히 시체를 만져서 탄생한 귀자(鬼子)인가?
 나를 키워준 자들은 도대체 뭐지? 나를 단순히 그녀의 대용품으로 사용한 것이 아닌가?
 그리고 그 답은 명쾌하게 내려꽂혔다.

 아이는 어떻게 본다면 아후라마즈다의 자식일수도 있고, 혹은 부서진 파편 뿐일수도 있다.
 하지만 굳이 그것을 부정할 필요가 있을까?
 누군가의 자식이라는 입장, 누군가의 전생이라는 속성.
 무엇보다 한사람으로서 자립한다는 길이 자신의 인생을 부정하는 것만 있는 것은 아니다.
 스스로 생각하고, 답을 얻기 위해 고민하는 것. 그리 한다면 이미 소녀는 허구의 존재가 아니다.

 사랑또한 마찬가지. 만약 소녀가 단순히 아후라마즈다라는 초인의 모조품이라면 '에리타'라는 이름의 선민이 아니었을 것이다.

 꿈에서 깬 소녀는 마침내 답을 얻었다. 하지만, 그와 동시에 욕심이 생겼다.
 단순히 받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 자신만의 것을 얻고 싶다고.



 아무튼 그런 이유로 가출 아동 아스트바트 에리타입니다! 잘 부탁해요!(?)

 외형: https://www.pixiv.net/artworks/92008505
╋━━━━━━━━━━━━━━━━━━━━━━━━━━━━━━━━━━━━━━━━━━━━━╋

221 이름 없음 (6q4khML7BY)

2022-01-27 (거의 끝나감) 16:52:13








■【 서술자 】
━────────────────────────────────────────────────━

여기에 한 명의 성녀가 있다.

━────────────────────────────────────────────────━

222 이름 없음 (6q4khML7BY)

2022-01-27 (거의 끝나감) 16:59:33

        ___            ___
     r<ニニ=- _ _,. : ´ ̄>-=ニニ>- _
     {.:.:.:.:Vニニニ=- _//  . . . ⌒\ . \
     乂.:ノニニニニニニ}〉: . . '  . ./ } ヽ ⌒/,
        {ニニ=- ̄-=ニ7: : ././ . . ' /  : .  /,
        乂/-=ニニイ/{:/. . ' / / ,  ..  /,
          }^Y-=ニ/ :{/. /,. .  . ./ / . .   /,
         乂/. . : :/ /. .  . .  ' . / . .i . /,
          , . . . .//. . .'  /. ./  '  . .} iハ\
          {. . .イ. .//   . . . ' / . .i . , }V. .}
         人. 乂/   . . -=ニ . .    ノ{. ./. /. /
          ⌒/. .  -=ニ. . ./ . . / ̄}/ ./⌒
         ⌒ア ¨¨7. .ィ. ./. .__彡'---〈彡'
            /  ..:人( }/ ⌒Vニニニニニ>、
           '   ..:/个   \. .Vニニニニニニ\
            {   .:ィ. . }     \Vニニ=--=ニニ>
            `¨¨´{ . ノ         ヽ/「.: , .:// ¨¨⌒
            、.'        }/{:./ //
            i{     ̄ ¨>- //}/'/
            }乂__-=ニ  ̄⌒V/ //
                ノ⌒\_-=ニ  ̄V乂//_____
__  ___ _   __乂 _ -=「 ̄ . : V/-=ニニニニニ>
ニニニニニニニ/ニニニニニi    . :.v〉-=ニニニニ/
ニニニニニニニニニニニニ:.     . :ニ\-=ニニ/
ニニニニニニ=-  ̄-=ニニハ    . :}-=ニ\ニ〈
ニニニ=-  ̄-=ニニニニニニ/ニ',  . :i-=ニニニVニ>、
=- ̄ -=ニニニニニニニ/-=ニ∧  . : -=ニニニ}ニニ〕iト
■【 서술자 】
━────────────────────────────────────────────────━

그녀는, 강하고, 올바르고, 흔들리지 않고, 누구보다 성인(聖人)인 것에 충실했다.
무구한 자들에게는 구원을, 연약한 자들에게는 평온을.
더 이상 죽음으로 가득찬 미래를 두려워할 필요 없다. 이제, 내가 있다.
누군가가 말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소녀는 스스로 행동하여, 희망을 불러왔다.

