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96392070> 픽크루로 자캐관계 만들자! (2판)💐💐 :: 92

이름 없음

2021-12-08 15:53:19 - 2022-03-16 11:55:49

0 이름 없음 (cevs.0pVL6)

2021-12-08 (水) 15:53:19

https://picrew.me/
픽크루 : 어떤 창작자의 그림을 토대로 머리모양, 눈, 착장 등 세세하게 자신의 취향대로 캐릭터를 만들 수 있는 캐릭터 커스터마이징 사이트

*픽크루 이용 전 해당 픽크루의 주의사항을 읽어보자. 비상용(非商用)이 X 처리된 캐릭터는 완성본 링크를 올릴 것.

레스의 글자 수에 제한을 두고 있지 않음.
가볍게 짜고 싶으면 가볍게, 세세하게 짜고 싶으면 세세하게 짜기

http://ko.thredicoc.wikidok.net/Wiki
이 스레의 캐릭터들을 정리하는 위키. 캐릭터를 만들 때마다 위키 문서를 생성하는 것을 권장.

**연성어장에서는 스레딕 시절 캐릭터들은 Old를 의미하는 O(번호)로 부르고 있음.
2판부터는 1000의 자리 숫자를 붙여서 캐릭터를 구분한다.(2판은 +1000, 3판은 +2000... 과 같은 식)

[관계 이어줘!]
1. 픽크루로 창작캐 만든 후
2. 레스로 픽크루 이미지, 간단한 설정 작성
3. 위키에 캐릭터 문서를 작성
* 쌓인 레스가 있으면 관계 이어주는 것을 우선으로 하자
* 유혈, 고수위, 트리거 관련은 미리 경고하되 선을 넘었다 판단하면 하이드 가능.

[관계 짰음!]
1. 레스에 달린 창작캐를 보고
2. 어울릴 것 같은 관계의 (친구, 가족, 라이벌, 애인 등)
3. 창작캐를 픽크루로 만들어서
4. 레스를 작성한 후 문서를 위키에 추가한다
* 잇고 싶은 레스의 픽크루와 다른 픽크루 사용 가능
* 원레스의 참치에게 상처, 모욕, 혐오감을 주거나 관계가 이어지는 캐릭터에게 크게 영향을 줄 수 있는 설정은 상의 하에.(ex: 애인)
* 단, 원레스의 참치가 미리 큰 영향이 있을 법한 관계 등 특정한 관계를 허용했을 경우 자유롭게.
* 유혈, 고수위, 트리거 관련은 미리 경고하되 선을 넘었다 판단하면 하이드 가능.

[연성어장]
이 어장의 캐릭터들을 연성하는 어장. 링크는 위키 참조.
참치어장 규정에 걸리지 않는 범위 내에서의 연성, 썰, 잡담 등을 하는 어장.

*스레딕 시절 캐릭터들의 연성도 가능하나 여기는 참치어장이므로 뉴비가 소외감을 느끼지 않게 하자.

32 이름 없음 (P0.3dFwimA)

2022-01-06 (거의 끝나감) 15:46:44

https://picrew.me/image_maker/1349977/complete?cd=s2xF6BrfPe

배틀로얄 스폰서 미나토자키 가의 막내딸 안쥬를 호위하는 경호원, 하나미치 히로(花道浩). 22세.

꽤나 오래 전부터 미나토자키 집안을 지킬 정예 요원으로 훈련받은 듯하다. 특기는 검도. 반사신경이 뛰어나고 기동력이 좋은 편이라 속도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다. 그렇기에 원래대로라면 다른 곳에 갈 수도 있었으나, 안쥬가 모니터룸에 혼자 있다가 진행 중 돌발상황이 생길 경우를 대비하여 그녀의 곁에 남았다.

개인의 의사와 기호라 할 만한 것이 희박하고, 무엇이든 안쥬가 하자는 대로 할 수 있다. 눈동자는 텅 빈 유리알 같아서 시선을 마주치면 섬뜩한 느낌마저 든다. 안쥬의 기분이 상하지 않게 보좌하며 그녀의 흥미를 끄는 참가자가 누군지 알아내는 것도 그의 몫. 어라, 남의 감정에 공감할 줄 아는 걸까?



https://picrew.me/image_maker/1349977/complete?cd=vTNwWeqaDW
본명 마츠모토 히카루(松本輝累).
8년 전 배틀로얄의 유일한 생존자.

모 중학교 검도부의 에이스였다. 처음 지급받은 무기는 은제 포크. 몸을 숨기며 탐색하다 누군가의 시체 곁에 버려진 일본도를 주워 사용하게 된다. 급우를 베어 그가 가지고 있던 총을 얻었다. 칼만 있는 척 안심시키고 총을 쏴서 몇 명 더 해치웠다. 그리고 총알을 아끼기 위해 숨다 보니 어느새 시간이 다 되려 했다. 그때 '너'는 조용히 다가왔다.

마지막 살아남은 사람은 너와 나였다. 너는 이렇게 될 때까지 한 명도 죽이지 않았다고 했다. 그것이 사실인지는 몰랐지만 아무도 죽이기 싫다는 말은 진심인 것처럼 보였다. 너는 내가 떨어뜨린 총을 들고 나를 죽일 수 있었지만 그러지 않았다. 대신 무기를 버렸다. 그리고 이대로 시간을 다 흘려보내고 같이 죽자며 나를 설득했다.

우리는 공터에 앉아 조용히 이야기를 나누었다.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 모든 비밀, 다시 태어난다면 되고 싶은 것까지. 손을 잡고 가만히 있었다. 어째서인지 마음이 편안했다. 그래서?

그래서 나는 마지막 순간 포크로 너의-.



