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96323079> [ALL/경찰/이능물] 특수 수사대 익스레이버 SEED - 07. 싱크홀 :: 1001

◆O5r/SywHNU

2021-10-01 21:30:17 - 2021-10-03 01:50:34

0 ◆O5r/SywHNU (SuIiylNlM2)

2021-10-01 (불탄다..!) 21:30:17

*본 스레는 다이스가 거의 쓰이지 않는 스레입니다. 일상에서 다이스를 쓰는 것은 상관이 없지만 스토리 진행 땐 캡틴이 직접 판정을 내리게 되고 특수적인 상황 하에서만 다이스가 쓰일 수 있습니다.

*본 스레는 추리적 요소와 스토리적 요소가 존재합니다. 다만 시리어스 스레는 아닙니다.

*갱신하는 이들에게 인사를 합시다. 인사는 기본적인 예절이자 배려입니다.

*AT 필드나 기본적인 예의는 꼭 지키도록 합시다.

*자신이 당하기 싫은 것을 남들에게 하지 않는 자세를 가집시다. 모니터 뒤에는 사람이 있습니다.

*잘 모르는 부분이 있으면 언제든지 캡틴에게 물어봅시다. 혼내지 않습니다!

위키 - https://bit.ly/2UYbsmg

웹박수 - https://bit.ly/3tlQBWP
(이벤트&익명 앓이&캐릭터에게 보내는 익명의 선물(캐입과 오너입 둘 다 가능)등에 사용됩니다. 앓이나 선물은 매주 토요일 0시에 공개됩니다. 단 저격성 메시지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시트 스레 - https://bbs.tunaground.net/trace.php/situplay/1596314094/recent

900 연우주 (GcvIqrze9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3:43

그냥 연우가 흑막인걸로 하죠 (포기)

901 해서웨이주 (Jiu4uLZdU.)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4:06

죽기 전 한마디

알레르기성 비염이라 재채기 연사에 눈은 뽕 튀어나온것처럼 아프고 정신차리면 내가 비염에 정복당해서 책상 앞에 무릎꿇고있네요..

다들 이벤트 재밌게 즐겨주세..ㅇ..

902 연우주 (GcvIqrze9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4:24

넹 마리오!

903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4:27

으앙!! 어서 푹 쉬세요!! 해서웨이주!!

904 동환주 (Ynq3oUcUc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5:00

해서웨이주 푹 쉬세요ㅠㅠ

905 키라주 (PNv.lMGyBM)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6:07

재채기연사해서웨이주 잘자여!
비염은 오랫동안 알고지낸 앙숙같은 친구져!

>>899 어쨌든 마리오(?)가 잘못했어여! (?)

906 케이시주 (M5Rbue4sjg)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6:13

해서웨이주 푹 쉬어;ㅁ;

907 유우카주 (5DB6n1gUyo)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7:06

범인은 눈에 잘 띄는 붉은모자를 쓰고 오는걸까요

908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7:13

일단 올릴 수 있는 분들은 다들 올린 것 같으니 오늘자 마지막 레스를 올릴게요!!

909 나기토주 (doTmC3k052)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8:19

신주도 안녕~~~~
비염.... 으악....으악.... 해서웨이주 잘자~ 얼른 괜찮아졌음 좋겠네... :ㅇ

다들 바보 아닌데~~~~~ 캐들은 익스퍼지만 우리는 일반인! 익스퍼 범죄는 일반인의 상식을 뛰어넘는 방식으로 이루어지니까 어려운 게 맞다! 고로 캡틴은 신이다!(아무말)

910 Case 1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9:47

생각을 들으면서 소라는 나름 일리가 있다는 듯이 고개를 끄덕였다. 대기압. 지진. 가라앉는 건물. 하지만 바로 체포할 수 있는지의 여부는 고개를 도리도리 저었다.

"일단 다들 조사 수고했어요. 하지만 확실히 익스퍼 범죄가 다 그렇듯이, 지금 것으로는 체포하긴 조금 힘들 수도 있어요. 그러니까 지금 여기서는 다른 방향으로 가보도록 할까요? 일단 애쉬 씨가 봤다고 하니 직접 뭔가를 한 것은 확실해 보이는데..."

이어 소라는 가만히 팔짱을 낀 후에 모두를 바라보면서 질문을 가볍게 던졌다.