━────────────────────────────────────────────────━

223 이름 없음 (6q4khML7BY)

2022-01-27 (거의 끝나감) 17:00:03

                              _,.I厶斗rー==─-ミ
                            > ´,ィ≧zzz、,,,__    `ヽ、
                        /  ,ィ///////////≧z,,、__  ヘ__
                     /  ,/z==ァ==zz//////,j{///}/////7≧zュ
                       , '/  j{ {  j  /     `<j{//Ⅵ777≧z、///
                        /ィ′ j{ j{  j  {     |  `く///////Х
                     ∥!   j{ j{  j{  {     /    }`く//////}
                    {{ {  {  {!___l_j Ⅳ    /j /} / }   トz//ノ
                  {! V {  }t斗-ミ} ∨ -ァ'ァ-/t_// /  { `゙r′
                       )、 :|i l {i { {j }` ヽ'´xz≠くk`゙'/    }  }
                     j{ {N从:{ 弋_ノ      | {j 乃/ j /}′ }
                     i  { 个ゝ ̄  ,:    ゝ=='/ ,ィル'   /
                        {  }, { ヘ、        ∠イ´  / /, /
       _                ∨{ Ⅳ,丨ヘ、 ` ’  _ノノj / / // /
.    i彡=`ヽ、              ヽ!{∧!"/冖`jー=≦ {/:j>レ // // /
.     と/ヽ_、 ▽ヽ__         /j'f"   |  _ <´ /イル'ィ/
       ⊂ニ..,, ノ ノ ヽ∨      / {j)rzzzzzjィ'´       _,,〉、
         { ̄´   ::. ∨   /    j〉{///〉仆、    _-'゙,ィヘへ
            \   .:  `ゝ-く    ji:}{/,イ ∧,'∧ _-゙ィ〉"´   \
              \ .:    ゙、     j{:{ ヌ/ ∧///,ヘ//jヘ、       \
             \     ゙、   /}:{ V { ト==ィ'´ {/!   ト、        \
                 \    : / j{:{   {├-┘ {/|    /\       \
                  `ー一'  __{:{   { {    {/}  /____ \_      \
                    r‐ァ<7j{:}   { {    {/}   {ケ<ヽ__\        \
                 ∠ヌ/////,j〈j    } {    {K 〈‐{///,≧<t\      \
               ,イヌ//////,从{j;    } }    {k, jxく//////////\        `ー-、
                  レ7////// ,r{∧>、,,,_ } {    'j{>///>く/////////,\       ヽ--ュ
                 {メ////// j{///,\////77zz7/////////,\/////////`>、_    /三三}
               弋ヌ/////j{//////个ト、_/////////////////\/////////个ト、__∠ニニ⊃
                _,,,,、x≧テ7j{////////////`マ/////////////////\//////////,\)
        _,,,,,、、z7/////////j{/////}!/////////////////////////////\///////,人
  辷ケzzァ7//////////////j{//////ヘ///////////////////////////////,\////,(_/
. ん'/////////////////////{i////////\////////////////////////////////\/ハ )
ん'//////////////////////{i//////////ヘ、////////////////////////////////\ノイ
匕//////////////////////{i///////////,∧/////////////////////////////////ペ_
.込//////////////////////{i/////////////ヽ///////////////////////////////// }
.弋〉,/////////////////////{i/////////////ハ//////////////////////////////∠┘
 ヽ入////////////////////,{i//////////////,ハ///////////////////////////∠ノ
  ゝ〈ヽ///////////////////,{i///////////////ヘ/////////////////////////‐<
     弋ゝ、/////////////////{i///////////////,ゝ、//////////////////////___ノ
       ゙弋ゝ、///////////////{i/////////////////,\/////////////////// ̄フ
.        ゙弋ゝ /////////////{i////////////////////ヘ////////////////`Y´
         ゙弋><_///////,,斗〈////////////,斗イ⌒}ヽヽ∨////////////、_ノ
            `く癶辷辷辷廴ノ人/////////イ入ノイ`~i~ヽゝ)、////////_,ィ'   )
                      〈介tr〈///,イヽ〉  j{zzzj{  └{辷辷辷匕ノー''´
                         `~^ー'^'┬^´ノi j{///j{
                             〈 ̄  } {////
                             ∧   } `~´
                                ∧ _,人
                             ∨/∧
                                ゞミノ
■【 ??? 】
━────────────────────────────────────────────────━

그래, 한명의 소녀(小女)였다.

━────────────────────────────────────────────────━

224 이름 없음 (6q4khML7BY)

