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96323079> [ALL/경찰/이능물] 특수 수사대 익스레이버 SEED - 07. 싱크홀 :: 1001

◆O5r/SywHNU

2021-10-01 21:30:17 - 2021-10-03 01:50:34

0 ◆O5r/SywHNU (SuIiylNlM2)

2021-10-01 (불탄다..!) 21:30:17

*본 스레는 다이스가 거의 쓰이지 않는 스레입니다. 일상에서 다이스를 쓰는 것은 상관이 없지만 스토리 진행 땐 캡틴이 직접 판정을 내리게 되고 특수적인 상황 하에서만 다이스가 쓰일 수 있습니다.

*본 스레는 추리적 요소와 스토리적 요소가 존재합니다. 다만 시리어스 스레는 아닙니다.

*갱신하는 이들에게 인사를 합시다. 인사는 기본적인 예절이자 배려입니다.

*AT 필드나 기본적인 예의는 꼭 지키도록 합시다.

*자신이 당하기 싫은 것을 남들에게 하지 않는 자세를 가집시다. 모니터 뒤에는 사람이 있습니다.

*잘 모르는 부분이 있으면 언제든지 캡틴에게 물어봅시다. 혼내지 않습니다!

위키 - https://bit.ly/2UYbsmg

웹박수 - https://bit.ly/3tlQBWP
(이벤트&익명 앓이&캐릭터에게 보내는 익명의 선물(캐입과 오너입 둘 다 가능)등에 사용됩니다. 앓이나 선물은 매주 토요일 0시에 공개됩니다. 단 저격성 메시지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시트 스레 - https://bbs.tunaground.net/trace.php/situplay/1596314094/recent

849 케이시주 (eW9WCeMJ3I)

2021-10-02 (파란날) 23:50:09

1층과 입구 부분에 힘을 부여했다..? (머리 안돌아감 222)

850 키라주 (tz9DEQCi32)

2021-10-02 (파란날) 23:52:22

(키라주 특: 바보임)

851 알데주 (pXCOCbhlZ2)

2021-10-02 (파란날) 23:53:48

하긴요. 무게를 늘리기 위해 질량을 다루든 중력을 다루든 간에 어차피 하중은 그대로일테니...

그럼 땅 자체를 짓눌렀나? 관성의 영향으로 땅이 가라앉는게 멈추자 그대로 1층 부분만 박살났다거나.

852 케이시주 (eW9WCeMJ3I)

2021-10-02 (파란날) 23:53:52

(케이시주는 바보.......)

853 애쉬주 (Ccd7t1dfDQ)

2021-10-02 (파란날) 23:54:41

(애주도 바보...)

854 청림주 (BcsQVpnX6w)

2021-10-02 (파란날) 23:55:48

흠 근데 그러면 일부 주민들이 짓눌리는 듯 하면서 탈출을 포기했다... 이건 몰까요🤔 아 중력이 아니라 아래로 잡아당기는거였나? 인력?

855 알데주 (pXCOCbhlZ2)

2021-10-02 (파란날) 23:56:32

중력도 인력의 한 종류인지라 음...

856 청림주 (BcsQVpnX6w)

2021-10-02 (파란날) 23:58:25

(문과는 조용히 입을 다문다)

857 알데주 (pXCOCbhlZ2)

2021-10-02 (파란날) 23:58:55

>>856 (청림주 뽀담뽀담)

으아아악 머리아파

858 Case 1 ◆O5r/SywHNU (vkTstwF7wc)

2021-10-02 (파란날) 23:59:36

(연우&화연)
ㅡ그런 능력자도 없다고는 못하지. 온갖 익스파가 있으니까.
ㅡ아무튼 유지운? 잠시.

잠시 침묵이 이어지는 듯 하다, 프로키온에게서 다시 통신이 들려왔다. 아무래도 데이터가 있는 모양이었다.

ㅡ있어. B급. 익스파는 에어 프레셔. 간단하게 말해서 대기압을 조절하는 그런 능력이야. 하지만 A급은 아니야.


(키라)
아주 당연하게도 구멍 속에서 들려오는 소리는 존재하지 않았다.


(청림)
"아니요. 그런 건 딱히 없었는데요."

아파트 붕괴 현장에서 특별히 이상한 것은 발견되지 않은 모양이었다. 적어도 조사 중에서도 발견된 것은 없었으니 없는 것이 아닐까.


(애쉬)
애쉬가 능력을 사용하자 그때 당시의 모습이 이미지처럼 비쳤을 것이다. 누군가가 있었다. 수많은 사람들이 돌아다니고 있었다. 붉은색 모자를 쓴 이가 아파트 입구 부근에서 천장을 바라보다가 만세 자세를 취하다가 다시 팔을 아래로 내렸다.
이어 사내는 밖으로 나갔다. 그리고 얼마나 지났을까? 아니. 자세히 보면 건물의 바닥 부분이 조금씩 흔들리는 것이 눈에 보였을지도 모른다. 물론 기분 탓일지도 모르지만.

이내 커다란 소리와 함께 그 부근만 지진이 일어났고 아파트가 천천히 아래로 가라앉기 시작했다. 천천히, 천천히.

