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92097001> 픽크루로 자캐관계 만들자! (1판) :: 611

이름 없음

2020-06-14 10:09:51 - 2021-01-15 21:36:24

0 이름 없음 (6279245E+6)

2020-06-14 (내일 월요일) 10:09:51

https://picrew.me/
픽크루 : 어떤 창작자의 그림을 토대로 머리모양, 눈, 착장 등 세세하게 자신의 취향대로 캐릭터를 만들 수 있는 캐릭터 커스터마이징 사이트

*픽크루 이용 전 해당 픽크루의 주의사항을 읽어보자. 비상용(非商用)이 X 처리된 캐릭터는 완성본 링크를 올릴 것.

레스의 글자 수에 제한을 두고 있지 않음.
가볍게 짜고 싶으면 가볍게, 세세하게 짜고 싶으면 세세하게 짜기

http://ko.thredicoc.wikidok.net/Wiki
이 스레의 캐릭터들을 정리하는 위키. 캐릭터를 만들 때마다 위키 문서를 생성하는 것을 권장.

**연성어장에서는 스레딕 시절 캐릭터들은 Old를 의미하는 O(번호)로 부르고 있음.
2판부터는 1000의 자리 숫자를 붙여서 캐릭터를 구분한다.(2판은 +1000, 3판은 +2000... 과 같은 식)

[관계 이어줘!]
1. 픽크루로 창작캐 만든 후
2. 레스로 픽크루 이미지, 간단한 설정 작성
3. 위키에 캐릭터 문서를 작성
* 쌓인 레스가 있으면 관계 이어주는 것을 우선으로 하자
* 유혈, 고수위, 트리거 관련은 미리 경고하되 선을 넘었다 판단하면 하이드 가능.

[관계 짰음!]
1. 레스에 달린 창작캐를 보고
2. 어울릴 것 같은 관계의 (친구, 가족, 라이벌, 애인 등)
3. 창작캐를 픽크루로 만들어서
4. 레스를 작성한 후 문서를 위키에 추가한다
* 잇고 싶은 레스의 픽크루와 다른 픽크루 사용 가능
* 원레스의 참치에게 상처, 모욕, 혐오감을 주거나 관계가 이어지는 캐릭터에게 크게 영향을 줄 수 있는 설정은 상의 하에.(ex: 애인)
* 단, 원레스의 참치가 미리 큰 영향이 있을 법한 관계 등 특정한 관계를 허용했을 경우 자유롭게.
* 유혈, 고수위, 트리거 관련은 미리 경고하되 선을 넘었다 판단하면 하이드 가능.

[연성어장]
이 어장의 캐릭터들을 연성하는 어장. 링크는 위키 참조.
참치어장 규정에 걸리지 않는 범위 내에서의 연성, 썰, 잡담 등을 하는 어장.

*스레딕 시절 캐릭터들의 연성도 가능하나 여기는 참치어장이므로 뉴비가 소외감을 느끼지 않게 하자.

586 이름 없음 (F5R65E8iek)

2021-01-10 (내일 월요일) 18:53:14

https://picrew.me/share?cd=b7MOMhcksY

시계는 아침부터 똑딱똑딱
시계는 아침부터 똑딱똑딱
언제나 같은 소리 똑딱똑딱
부지런히 일해요



어떤 게임의 주요 캐릭터처럼 생긴 이것은 요즘 도시에서 유행하고 있는 마스코트이자 도시의 상징적인 캐릭터.
테마곡은 시계. 이 마스코트를 상품화한 것들 대부분은 마스코트를 만지면 이 '시계' 노래를 재생해준다.
뭔가 보면 볼수록 빠져들거 같은 눈때문일까. 사회에서 웬만하면 어디서든 볼 수 있다. 그저 그런 평범한 상품에 불과하다.


시계는 밤이 돼도 똑딱똑딱
시계는 밤이 돼도 똑딱똑딱
모두들 잠을 자도 똑딱똑딱
쉬지 않고 가지요



시계 마스코트 안에는 작은 초침이 있다. 그것은 계속해서 돌아간다. 끝은 있다. 스프링이 처음으로 돌아가도록 도와준다.
대부분의 시계 마스코트 안에는 정해진 시간을 향해 느릿하게 흘러가는 초침이 있다. 그것의 주기는 언제나 달라진다.
이것을 분해해본 사람은 모두 놀랄 것이다. 모든 시계 마스코트는 똑같은 구조를 가지고 있다. 귀걸이든, 목걸이든, 장난감이든, 시계든.
그것은 모든 것을 분해해도 그저 돌아간다. 심지어 초침이 없어져도 초침이 있는 것처럼 바람소리가 난다.
이것은...이것은......


https://picrew.me/share?cd=LmrH7yFZx7 (실제)

시계는 최후까지 똑딱똑딱
시계는 붉게 붉게 똑딱똑딱
시계는 사정없이 똑딱똑딱

모든 것을 끝내죠


그것은, 모든 루시드 드림 속에 존재한다. 그것은, 자각몽 속에서 영원히 살려고 하는 자들을 용서하지 않는다.
그것은 시계다. 그것은 시계가 아니다. 그것은 끝을 알리는 카운트다운이다.
그것이 시계로 나타난 것은 드리머가 시간에 쫓기는 사람임을 의미하는걸까. 아니면 시간이 의미없는 사람임을 의미하는걸까.
어떤 의미든. 시계의 본체를 찾지 못하는 한. 모든 것은 반복될 것이다. 그럴 운명이니까.

모든 시계 마스코트는, 본체의 눈이다. 본체는 그것으로 세상을 본다.


――본체는 당신들을 알고 있다.



>>583 시계는 알고 있어. 시계는 알고 있어. 당신은 허상에 불과하다는걸 알고 있어.
네가 깨달아봤자 소용없어. 네가 생각해봤자 소용없어. 여기가 네가 있을 유일한 공간이야.
그러니까 너를 위해 시간을 늘려줄게. 그러니까 너를 위해 힌트를 던져줄게.
시계는 드리머를 막을 뿐이니까. 조금은 양심이 있어도 괜찮겠지.


>>584 시계는 생각해. 시계는 생각해. 드리머는 정말로 한쪽밖에 안보는구나.
그렇기 때문에, 그렇기 때문에, 너라는 존재는 이 꿈의 한 부분일 뿐인 존재.
NPC는, NPC는, 그저 같은 퀘스트를 내는 것으로 족해.
시계는 생각해. 시계는 생각해.

가끔 네가 오류가 나서 드리머를 찌른다면, 얼마나 재미있을까?


>>585 시계는 웃었어. 시계는 웃었어. 네가 시계보다 먼저 끝내는구나.
그래서 편해. 그래서 편해. 내가 끝내면 다음 시작 때는 에러조차 남기지 않을테니까.
네가 사라진다면, 네가 사라진다면, 그때 다시 일하는 것도 나쁘지 않지 않을까?
시계는 너를 봐. 시계는 너를 봐. 어서 찾아. 어서 찾아. 그리고 선혈을 남겨.
저 오만한 녀석에게, 저 오만한 녀석에게, 이런 꿈은 꾸지 말라고 알려.

네 꿈속 존재들은 네 안에서 살아있으니까. 얼른 모두 끝내달라고. 말해버려.

Powered by lightuna v0.6.0