2022-01-27 (거의 끝나감) 17:08:14

     ____  くヽハノ;/)                                      .:
   ∠´  ヽく三{:i:;ハ:;!フ                                    .:.:
     `ーァ'´_`フ);ヾッ'ニ>                                   .:.:.
-‐-、  //  `ラ^ハ_)´                              .: . . .:.:. .:
-‐‐ゝ//l ̄`ト、 `´レ'                                 .:... .:
-‐'//  ヽ、 l l                                   .:
//    zヾレヘl                                 .:           _r'⌒(
/    /く三;:l::j      _r‐、     (⌒⌒ヽ              .:           ノ`...:.:::::ヽ
 く二/!ヽ `フハハ ヽ、_r'⌒  (__)ヽ、  `ー-‐'`             .:           r' .:     `ヽ
  ,/  レ'  ´ ^´         .:.:.:::ヽ_ノ⌒ヽ、             .:            ).::.:.   .:.:.:::::::::)
 /  jハ/ノ     ミ,ハ  .:.:.::.:.:::::::::::r、___.:.:.:.::::::ヽ、          .:            く.:.    .:.:.::::::  ⌒
〃  〃_:}三    三{jハ .:.:.:.:::::::.:.:.:r‐、) `ヽ、___ノ          .:              ヽ  .:.:.:::::::.:. .:.:.::::::
  / ⌒ハ)´    〃ハリ .:.:.:.ノ`ー‐'   (ン             r'⌒ヽ,.            ).:.:.....
 ̄\  ´     /                        く⌒ヾ゙   i         _r'⌒    .:.:.:::::::::.
   \     /⌒ヽ、lヾハ                  .:  `ヽ;.:.:.:.;,:.ノ      _r‐-、!  ....    .:.::::::::::...:.:
     ヽ   /` ̄ ∨ ミ;.ヾ!                .:      ̄       _ノ .:::.....  .:.:.:.:.   .:.:::::::.:.:..
____________!ヽ〃   ,.-、ハァ、;;リ i              .:            _,.-‐'.:.:.::::::::::::::..    ... ..:.:.:::::::.:.:.:
      //`ヽ、∠__/ ヘハj .:.)__,,.-‐‐‐-、r'⌒ヽ、_r‐‐'フ       _rヾ⌒Y´    .:.::::::::::::::...     :.:.::::::
     //   ヽ /⌒ヽ   :::::::::.:.:.:........:.:.:.:.:.:.:.:..........r'´     __r' .:.::.:.:.   .:.:.::::::....   .:. .:.:.:..... .:.:
    //      /´  ̄` `゛ー-、 ________________,.-‐'´      `ー-----、.:.:.::::r‐‐、.::::::::::::.:.  .:.:.:.:.:.:.:.:.:.:::
   //      /         \__________,...--‐-、___             ̄´   `ー-----‐' ̄ ̄ ̄ ̄ ̄ ̄ ̄
  //     /                      `ヽ‐-、
■【서술자】
━────────────────────────────────────────────────━

아르나바즈(Arnavāz).
알고있는 자들에게는 그리 불리우며, 세계지도에서 그려지지 않고 그저 테라 어딘가에 존재하는 섬에 아침이 밝아올랐다.
새가 지저귀며, 꽃들이 피어나는 것이, 마치 세계가 분명 오늘은 좋은 날이 될 것이라고 말하는 듯 하였다.

━────────────────────────────────────────────────━

225 이름 없음 (6q4khML7BY)

2022-01-27 (거의 끝나감) 17:11:36

            ,    , 、_,,.......,,_
           /.{   / `、-‐-..,,_:}h、
              ,' 斗-=ニ',   ,' /}  ヽ厶
.           ,' / /   〉}h、'  ,'     マム
         /./ /   /_/  .,'      マム
           / ', / _,,..../ ./  .,{.      マム
        i ∧,'_7_,,...   }  /.:|        ':::::
        | {    /  〈  リ.:.:|        |::::}
        {',`、_、‐'' .、丶`} / .::::|.       |::::|
           |:', 、丶`-=ニニi.:.:.:.:.::::}       ,:::::!
         |.:|ニニニニニ.|.:.:.:.::,〈     .,':::::{
            |.:,ニニニニニ|.:.:.:.:/::ヽ     ,':::::::!
         ノ.:',ニニニニニ'.:.:.:.:'.:.:.:::`、  /|::::::::',
.        /.:.:. ',ニニニニ/.:.:.:.:.:.:.:.:.::::::\_{::::::! ',
      √.:.:.:.:.:.:',ニニニ/.:.:.:.:.:.:.:.:.:..:::::::::::::::圦::::',
.       {.:.:.:.:.:.:.:.:.:\_ノ.:/.:.:.:.:.:.:.:::::_,,..:.-‐.:.:.ヽ::',
.     γ~.:`丶、.:ヽ:::.:''"-‐.:.:.:.-‐.:.//.:.:.:.:.:.:.:::}`、
■【서술자】
━────────────────────────────────────────────────━

"......"