그 이상은 CCTV와 본 것과 비슷한 광경이었을지도 모른다.


(신)
해당 치킨집에 찾아갔으나 아직 영업시간이 아닌지 치킨집은 닫혀있었다. 아무래도 이 이상 기다려도 소용이 없을지도 모른다. 물론 기다리겠다면 기다려도 좋겠으나...


/일단 조사를 선택한 분들에 대한 반응레스에요. 더 조사하시겠습니까? 조사하지 않겠다면 모두가 서에서 자신의 생각을 소라와 예성에게 말하는 시간을 가져봅시다. 12시 30분까지!

859 연우주 (GuSjQOlngs)

2021-10-02 (파란날) 23:59:55

역시 뭔가 더 강화하는 조력자가 있는건가..

860 동환주 (Ynq3oUcUc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1:08

에어 프레셔...???

861 유우카주 (5DB6n1gUyo)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1:34

유우카의 질문에 대한 프로키온의 답변은 어떻게 되었을까요?

862 연우주 (GcvIqrze9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1:58

이번 레스에 생각을 말해도 되는건가오?

863 알데주 (MIG.a5pXy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2:17

1층 높이를 한정으로 누르는 힘을 강화하는 거라면..?

864 청림주 (EkUZl2YAt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2:35

>>857 졸업과 동시에 과학적 지식을 잃어버린... (골골송)

에어프레셔,,,? 머 하단부만 기압을 높였다던가 그런건가....? (멍댕)

865 화연주 (lAJlzyVu6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2:49

대기압으로 기둥을 파괴했나?

866 연우주 (GcvIqrze9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3:26

능력을 집중한다고 a급 익스파가 검출되는걸까요?
이건 물어봐야겠네요.

867 케이시주 (M5Rbue4sjg)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4:00

1층 한정으로 공기압을 강화..?

868 키라주 (PNv.lMGyBM)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4:24

만 세 ?

에어프레셔라, 생각해보면 그럴수도 있겠네여!
공범이 아니어도 뒤에 누군간 있을 가능성도 있구여!

869 알데주 (MIG.a5pXy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4:49

>>864 사실 저도 과학 잘 몰라오...(흐릿)(턱긁긁)

기둥을 파괴했다면 아마 건물 자체가 무너졌을 가능성이 있어서... 그대로 내려앉으며 건물 무게로 인한 충격이 건물 전체로 퍼지고...

870 키라주 (PNv.lMGyBM)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5:08

더이상 건질건 없으니 돌아가야겠져!

871 Case 1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5:31

(유우카)

ㅡ뭐 일반적으로는 지하수가 빠지면서 텅 빈 공간으로 인해 생기는 법이지. 그 외에 지하 공사나 그런 것들이 원인이 되기도 하고. 애초에 싱크홀은 텅 빈 공간이라는 의미고, 지하수가 빠지면서 빈 공간이 생기는 것이 가장 일반적이야.

프로키온은 나름대로 고민을 하면서, 뭔가 타자 치는 소리가 들리는 것을 보면 어쩌면 나름대로 검색을 한 것일지도 모른다. 적어도 프로키온의 생각은 그런듯 했다.

ㅡ그런 면에서 보자면 이번 사태의 싱크홀과는 조금 케이스가 다르지.

/으아! 썼다고 생각했는데 왜 빠졌지! 추가에요!!

872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6:20

>>862 네! 됩니다!

873 나기토주 (doTmC3k052)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7:08

(두뇌 풀가동을 해봤지만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다......)

으아악 다시 안...녕..... 집중할 수 있을 타이밍이 안 왔어서 이제야 다시 인사하네~~~~~ o(-(

874 화연-스토리 (lAJlzyVu6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7:53

화연은 서로 돌아가서 자신의 생각을 소라와 예성에게 말했다.

만약 빨간 모자가 범인이라면 대기압을 이용해서 건물을 붕괴시켰을 것이다. 범행 동기는 자영업자인 이상 많을 것이다고 말했다

875 동환주 (Ynq3oUcUc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8:19

안녕하세요!

876 유진주 (DF4OEzSsFE)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8:23

저는 이번턴도 패스할께요!!

877 가을주 (gYre5hKjQY)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8:54

졸려서 언어능력을 상실하는 기분이야...

878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9:19

동생놈이 술 먹고 들어와서 주정을 부려서 매우 정신집중도가 떨어지는 것이에요. (눈물 펑) 아무튼 어서 와요! 나기토주!

879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09:49

알겠어요! 유진주!

880 연우 - Case 1 (GcvIqrze9A)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0:20

>>0

"검출되었던 익스파의 파장과 이 사람의 파장을 대조하는건 가능합니까?"

그녀는 데이터베이스에 어디까지 저장되었는지 모르므로 일단 프로키온씨에게 그렇게 말하며 서로 돌아왔습니다.

"일단 유력한건 이 사람이지만.. 확실한 증거가 부족한거 같습니다."
"이 정보만으로 수사가 가능합니까?"