"여러분들이 생각하건데 이 싱크홀 사건이 내일도 일어날 것 같나요? ...그리고 일어난다면 어디일지 추측이 가는 곳이 있나요?"

이 부분은 상당히 중요한 포인트였다. 그렇기에 직접 수사를 하는 이들에게 직접 질문을 하는 것일지도 모른다.

/이 부분에 여러분들이 상의해서 생각을 말해보시면 반응이 필요없는 마지막 레스를 올릴게요! 1시까지! 단 한 명만 대답하셔도 무방해요! 다들 피곤하신 모양이니!

911 케이시주 (M5Rbue4sjg)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0:16

(동공강진)

912 알데바란 (MIG.a5pXy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0:26

잘자요 해서웨이주~!

913 애쉬주 (amh2LCsQKY)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1:12

으아악 비염 힘내..;-; 다들 고생 많았구! 캡틴 정말 고생 많았어~!!

914 신주◆KtQxTILCQM (ySVCbyTKFk)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1:13

아이고 해서웨이주 푹 쉬시길 바랍니다.....😭

아까부터 상태가 메롱이라 저도 지금부터는 이벤트는 관전 모드로 있기로 할게요..... 사라지면 다시 책상에 머리 박은 겁니다.....

915 연우주 (GcvIqrze9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1:53

역시 그 치킨집 주변의 고가의 아파트일까요..?

916 화연주 (lAJlzyVu6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2:10

다들 편이 쉬세요!!

917 알데바란 (MIG.a5pXy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2:21

>>915 그럴 확률이 높다고 생각해요

918 동환주 (Ynq3oUcUc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2:31

>>915 저도 그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해요 강월 아파트

919 케이시주 (M5Rbue4sjg)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4:06

>>915 아무래도 그렇지 않을까? 🤔🤔

920 애쉬주 (amh2LCsQKY)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4:24

>>914 신주 푹 쉬는거야~ (도담도담)

>>915 그럴 가능성이 높지 않을까 싶어~🤔 누가 대표로 말할래?

921 화연 (lAJlzyVu6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4:42

"아마 내일도 일어날 것 같아요. 대상은 근처의 또 다른 고가 아파트가 아닐까요?"

범행 동기가 무엇이든 아파트 주민의 갑질이든 부동산 투기든, 내 집 마련이든, 뭐든 이번 한번 만으로 끝날 것이라 생각되진 않았다.

922 연우주 (GcvIqrze9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5:17

대표는 편하신분이 적당히? 뭐 여럿이서 답해서 안될것도 없으니까 쓰고싶은분은 적으시면 될거 같아요?
괜히 한명 정하다 더 느려질거 같으니까요!

923 연우주 (GcvIqrze9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5:37

엄청난 실행력!

924 화연주 (lAJlzyVu6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6:04

>>920 아무나 말하죠! 한명만 말해도 무방한 것이지 여러명이 말하면 안된다는 것도 아니니까요.

925 애쉬주 (amh2LCsQKY)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6:27

그렇다면 애조씨는 말재간이 없으니 다른 애들이 해줄거라 믿어~ ㅇ<-<

926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6:35

1시까지 보충하고 싶은 분들은 얼마든지 보충하셔도 괜찮아요!! 사실 저것만으로는 정확한 장소가 지정이 되지 않은 셈이니까요!

927 연우주 (GcvIqrze9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6:42

근데 정말 목적이 뭘까요.

단순히 아니꼬와서?
집값?

아직 동기가 확하고 잡히진 않네요.
건설사 관련된 인물도 아닌거 같은데..

928 동환주 (Ynq3oUcUc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7:12

근데 무지개 아파트에 대해서 아직 조사 안했으니 거기도 청원 여부 있었는지 확인해봐야 하지 않을까요?

929 동환주 (Ynq3oUcUc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38:00

오히려 바로 근처에 있기 때문에 실행을 안 하는 걸 수도 있고.

만약 근처에 있어서 실행하는 거라면 진작에 강월 아파트를 무너트렸을테니까

930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40:01

어차피 범인(?)과의 대면은 내일 일어날 예정이고 본격적인 추리 대결(?) 은 내일 있을 예정이니 편하게 편하게 해주세요!!