그리고 지금, 고행으로 가득찬 순례를 하던 아르토리우스는 이 평온함에 취하───

━────────────────────────────────────────────────━









                                                                      j闢
                  j闢}                                                 ,漉{
                  j闢  ,ィf灣参   闢   __                j闢砥(      _,斗毛薹薹  薹{
                  囑   j鱸  }鑰   j闢ィf莎)                   j闢砥(     _,ィ莎'’   ィ莎'’  {闢廴___,
       ___,漉砥ト、     灣i   {羆  ィ鑰 灣i( ̄                     j闢砥(_,  ,ィ夕    _,ィ参'’    毛薹薹薹薹
     ,ィf鑰莎漉「 `砥ト、   驪   驪  漉   j闢        __        j闢薹(   jf'´  _,ィ参'’        闢ィ莎'’ ̄
    ,漉闢し'     `j砥ト、  j腐   迅ィ靉'   j闢   ィf莎薹薹砥砥砥ト、    j闢薹(  {廴,ィ参'’          参'’
  ,ィ莎’           }醪「   f鑰   _, _,ィf参)    ,ィf薹薹薹莎f{⌒篭頓}ト、  薹薹(   `¨¨´              '篭{
  ,漉’      _,    ィ莎’   闢し'漉 参儚’    ,ィf灣薹薹厂      `篭頓}!   闢薹(   _             篭{
 j鱸_,    _,ィ参儚’砥参’  篭凾%        ,ィf灣参             j闢頓  j薹薹Lィf莎薹                     )鹽鹽(
{迅莎  囑儚’         ィ莎(       _,ィf灣厂              j闢頓}  j頓薹薹薹莎f{                 j薹f薹(_
                 イ灣(_     ,漉f灣              ,漉頓リ  灣薹薹厂                    j薹薹薹(__ __
                   灣i(_    ,漉f灣              {迅莎’   参薹薹{                      薹薹薹薹薹し薹薹しi
                   `篭%。_ ,漉f灣(__           j闢莎’    参{薹{,                      薹薹薹薹薹薹薹薹薹)
                            驪薹薹薹莎篭参灣灣灣篭 莎’     {薹薹                         薹薹薹( ̄ ̄    ̄
                           `砥薹薹薹薹薹薹薹薹莎’        {薹薹               ___     }薹薹薹
                                               薹薹{      _,ィf薹薹薹薹薹薹薹薹薹  薹薹薹薹
                                                    `篭参  _,ィf薹薹薹薹薹薹薹薹薹薹薹  莎薹薹薹カ
                                                        _,ィf薹薹薹莎ア´    ̄,漉薹漉'’   }鸞薹薹漉
                                                      vif薹薹薹ア´        ィ'漉薹莎’     鸞薹薹薹{
                                                   ,)灣薹薹ア´        ィf薹薹f莎'’        鸞薹薹漉
                                              _)薹薹薹ア´       __ィf薹薹f ̄          薹薹薹}{
                                              )薹薹薹く      _,ィf莎薹'⌒            '{薹薹カ{
                                             薹薹薹薹廴__ィし莎薹薹莎'                  鸞f薹}
                                             ⌒迅薹薹薹薹薹薹莎'⌒                    j鸞f}!
                                                                               `^篭%。_

226 이름 없음 (6q4khML7BY)

2022-01-27 (거의 끝나감) 17:15:26

                                                     __
                                                  __/
                                           , 。s≦: :, ̄`'
                                         /: : : : :/
                                        /-、.| : :'- : - : -: -----
                                     _/ イl }`|: : :、: : : : : : :⌒`. __  __, --
                                        /: : :{:l\/l}: : :/イ` ,: : -、 ̄⌒ ' ¨        "!?"
                                    ノ: : : ヽ_\/ノ:_/_ _ l}゛  `
                                   {:::::: : --: : :': : イ{\____l}.,
                                   ): : : : /: : : /. - 、ヽ,--_\
                                   |/: /: : :/ // /  \_- ィ` 、,
                                    {:/∨  / //_     ` { -、_|              l}
                                    ' ノ、  l .l ノ }      \-ヽ             ;;
                                      iイ \ ,}ー__l}ニフ      ヽ-'、            ;;;;;
                                   ,、   ,ノ /__\_`-{____`>,       \ `.,          ;;;;;
                                }-フ ーi  |;;;;;;'-, ` 、 0_} 、       /--.\       ;;;;;;;;}
                              , /_  `-ク ';;;;;;;;;;〈 / {l    l};;,      レ〉〉〉〉l       ;;;;;;;/
                           , ' ̄<__ノ__/¨;;;;;;;;;;;;;;;- イ 、>,- ,_ .l};;;;;;.             ,,;;;;;;;;;/
                           ,。s' /  {  l l};;;;;;;;;;;;;;;;;;;;; ーl__/;;;;`ー―;;;;;;;;;;;,,         ;;;;;;;;;;;;;;;;/ /
                       ,。s≦/__ l ノ、`,__ -''''''';;;;;;;;;;;; ''  '' ;;;;;;;;;;;;;;;;;\;;;;;;;;`-;-;-;-;;;;;;;;;;;;;;;;;;;;;;;;/;;/
                     ,。s≦ニニ,。s≦;;/〉-オ;;;;;;;;;;;;;;;;;/       \;;;;;/`、;;ヽ;;;;;;;;;;;;;;;;;;;;;;;;;;;;;;;;;;;;;;;;';;- '-
                  ,。s≦ニニ,。s≦/;;;;/ ノ ヽ;;;;;;;;;;;;;/         {l/ \ 〉、;;;;;;--;;;_;;_;_;;;;;;;;;;- '__,
               ,。s≦ニニ,。s≦   フ;; / //;;;;;;;;;;;;;;{           \____/ i`;;;;;-、;;;;;;;;;;;;;;;;;;;;;/
            ,。s≦ニニ,。s≦     ( / /  };;;;/ ;;;;;i             ヽ`-、 } i\ }  ̄ ̄⌒
         ,。s≦ニニ,。s≦        _ノ /    i;/  ;;(_              \; \ i l}
.      /ニニニ,。s≦        ,/ {_h./         )               }  〉-∨/
    /ニニ,。s≦        , - t ' ヽ= ヽ/                        ノ  }-、ソ
      ̄ ̄             ̄ ̄ ̄ ̄                            レ'
■【서술자】
━────────────────────────────────────────────────━