그날 그의 안에서는 무언가가 망가져 영영 돌아오지 않게 되었다. 그러지 않고서야 과거의 자신을 버리고 미나토자키의 사용인이 된다는 결정을 내릴 수는 없었을 것이다.



※미나토자키 안쥬를 제외한 관계는 전부 일방적이므로 오너분들은 추가하지 않으셔도 괜찮습니다.
※위키에서 추가 및 수정될 가능성 존재합니다.

>>31 미나토자키 안쥬
"아가씨, 마실 것은 필요하지 않으십니까?"
하나미치 히로가 얼마 전부터 보호하고 있는 요인. 배틀로얄의 이모저모를 함께 지켜보며 안쥬가 원하면 해설을 해 주기도 하고, 주변 인물들에게 부탁해 고화질 사진을 구해 오기도 한다. 그녀의 흥미를 위해서라면 무엇이든 구할, 혹은 저지를 것이다.
그는 자신의 능력을 높이 산 미나토자키 가의 어르신에게 거둬들여져 몇 년간 혹독한 훈련과 정신교육을 받았다. 배틀로얄에 대한 것을 바깥에 발설하지 않게 하려면 그를 죽이거나 내부에 데리고 있는 것이 최선이었고, 어르신은 인간의 복수심을 완전히 꺾을 수 있는지에 관한 실험을 시작했다. 이 정도의 일을 겪은 사람에게서 복수할 마음을 없앨 수 있다면 그 방법으로 무엇이든 못 하겠나? 그 실험의 마지막 단계를 위해 그는 집안의 막내딸마저 완전히 내맡겼다.
실험은 아마 성공했을 것이다. 그는 자신의 삶을 망가뜨린 원수의 딸을 눈 앞에 두고도 아무런 생각을 하지 못하는 지경에 이르렀기 때문이다. ...적어도 그렇게 보인다.

jake>1592097001>915 모리미야 켄야
모리미야 켄야가 야시로 텐마를 살해하는 모습은 고스란히 카메라에 담겨 하나미치 히로의 눈 앞에 보여졌다. 둘의 대화를 듣고는 잠시 멈칫했다. 기억의 저편에 두고 온 '너'의 얼굴이 생각나서였을까. 그러나 그 이상 생각해서는 안 되고 생각할 수도 없었기에, 그는 그저 안쥬가 기뻐하는 모습을 지켜보았다.

jake>1592097001>916 츠치나카 세이도
안쥬가 실망하는 것을 보았으나 동조하거나 말릴 수 없었다. 하나미치 히로는 배틀로얄 참가자에 대해 개인적인 호불호를 표현해서는 안 된다. 그와 별개로 충분히 돌발상황을 만들 수 있는 사람이라는 것은 인지하고 있기에, 시스템 관련자들에게 보안을 철저히 하라 지시했다.

jake>1592097001>917 아리마 츠카사
냉정하고 침착해 보이는 모습이 눈에 들어왔다. 미리 조사한 학생들의 정보를 바탕으로 1일차에 작성된 예상 승률 보고서에는 그녀의 승리 가능성이 조금 높게 점쳐졌을까? 물론 재미로 보라고 만든 자료기 때문에, 1일차가 지나자마자 맞든 틀리든 바로 휴지통에 들어갔지만.

jake>1592097001>918 야시로 텐마
안쥬가 감상을 물었다면 적당히 대답했을 정도? 하나미치 히로 자신이 서사의 완성도를 평가할 처지는 아니기에 크게 말을 얹지는 못했다. 그렇지만... 살아남아 버린 나보다야 죽은 그가 훨씬 운이 좋았다고 생각해. 이제 와서는 희미한 기억뿐이지만. 참회할 수도 없다. 생각하지 않는 편이 낫다.

jake>1592097001>919 이치노세 시오리
그녀가 꽤나 오래 살아남는 것을 기계적으로 보고했다. 하나미치 히로는 진심이 담긴 예상을 하지 않기에 예상 밖의 상황이라는 것도 존재할 수 없다. 아직은 이치노세 시오리의 속마음이 많이 드러나지 않아, 그것을 추측하는 것조차 하지 못한다.

jake>1592097001>920 안자이 사쿠라
필사적으로 살아남고자 하는 자기방위본능이 눈에 띄었다. 그러나 그가 불쌍하다거나 안쓰러운 감정을 가지는 행위가 허용될 리 없었다. 그리고 치안을 내다버린 이 세상에서 그녀 정도면 괜찮게 살아간 편이지 않은가. ...아니던가?

jake>1592097001>921 이케미야기 츄라라
안쥬가 '선호하던' 참가자. 근접해서 찍힌 사진과 동영상을 구하느라 일 좀 했다. 옆에서 다른 관전자들이 츄라라가 예쁘다며 응원할 때도 하나미치 히로는 묵묵히 중립을 지켰다. 무언가를 좋아하는 능력을 잃어버렸다. 그러나 다시 찾을 수는 없었다. 그뿐.

jake>1592097001>922 타카미츠 미츠키
이 세상에서 살아남기 위해 미리 생존주의를 익히는 것은 아주 드문 일은 아니었다. 미츠키의 생존 확률을 높게 잡은 보고서를 만들긴 했으나, 안쥬가 관심을 보이지 않는다면 곧 소각되거나 파쇄기에 갈릴 것이다. 무언가 흥미로운 기술을 보여서 안쥬를 즐겁게 해주는 듯하다.

jake>1592097001>932 카자마츠리 야쿠모
공감각이 있다는 사실은 모르지만, 안쥬가 '뭔가 있다'고 말하는 것을 들었기에 무엇일지 분석하려, 아니 분석을 지시하려 했다. 그러니 그 전에 죽어버리면 곤란하다. 조금은 말이지.

Powered by lightuna v0.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