931 키라 패닝 (PNv.lMGyBM)

2021-10-03 (내일 월요일) 00:40:29

"어쨌든 장치가 없다면 능력을 사용한 걸테니까요~"

라곤 해도, 사실 심증만으론 사건을 해결할수 없는 일이고 물증이 있어도 억측을 세우면 역시 깨지기 쉬웠다.
여러 사람들이 의기투합해도 당장 이렇다할 정의를 내릴 수가 없으니 다소 답답한건 그녀 역시 마찬가지일까,

"음~ 정말 배짱이 있는 범인이라면 내일도 똑같이 그러겠죠?
하지만 비교적 한산한 때를 골랐다는 것도 그렇고, 자기 뒤를 밟는다는걸 알 정도의 눈치있는 범인이라면 안움직일 가능성도 있겠죠.

억측일 수도 있지만 어디까지나 보여주기식일지도 모르지요~"

만약 내일도 어김없이 일어난다 하면, 그 경우도 둘중 하나일 것이다.
보는 눈이 많음에도 눈치채지 못할 정도로 멍청하거나, 자기를 쫒고 있는 사람들을 아는만큼 자기과시를 하거나.

932 연우 - Case 1 (GcvIqrze9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41:37

>>0

"강월, 그리고 무지개 아파트.. 라고 봅니다만."

아마 나눠져야 하지 않을까.

"질문이 있습니다. 익스파는 단 한명의 파장만 검출되었는가."
"익스파에 대한 갱신이 실시간인가, 즉 성장후 아직 미등록인 기간일 가능성 같은것."
"익스파를 집중하면 순간적으로 한단계위의 등급으로 검출될 수 있는가도 알고싶습니다."

/ 질문은 안된다면 위치로만!

933 키라주 (PNv.lMGyBM)

2021-10-03 (내일 월요일) 00:41:50

범인도 만나고 추리도 하고!
일석이조인 거군여!

934 키라주 (PNv.lMGyBM)

2021-10-03 (내일 월요일) 00:43:52

아무튼 다들 고생 많았어여~ 캡틴도 고생 많았어여~

935 동환주 (Ynq3oUcUc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43:53

결국 나누는게 베스트

936 유우카주 (5DB6n1gUyo)

2021-10-03 (내일 월요일) 00:45:57

다들 수고하셨어요

937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46:18

일단 여러분들이 상당히 지친 모양이니 1시가 되면 빠르게 마무리 레스를 써서 끝을 낼게요!

938 연우주 (GcvIqrze9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47:04

정 안되면 저희가 먼저 무너트려서 범인을 방해하죠! (?)

939 알데바란 (MIG.a5pXy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47:16

순간 졸았다!
일단 다들 수고하셨어요!!!

940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48:44

그리고 일단 여러분들 다들 조사하신다고 수고하셨어요!! 일단 내일은 본격적으로 다른 시스템인 전투와 로직배틀이라는 추리 쪽도 나올 예정이에요!
자세한건 내일 해당 파트가 나오면 설명을 드릴게요!

941 유동환 (Ynq3oUcUc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49:21

"가능하면 두 그룹으로 나누죠."

"한 그룹은 무지개 아파트로, 한 그룹은 강월 아파트로."

"인원이 완전히 분리가 될 수 있다면 그렇게, 허나 인원이 불균형 하다면 그 치킨집 근처에 있는 아파트에 보내는 게 좋다고 생각합니다."

942 키라주 (PNv.lMGyBM)

2021-10-03 (내일 월요일) 00:51:33

적이 부술바에 내가 먼저 부순다!
내가 가질수 없다면 부셔버리는 거에여! (?)

피곤한 분들은 얼른 자여!
져도 내일 역시 일찍 나가야 한다는게 슬프네여. 흑흑.
기력이 너무 그지깽깽이에여.

943 유진주 (DF4OEzSsFE)

2021-10-03 (내일 월요일) 00:51:46

현생에 짓눌리다가 이제 와버렸다요 ...

944 키라주 (PNv.lMGyBM)

2021-10-03 (내일 월요일) 00:52:54

앗, 아아. 유진주도 힘내는 거에여! 화이팅! 우리인생!

945 유우카주 (5DB6n1gUyo)

2021-10-03 (내일 월요일) 00:53:09

오늘은 단서를 모았고 내일 본격적인 추리를 하는거군요

946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56:04

>>943 하루 여러모로 고생했어요! 유진주!!