??? "에이, 군청의 기사라는 분께서 이 정도 장난으로 전투 태세이면 어떻하나요?"

───지 못하였다.
1년간 테라 전역을 구석구석 조금도 놓치지 않고 순례하겠다는 고행을 하고 있던 기사에게 있어
수많은 위험이 있었기에 몸에 벤 습관이라고 해야할까 아니면 장난꾸러기의 심한 장난이었을까?

아르토리우스 "...... 그렇군. 아침인가."

그 '장난'에 아르토리우스는 한 줌의 비효율도 없는 신속하게 검을 뽑아들었다가 이내 한숨을 쉬며,
검을 내리고 '장난꾸러기'를 마주본다.

━────────────────────────────────────────────────━

228 이름 없음 (6q4khML7BY)

2022-01-27 (거의 끝나감) 21:20:45

.      //   / /  /            /       } }                 ',
    //    / /  /   /     __  ,′      } }  } ‐-  .._ ‐-  .._   ′
.  , ゙       ,′,′, /  /   /  /`{         } }  }     }  `  L_ ` 、i
\/ /       { {/ ,′    /  ,ニ.._{       -‐- .._    }      } ` 、 |
  丶、     __彡:、 ..__,.'|  |    {  x勹_)`V{     ,  /  /`/        }   ヽ
     丶、      '⌒¨´ |  |    { 爪 {K,__.:}ヘ   / /}/}/|  /      ,     |
      丶、       八  |    :、 } _,辷:ツ   、/}/  _,_,_   |イ      ,′    |
         丶、    /ヘい i {_..≧=-ヽヽ .:       "⌒弐 リ        ん!     |
           `丶、{   }八{ {/\   ′     ヽヽヽ/    ,  ,{ }    |
丶、               丶、____/   \ 、     弋 ^¨´  / / 厶イ    |
 { {`丶、           }::} `ヽ、    `:、  ー‐' _..≧=‐''⌒)/}/  {     {
 :、 、   丶、         }::}     \     `、_.. -‐===‐-ミ{_.. -‐-ミ
  丶、 .._,,ノ   _      }::}       `:、    ´.._   `¨¨´   \:::::::::::::::}  、
      `¨´   ⌒>、   /::::}         `、  }  ``丶、      `:、::::::::/    \   \
.        _..   ´   丶、/:::::/           `、                 `:∠.._      \   \
 _..    ´   , ´  _.. -‐、/                        }::::::::}        \   \
´         / ,..::、´  X   \                         ;:::::::::|          `:、
       /  〈::::::::>く:::::::>く:::::ゝ .._                     /::::::::::|          `、
■【서술자】
━────────────────────────────────────────────────━

"네~! 아침이 밝아오른 것입니다! 어젯밤은 잘 주무셨습니까?"

장난꾸러기의 이름은 시리오스(하늘에서 가장 빛나는 별 / Sirius).
은발에 녹빛이 아름다운 눈을 가진, 다만 미녀라고 불리기에는 조금은 부족한 미소녀였다.
아니, 정확하게 말한다면 심미안으로 수수하며, 평범함의 극치지만, 그렇기에 의미를 알 수 없는
친근함이 느껴지는 아이가 웃으면서, 다가왔다.