그녀는 이 부서의 권한이 어느정도냐고 묻듯이 소라를 바라봤습니다.

"일단 남은 단서는 이 사람뿐이라 생각합니다.
"능력도 알맞고, 다만 B급이라는 사실이 걸립니다. 하지만 최근 성장했다던가 여러 요소는 있긴 할테니.."

881 유우카주 (5DB6n1gUyo)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0:30

사실 건물이 아래로 빠진게 아니라 세상이 위로 들린게 아닐까요 (곰곰)
저도 이번 턴 넘길게요

882 가을주 (gYre5hKjQY)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0:34

나도 패스할게... 긓ㄹ이 안써진다.,..

883 키라주 (PNv.lMGyBM)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0:56

다들 졸려서 바보가 되었어여!
귀여워여! (쓰담쓰담)(어장쓰담)

884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1:55

패스 하는 분들은 잘 알겠어요!! 그렇게 처리할게요!

885 키라주 (PNv.lMGyBM)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1:56

>>881 이게 그건가여! 모두가 예라고 할때 혼자 아니오라고 할 수 있는 용기! (?)

886 신주◆KtQxTILCQM (ySVCbyTKFk)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3:36

왜...왜 문을 닫아..........😇
으악 일단 돌아가기로 해요..... 패스.....

887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5:37

>>886 하지만 영업시간이 아닌걸요. (흐릿) 아무튼 어서 와요! 신주!

888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6:14

여러분들은 혈육이 술 먹고 주정을 부리는 일이 없기를 간절히 빌게요. 옆에서 계속 웅얼웅얼거리면서 떠들어대니 집중이 안돼! 으앙! 8ㅅ8

889 동환주 (Ynq3oUcUc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6:41

다행히 가족이 술을 잘 안마셔서 괜찮아요!

890 알데바란 (MIG.a5pXy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7:13

옥상을 통해 탈출한 사람들도 있으니 끌어당기는 능력은 아닐 가능성이 높고...
그런데 억눌리는 느낌...
으으으으음

891 키라주 (PNv.lMGyBM)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8:03

>>888 쓰담쓰담이에여!
져는 혈육이 술 먹고 주정부리면 바로 재워버려여! (?)
원래 주정엔 수면이 답이래여! 뇌가 피곤한데 자기 싫어서 헛소리 한다나여? (??)

892 애쉬 (amh2LCsQKY)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8:03

누군가 있다. 그는 한참이고 기억을 읽었다. 붉은색 모자를 쓴 사람이 있다. 분명 cctv에서 봤고, 정보 공유로도 알게 된 그 사람이다. 만세 자세를 취한 뒤 팔을 아래로 내렸다. 그는 이 부분에 집중했다. 능력을 쓰는 매개체는 저런 손짓일게 분명하다. 제압할 때 저 행동을 조심하라고 해야겠다. 건물의 바닥이 흔들리는 것이 보였고, 이내 커다란 소리가 나자 그는 눈을 번쩍 뜨며 가쁜 숨을 몰아쉬었다. 인적이 드물다 해도 비명소리는 선명했다. 몇시간이고 그의 귀에서 떠나지 않을 것이다. 그는 장갑을 다시 낀다. 반짝이던 반지를 잠시 내려다보곤 작게 웃었다. 언제까지 도망칠 수 있을거라 생각해요? 내가 평생이고 쫓아갈게요.

서로 돌아간 그는 자신의 의견을 말했다.

"빨간 모자를 쓴 사람이 범인이 맞아요. 혹시 몰라서 주변 잔해의 기억을 읽어봤는데, 능력을 쓰는 걸 봤어요. 어디로 갔는 지도 모르겠고, 수배선상에 올리는게 좋다고 봐요."

893 해서웨이주 (Jiu4uLZdU.)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8:42

전.. 침대로 들어가겠습니다..

894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19:33

아이고! 푹 쉬세요! 해서웨이주!

>>891 (눈물 펑) 그런데 꼭 이런 이들은 바로 자질 않아요. 으악!

895 알데바란 (MIG.a5pXy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0:01

지진은 왜 일어났을까요
왜 다리가 부러졌을까요
건물은 왜 천천히 가라앉다가 훅 가라앉았을까요

이젠 모든게 다 수상하다

896 애쉬주 (amh2LCsQKY)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0:30

피곤해서웨이주 잘자~~!!

897 케이시주 (M5Rbue4sjg)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1:13

(수사에 어떻게든 도움이 되고 싶은데 머리가 딸리는 자의 몸부림)

이렇게 된 이상 케이시한테 바보 설정을 붙여주겠어 하하하
왜냐하면 오너가 바보이기 때문이야 하하하
하하하하하하

898 동환주 (Ynq3oUcUcQ)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1:53

푹 주무세요 해서웨이주!

그리고 모두 똑똑해용! 바보 아니에용!

899 ◆O5r/SywHNU (TB8RsYDeWs)

2021-10-03 (내일 월요일) 00:23:36

일단 잘은 모르겠지만 그래도 저 마리오(?!)가 범인이라고 생각하는 것은 맞을까요?
끝.

Powered by lightuna v0.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