>>945 바로 그거예요! 오늘은 단서 모으기니까요! 그래서 일단 생각을 말해보라고 한거고요!

947 Case 1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58:16

"저도 비슷한 생각입니다. 일단 정보를 듣고 생각한 거지만, 애초에 익스퍼 경찰 팀이 있다는 것 자체가 알려지지 않았을테니, 내일도 반복할 가능성이 크지요. 무지개와 강월. 둘 중 하나일테고 개인적으로는 강월이 좀 더 가능성이 높다고 생각합니다만... 그래도 나누는 쪽이 안전하겠죠."

의견을 들으며, 예성은 그에 동의한다는 듯이 고개를 끄덕였다. 소라 역시 충분히 일리가 있다고 생각했는지 고개를 천천히 끄덕였다. 그리고 모두를 바라보며 분명한 목소리로 말을 이었다.

"그렇다면 오늘은 이쯤에서 다들 퇴근하도록 하세요. 그리고 내일... 12시에서 1시 사이에 각각의 아파트에 집합하세요. 그리고 용의자가 나타난다면 일단 지켜보고 낌세가 보이면 바로 막으세요. 알았죠?"

단서가 나오지 않는다면, 결정적인 증거가 없다면 사건을 일으키려는 범행 순간을 포착하면 될 일이라고 소라는 파악했다. 허나 그 또한 어디까지나 가능성의 이야기였다.

결국 승부는 내일 오후. 그때 모든 것이 갈릴 예정이었다.

/일단 올릴 분들은 다 올린 것 같으니 이렇게 오늘자 레스는 마지막!! 다들 스토리 수고하셨어요! 정말로 수고하셨고 쉴 분들은 어서 푹 쉬세요!! 8ㅅ8

948 연우주 (GcvIqrze9A)

2021-10-03 (내일 월요일) 01:00:12

수고하셨어요 모두~

949 애쉬주 (amh2LCsQKY)

2021-10-03 (내일 월요일) 01:01:04

다들 고생 많았어~ 쉬는 참치는 푹 쉬자구~

950 알데바란 - 키라 (BWh0Yvgjz6)

2021-10-03 (내일 월요일) 01:01:12

"이 바닥에선 흔한 일이기는 하지. 하지만 흔한 것과 찜찜한 기분이 드는 것은 별개니까..."

한숨을 내쉬었다. 아니, 내가 왜 이녀석에게 변명을 하고 있는 거지. 이상하게 말려드는 기분이 든다.
...이런 만담도 나쁘지는 않지만... 아무리 상대가 별 생각 없다고 해도 묘하게 죄책이감이 드는, 그런 것이 있었을까.

"요새는 취향 존중이라는게 거의 필수적인 시대이긴 하지. 그리고 인사치례가 너무 짓궂어."

인삿말일 뿐이라는 것에 키라를 빠안히 바라보며 약간 뾰로통해진 듯한 기색을 내비친다. 누가 봐도 놀리려는 의도였다, 그거.

"누군가의 것을 뺏어먹는 거라, 더 맛있기 때문일지도."

다 식은 햄버거를 왜 먹냐는 물음에 농담스레 얘기했다. 꼭 그런 이유는 아니기도 했지만, 반쯤 맞는 말이었으니.

"같이 가준다면 나야 그 편이 더 좋지만. 괜찮겠어?"

키라를 살짝 놀란 듯 바라보다가, 고개를 갸웃거렸다. 가던 길이라던가 일정이라던가 있을지도 모르는데 괜찮은 걸까. 괜히 시간 빼앗는게 아니라면 자신도 함께 먹을 사람이 있는 편이 좋긴 하지만.
놀란 표정을 짓는 그의 표정은, 어딘가 들뜬 듯 해보였지. 기분탓일지도 모르겠지만 말이다.

"...짓궂은 꼬마."

말리지 않겠다는 말에 괜히 퉁명스레 답해버렸다. 그야, 말리는 것을 알고 있으면서도, 대화를 섞을수록 주도권은 커녕 키라의 짓궂음에 당할 뿐이라는 생각이 들었으니까. 느낄 필요도 없이 표정만 봐도 알 수 있었다. 저녀석 지금, 날 놀리고 있어.
끝.

Powered by lightuna v0.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