━────────────────────────────────────────────────━

232 이름 없음 (X1aC/SeTxM)

2022-01-29 (파란날) 16:35:06

                 / ̄\
                /  /^ヽ >、
                / i /   { _ノ- 、_
                   l  i l }\{_____、 r\
               | ノ ノ/r r、 :____LL   >,
               |/ ./ ` t': :-: ----、_/
               /_ノl  〈: : : : |ニニニニ|: |
             ,/イ \|  /: : : : 、ニニニ/: l}-、_
                   /: 、: : : : 、ニ/: : :l}r::::i
                /:': : :ヽ::::-:::_:`/: ::::::/:: : |\- 、_
              __,<: : : : : : : :` :--: : : ー': : : : :::::: `,) `s。,
            _/: : : ::::::\: : : : : : : : : : : : : : : :/: : : :l} i    ` ,
            {: : : :、: : : : ::::::ヽ: : : : :: : : : : : : /:: : : :/}/ 、   `l}
            |: : : : :::ヽ: : : : : : :\: : : : : : : /: : : : /: i >r、   |
           ノ: : : : : : :::::ヽ: : : : : : : : `:-: :' : : : : :/ /_, -{ i ` --
          {: : : :ヽ: : : : :::::::\: : : : : : : : : : /: : : :/ {l__/ |〉、_ .|
           >: : ::::::::ヽ: : : : :::::::`:::-、:_:_:_ /::: : : : :/  l-' .l}  `|
          /: : : : : :::::::::::`::-:-:_:_::::::::::::::: : : :: : :/ ' __l}  `t、 |
          {: : : : : : : : :/:,::::::::/`、__ ̄  T ' __/--|   .| `|
          |: : : : : : /:/::::/`---------ー'¨ I ` l l}`-___\|
          l: : : : :/:::::/:::/ ¨/ | \  }  } {__l} - '¨{l ヽ   j'.,
          l: : : : '::::// /|{   l}  | _l_-_¨_   l .l  | / /
          |: : : :::// {l    i_ヽ__ '-< ' l}  I  ̄ ¨7--- /___/
          |: : : //::::::::、__ - / 、 _) }`-、__l}  // /
■【서술자】
━────────────────────────────────────────────────━

잠을 잤다라...... 사실대로 말한다면 '아니다'겠지.

이 섬에 들어오기 위해 잠은 커녕, 휴식도 없이 섬 주위에서 서식하는 강대한 오염수(汚染獸)들을 베어가르며 들어온 자다.
그 무용(武勇), 틀림없이 경이롭다고밖에 할 수 없지만 그도 결국에는 선민. 피로의 누적에는 어쩔 수 없다고 해야할까.
그런 상태에서 밤늦게까지 '아이'의 질문 공세에 휘말려 결국 새벽에 이르러서 잔 그를 아이를 보낸 그 장본인은 웃으면서 일갈한다.

"...... 나히드가 좋은 방을 안내해줬으니 굳이 말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한다만."

그래도, 내색하지는 않는다. 정신력의 절대치라고 해야할까, 그가 청렴한 자라는 것도 한몫을 하겠지만 애당초,
자신을 '손님'으로 받아준 이들이니 뭐라 할 자격도 없으니까 말이다.

━────────────────────────────────────────────────━

233 이름 없음 (X1aC/SeTxM)

2022-01-29 (파란날) 17:16:11

.     //        /  /   ,′     '.   i   i         \
    //        /  /       |      .i、 孑ー-L '.    i .i  '.
    //          / ,  ,′ .i  |  |     ハ '. |、  | ハ     | .ト、
   ′       / /     .|   |\八    ト, | .i| \_|__ , ,i    | .| ソ
   . .         |. .   i  |  .i,X´` ヽ   }|| リ_ィ⌒゛゙ヾ | i  ト |  |
   i |           |. i|  八  |  .ト、 ヽ\ \ } |    .:.:.:.:.:.| ト. / リ   |
   | |           |. |.|   ヽ人 人 ヽ ,ニ、、ソ、     :::::::::リ| | /,イ |   |
   | |           |. | |    ヽ ヽ `_〃´ `  ヽ       _ノ ) / | |  八
   | |           |. | .|      ヽ、ヽイi .:.:.:.:.   /, ̄‐ヽ  ̄ /|  |   \
   | |           |. {. ∨ 、   ヘ 、 :::::::::  //    |   /| |   ト、     \
.  八{          人ヘ ハ.ト、ト、   { i`Y´`、  ゝ_′   ノ   / |.∨  | \>─,、\
    \        \、} ヽ > 、 | 、_ハ   >ー‐ ´. /  ト{  レ´:::::::::::{:::} \
     `         メ、  `,ー‐/  ト  \────<   /::::∨ ∧::::::::::::/:::::`i  \
                  〉::_/  |::\  \::::::::::: ̄>、/ヽ:::::∨ ∧::/::::}`ヽ/   \
                     ,孑´ i   ト、Y`>、 \:::::::::::::/ ` /::::::::∨ ∧ー‐'   ヽ    '.
               / {  /  /∨.{,_    }\:::::\_/::::::::::::::∨ }     }
                /  i 〈  ′ ル,{  ̄`  、|>‐' ̄∨:::::::::::::::::)'.   /     |    i
            /   , |  ノ  /  }〉‐ _   }::::::∨>::::::::/}/ |  i / ,    |    |
■【서술자】
━────────────────────────────────────────────────━

"예에. 그럼요, 당연하겠죠. 아니, 당연해야겠죠! 무려, 그 아이와의 밀회인데! 불편했다고 했으면 날려버렸을 겁니다!"

그리고 이는 옳은 선택이었던것 같다. 웃으면서도 묘한 박력을 내뿜으며, 시리오스가 말하였다.
걸리적거린다거나 아이를 비꼬는 말을 했더라면 '날려버린다'라는 말이 실현은 안됬어도 꽤나 미움을 샀겠지.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i| : : : : : i\: : : : : : : : 、
        i : :         . : : : : : : : : : /: : :i| : : : : : : : : : 、: : : : : : :\
        | : :i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i|| : : : : : i i :i'、: : : : : : : : : : :
        | : :|    : : : / : : : : : :/: | : i :|l| : : : : : 斗--|:ミi'。 : : : : : : i
        | : :|    i: : : : : : : : : : :斗--ミ%: : : : : 'i:jl/ l/iリ i : : : : : : |
        | : :|     : : i : : : : : : i :/j/ j八: :‰。/ jx====ミ/: : : : i:: : |
        | : :|    |: :∧ : : : : : j/,x===ミ 、:/ 〃hi:::刈 7: : ; ∧ : |
        | : :|    l : : : % : : : : 〃hi:::刈     乂..:ソ 厶イ:/i: :% |
        | : :|    |/ ハ: | % : :l人 乂:..ソ    ゙   :::‐=彡: : :∧丶|八
        | : :|     / l/ 八:人_:_:≧::        ,   ⌒: : :∧ ^⌒ヽ%
        | : :|            i: :「 i人    `      . : : :∧,/    i :%
       、: :、        ∧ |八 : :≧o。 .. _ .。*'V : ://     ,: : :%
        \\        /:ハl   %: :%⌒ヽ`¨/∧/ : /"       人 : : :%
          ̄     , :∧    %: :%  ∨´⌒v : /       . : : : : : : :%
                   /: : :个:。.    %: :%‐「」- (: : ′       / : : : i个: : :%
               ,: :∧::∧  `*、 %: :%/∧ /:/      ∧: : : : 八: : : :%
                 i: :i i: :∧      %: %〈 j/: :     /  / : : : : : i  : : : : :
                 |: :| |: :i : :、   Ⅵ: :VV i:八...,   _/, i:\i: i: : |  i : i : |
                 l/ .八f"¨¨\   iij/| 「 f゙¨¨¨    /八  Vl/ .ノ : jiノ
■【서술자】
━────────────────────────────────────────────────━

"그럼 아침 인사는 이걸로 끝내고, 이만 내려가도록 하죠. 아르나바즈 전통의 요리를 맛볼 소중한 기회라구요!"

자, 섬의 '일상'을 시작하도록 하자.

━────────────────────────────────────────────────━

234 이름 없음 (X1aC/SeTxM)

2022-01-29 (파란날) 17:18:27


                         ┌──────┐
                         │::::::::::::::::::::::::::::::::│
                         │::::::::::::::::::::::::::::::::│
                         │::::::::::::::::::::::::::::::::│
                         │::::::::::::::::::::::::::::::::│
                         └──────┘


                           ┌───┐
                           │::::::::::::::::│
                           │::::::::::::::::│
                           └───┘


                             ┌─┐
                             │ :: │
                             └─┘


                               ┌┐
                               └┘


                                   □

                               ・

236 이름 없음 (q5tlEqMwig)

2022-01-30 (내일 월요일) 23:48:15

                        \ニ=- _  \:::``丶、、
                   、_     \::::::::::: ̄ ̄ ̄\:::::::::::``丶、、
               `辷ニ=ー---===ニ:::::::::::::::::::::::::::::::::::::::::::::::\
                     `冖辷:::::::::::::::::::::_::::::::::::::/:::::::::::::::::::::::::ノ::
                        _〕ニ=‐ ''"´:::::::::::/:::::::::::::::::__彡イ
                   ⌒""冖ヱ_:::::::::∠ニ斗-‐-⌒Σ ̄:::ノ
                         ⌒1/7  rぇ=-‐  }::::ハ/              "후우......"
                       斗r―‐┐ ノ:::::ゝ- 乂___ノ ノ::/_,ノ
                   /  |:::   乂_⌒___r--_ ノ⌒`\`ヽ
                     l   乂_,,,ッ冖|てノ{__ ̄__厂.      やヤ
                 ノ|         | |::::::::≫''"´ しヘ      ヤ.ヤ
                    / :::.       | |ア'´ヽ¨¨´ / \   ノヘ
                /  ::::,       |/|:::::::::ノ\/   {ヘ___彡 ヘ
                  / |  ::}_.     /⌒7´        \  ノ |
              /   |  l::::::⌒冖辷/::::∥          「`¨¨´  |
                //  |  :|:::::::::::::::::::/::: ∥       __  .|      j
             _/.   | |⌒冖辷/::::::∥⌒冖ニ辷j⌒\|    ノΛ
          _{      | .|.    ∥::::∥_:::::::::::::::::::::::::::ィ|  ..::::::
         r‐…  ー==ミ::::::从   ∥ ::: ||   ⌒冖ニ┐/ |  .::/
        /    `ヽ::::::::__/Λ  ∥:::::: ||      /  〔 //
.       ∥     ハV厂  l丶||::::::::::||     /    ∨
         |{ _  ..::::::::::ノ   _|_||::::::::::||_  /      {
      /´ ̄::::::::::::/ ,.、-{ ̄{{::::::::::::::::::: ̄/        \_
      {  ..:::::::::::///    乂::::::::::::::::/
      ノ..:::::::::::::::::::::|        |:::::::::/
■【서술자】
━────────────────────────────────────────────────━

아리토리우스와 시리우스가 식당에 도달하자, 거기에는 앞으로 길게 뻗어있는 갈색 머리와 갈색 눈을 가진 중년의 선민이 앉아있었다.
이미 식사를 끝냈는지 깨끗하게 비워진 식기들을 앞에 두고, 그는 고급스러워보이는 파이프 담배를 피우고있었다.

━────────────────────────────────────────────────━

237 이름 없음 (kdRKmKPhxk)

2022-01-31 (모두 수고..) 00:02:49

    }:::::::::\:::::::::::::::::::\:::::::::::::::::::::::::::::::::::::::::::::::::\::::::::::::::>''“´ ̄
    \:::::::::::\::::::::\⌒`ヽ、:::::::::::::::::::::::::::::::::::::::::::::` '<´
      |:::|Z^∨:::\厂     \::::::::::::::::::::::::::::::::::::::::::::::::::::`“'' ‐-= ..,, __
      |:::|廴 〉::::/    ヘ    \::::::::::::::::::::::::::::\:::::::::::::::::::::::::::::::::>''´
      |从  /::::/   r_ \__   }:::::::::::::::::::::::::::::::::\:::::::::::::::\''´
.     jア /::::/    └蚕   ┴\:::::|::::::::::::::::::::::::::::::.. ::::::::::::\                    / ̄〉/⌒〉
    ∠__ノ:::::{_         ㌻ T \| \::::::::::::::::::::::::::::... ::::::::::::\             r‐     /  // _, 厶
   / >::::::::::::厂        {  ノ      ∨:::::::::::::::::::::::::::..`` ー---          |  }    {   j / | /
―く  ⌒'<::::::::\  \ ー‐┐、_,」~´        ∨::::∨:::: | :::::: |                  |  |   /  / {  | /
/   \     \:::::::\ └-こァーソ            ∨:::i∨:::|\::::|                ノ   乂_,/.    |  j′
.\   \     \:::::::\_ノ{ /ニ=-   __   --  ∨|. ∨|  ヽ|                /     /      /
.二},     \     \::::::::::::√二二二二二二\ニ- l::|  〈|                 __{    /      /
二八      \_   \::::::{  \二二二二二 |二ニjノ                  /二/}          /
:.:. \\       xへ___)\{   \二二二二 |__二-             /二/ : j           /
:.:.:.:.:.:丶\   /:i:i:i:i:i:i:i:i:i:i:vヘ   ∨二二二二二 |二二-___           /二/{ /       /{
:. :. _,.ニ} ̄\ /Λi:i:i:i:i:jI=-ミ   \  .|二二二二二-|二二二二\       /入{ \        /二}
. /     }  ∨  \_/:i:i:i:i:Λ.   \|∨二二二二-|二二二二二\      /二 \  \  _ 厶-二/
/    /    ∨     Ⅵ:i:i:i:Λ     ∨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   /二二二\    __∠二/
    Λ    }       Ⅵ:i:i:i:Λ      ∨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
    {/    ノ^ 、    Ⅵ:i:i:i:iΛ      ∨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
    |  /   }     Ⅵ:i:i:i:iΛ     ∨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二 /
    { /     /       Ⅵ:i:i:i:iΛ     ∨二二|二二二二二/Λ二二二二二二二二二/
■【서술자】
━────────────────────────────────────────────────━

"아, 그렇군. 좋은 아침이란다, 시리오스."

"아르토리우스 자네에게도 아이들이 실례를 끼쳐버렸군. 워낙 호기심이 많은 아이라서 말이네, 나히드는."

남자는 아르토리우스와 시리오스를 보자 시리오스에게는 아침 인사를, 아르토리우스에게는
미안함이 담긴 목소리로 말하였다.

━────────────────────────────────────────────────━

Powered by lightuna v0.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